거래처에 난리났다! _ 후기

102 0 0 2021-07-25 12:36:03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후기 안쓰면 죽을거같아서 씁니다.

우선 글을 쓰고 10분뒤? 그년한테 전화가 왔음 사무실로 

나 : 여보세요?

그년 : 아 아까 경리에요.... 제가 기분나쁘게 해드려서 죄송하다고 말씀좀 드리고싶어서 전화드렸어요.

나 : 아 괜찮아요~ 

그년 : 그래도 정말 죄송합니다...

나 : 네~

그년 : 그럼 잘 해결됐다고 생각하고 이만 끊겠습니다. 정말 죄송합니다... 

나 : 네~~ 

(끊음)

그리고 사장님이 오셨음 

사장 : 제가 죄송하게도 저희 폐기물을 저는 여태 대금을 지불하고 있는줄 알았거든요...

아빠 : 그게 무슨 소리신지..?

사장 : (나를 보며)아직 못들으셨나??

나 : 뭐 저희가 피해를 본건 없기때문에.... 

사장 : 아.. 그래도... 우선 저는 여태까지 폐기물 처리 대금을 지불하고있는줄 알았는데
          오늘 아드님 말씀 들어보니까 무상으로 처리해주고 계셨다고 해서 죄송스러워서 찾아왔습니다.

아빠 : 에이 괜찮아요 물건도 많이나오는데 그거 하나 처리 못해드릴까 ㅎㅎ

사장 : 그렇게 말씀해주시니 정말 감사합니다. 그래도 비용이 많이나올텐데 그래도 대금은 받으셔야죠.

아빠 : 우리 친구놈이 그거 처리하는일도 하고 있고, 저희도 가끔씩 철거현장 폐기물 처리할때 같이좀 처리해달라고 공짜로 버려요 
           정말 괜찮아요 물건만 많이좀 주세요 ㅎㅎ

사장 : 에후.. 정말 감사하네요.. 저희 여직원이 계속 폐기물 처리대금 들어간다고 매달 얼마씩 가져갔는데
          저는 여기 다 지불된줄 알았죠.. 근데 그게 아니라고 하니까 정말 죄송해서 온거에요.

아빠 : 그 똘빡이 걔요?  비용이 얼만데?? (우리 사무실 직원들 다 그여자를 잘알고있음)

사장 : 몰라요 벌써 우리가 거래한지가 몇년이야.. 몇백은 될껄??  일은 잘했는데... 이러고 있을줄은 몰랐지..
          그래서 비용도 만만치 않고 저희가 드리기도 어려우니 그 사람한테 직접 해결못하면 이번달까지만 나오라고 얘기하고 왔어요.

나 : 사장님 혹시 죄송한데 아까 저한테 전화가 왔는데 저보고 죄송하다고 해서 알겠다고 했는데 전화 끊을때 
       잘 해결된걸로 알고 전화 끊는다고 하고 끊었는데 이거 말하는건 아니겠죠??

사장 : 그 미친년...........

아빠 : 그 똘빡이 걔 진작에 그만두게 했어야 했다니까.

사장 : 에휴.....................................................(진짜 한숨의 길이가 남달랐음)

아빠 : 아 그래도 지금 이라도 걸린게 어디야 폐기물은 앞으로도 무상으로 해드릴게~~ 물건만 좀 잘 주세요 ㅎㅎ

사장 : 네 알겠습니다 죄송합니다. 

아빠 : 뭐가 죄송해 우린 피해본거 하나도없는데 ㅎㅎ 들어가세요~ 

- 후기 끝- 
일단 그년은 우리직원도 아니고 나도 직원이고 상대방은 사장님이시라 정확하게 이것저것물어볼수 없어서 자세한건 모르겠움 ㅠㅠ

추가로 이여자가 어떤여자인지 설명해주자면 

1.직원이 휴가 갔다가 선물사오는 날이면 '에이 이런거 살돈에 자기나 좀 잘먹고 잘입지 뭘사와 이런걸 환불해와?' <이럼
2.공장이라 외국인 직원들이 많은데 그여자가 외국인애들한테 '너 그렇게 일할거면 너네나라로 가!' < 이럼
ㄴ 이때 일로 외국인 빡쳐서 안해!!! 안해!! 이러고 파업선언해서 난리났었음. 외국인애들 구하기도 어려워서 그만두면 ㅈ댐
3.거래처 직원분이 오셨는데 사장님 안계셔서 불러준다 해놓고 기다리게 함. 한참뒤에 사장님이 오셔서 하시는말 '전화좀 주시지!'
ㄴ 전화 하는걸 까먹었다고 함 

뭐 더있는데 기억은 안나네.. 암튼 이여자때문에 그만둔직원이 한 3명? 되는걸로 알고있음~

-수정-
이 여자가 어떻게 현금으로 가져갔냐면. 가끔씩 우리가 물건 가져올때도 일부는 현금으로 줄때가 많았음.

내 추측이지만 사장님도 우리가 폐기물 처리할때도 현금을 달라고 했겠거니 생각하셨겠지..?

어차피 우리가 주는금액에 비하면 폐기물비용은 정말 얼마 안되거든

그리고 예전에 한번 나한테 폐기물 처리는 보통 얼마에요? 물어봐서 얼마라고 대답해줬는데 그가격만큼 대충 받아간듯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24813
삭제된 스타벅스 인스타....feat.그 손가락 곰비서
21-07-25 14:26
124812
최곤데! 질주머신
21-07-25 14:26
124811
주식과 코인의 차이 홍보도배
21-07-25 14:16
124810
외국인이 말하는 KIA 차의 단점 오타쿠
21-07-25 14:00
124809
의지의 카드 날리기 질주머신
21-07-25 13:50
124808
한국양궁 야구장에서 소음훈련하는게 찐광기야 손나은
21-07-25 13:46
124807
정말 집 앞에 놓아주실 줄은 몰랐네요... 참나 타짜신정환
21-07-25 13:40
124806
이래도 민초입니까? 해적
21-07-25 13:38
124805
게임 NPC 특징 와꾸대장봉준
21-07-25 13:38
124804
한국인의 패션 질주머신
21-07-25 13:38
124803
한국 일본 중국 특징 가습기
21-07-25 13:36
124802
짱깨혐오 서적 음바페
21-07-25 13:20
124801
경복궁 변태틀딱 주의보 발령 크롬
21-07-25 13:16
124800
잘키운 딸 픽샤워
21-07-25 13:14
124799
사회생활에 필요한 언어순화과정 극혐
21-07-25 13:04
124798
출산율 역사상 최초로 3년연속 1% 이하 꼴지 철구
21-07-25 13:02
124797
[K리그1] '오렌지 컬러' 강원 FC vs 제주 유나이티드 (21R, 프리뷰) 와꾸대장봉준
21-07-25 13:00
VIEW
거래처에 난리났다! _ 후기 픽도리
21-07-25 12:36
124795
랜덤 채팅에서 타골 미니언즈
21-07-25 12:32
124794
거래처에 난리났다! 손나은
21-07-25 12:32
124793
애완동물과 카톡을 할수 있다면..jpg 손예진
21-07-25 12:30
124792
원할머니 보쌈의 충격적 진실 타짜신정환
21-07-25 12:30
124791
어느 회원의 PT를 제대로 받았다는 증거 애플
21-07-25 12:26
124790
야!!!! 잠자리 잡으면 안돼!!!! 픽샤워
21-07-25 12: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