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루와 사슴

133 0 0 2021-09-09 05:20:03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노루와 사슴


세 살된 딸이 아버지에게 말했다.

 "아버지! 저기 노루와 사슴이 있어요. 저는 어느 것이 사슴이괴,

  어느 것이 노루인지 알아요."

 "맞추어 봐라."

 "노루 옆에 있는 것이 사슴이고, 사슴 옆에 있는 것이 노루예요."


무명 작가의 끈기


미첼은 다리를 다친 후부터 소설을 쓰기 시작하여

7년남에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를 완성하게 되었다.

미첼은 원고를 들고 여러 출판사를 찾아 다녔다.

출판사에서는

 '무명 작가의 작품을 누가 읽겠습니까? 부질없는 짓을 했군요."

하며 그녀의 소설을 거들떠 보지도 않았다.

미첼은 애틀란타로 출장을 떠나는 맥밀런 출판사의

레이슨 사장에게 원고를 주며 간청했다.

 "제발 이 원고를 읽어 주세요."

레이슨은 귀찮은 표정으로 원고를 가방에 넣었다.

원고를 읽을 마음은 추호도 없었다.

여행 도중 레이슨은 미첼로 부터 세 통의 전화를 받았다.

 "제발 원고를 읽어 주세요."

레이슨은 미첼의 집념에 감동해 원고를 읽기 지삭했다.

나중에는 열차가 도착한 줄도 모른체 소설에 빠져들었다.


오늘의 문자


*.*.*.*.*.*.*.*.

◁△  언제나

▽▷  행운이

/..있기를..

*.*.*.*.*.*.*.*.


예술은 사람을 합일시키는 수단이다. -톨스토이-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33177
요즘 파는 공책 홍보도배
21-09-09 10:14
133176
우리에겐 생기지 않을 일.gif 크롬
21-09-09 09:40
133175
수출하려고 준비하던 일본 초계기 근황.gif 정해인
21-09-09 09:26
133174
업보.gif 손예진
21-09-09 09:20
133173
밥에 진심인 민족 크롬
21-09-09 09:16
133172
하하가 윤수빈 아나운서 면접을 급하게 끝낸 이유.jpgif 픽샤워
21-09-09 09:10
133171
중국 초딩들 미래 떨어진원숭이
21-09-09 09:08
133170
중국 게임 규제 근황.jpg 픽도리
21-09-09 08:56
133169
20살에 헤어진 첫사랑을 잊지 못해 비혼을 선언한 남자.jpg 조폭최순실
21-09-09 08:54
133168
제발 전두환 주그면 안돼 ㅠㅠ 픽샤워
21-09-09 08:34
133167
무인편의점 때문에 아이 절도범 됐다는 부모 원빈해설위원
21-09-09 08:28
133166
아들을 강하게 키우는 설운도.jpg 와꾸대장봉준
21-09-09 08:22
133165
NC주식 대폭락으로 재평가되는 짤 물음표
21-09-09 08:20
133164
런센스퀴즈 [썰] 해적
21-09-09 07:54
133163
최용수 예능신 강림.gif 순대국
21-09-09 07:40
133162
성격별 영화자막 유형.jpg 픽샤워
21-09-09 07:30
133161
형제 은행 강도의 교훈 미니언즈
21-09-09 06:54
133160
리니지 콜라보 근황 소주반샷
21-09-09 06:40
133159
팔걸이의자 팔아야하는 이유.jpg 손나은
21-09-09 06:22
133158
클럽 여성 무료입장 비난하는 어느 여대 미니언즈
21-09-09 06:02
133157
메갈 터진 짜장. 픽도리
21-09-09 05:58
133156
KbS 올림픽 자막. 가습기
21-09-09 05:54
133155
기레기들이 또. 픽샤워
21-09-09 05:22
VIEW
노루와 사슴 해적
21-09-09 05: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