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리문제] [ 로봇청소기를 찾습니다. ]

72 0 0 2021-10-27 22:30:03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개 짖는 소리가 유난히 컸던 며칠 전 새벽, 우리 동네에는 도둑이 들었다. 개를 3마리 키우는 A집과 그 옆집인 B집, 두 집 주인이 집을 비운 사이에 털린 것이다. 

 

하지만 정말 이상했던 건 없어진 물건들 목록 중에 있었다.

 

-나 : 이게 그 도난품들 목록이야. 어때, 좀 이상하지?

-탐정 : 흠…… 글쎄? 다 도둑들이 탐낼 만한 물건들 같은데.

-나 : 잘 봐봐. B집 도난 물건 리스트 중간쯤에 있잖아, 로봇청소기라고.

-탐정 : 내가 지난번에 사자고 했던 모델이네? 이거 굉장한 물건인데, 도둑 주제에 누구보다 보는 눈이 있는걸?

 

탐정은 자신이 도둑이라면 그 로봇청소기를 반드시 훔쳐갔을 거라는 표정이었다. 때마침 거실을 청소하려고 무거운 구형 청소기를 가지고 나왔던 나는 왠지 비참한 기분이 들었지만.

 

-나 : 그, 그럴 수도 있겠지만 어쨌든 이상해. 충전스테이션은 놔두고 갔거든.

-탐정 : 아…… 그거 정말 안타깝군! 충전 못하면 쓸 수도 없을 텐데.

 

그 뒤로 별 진전이 없던 대화는 싱겁게 끝이 났다. 그런데 오늘 아침. 탐정이 뭔가를 탁자에 올려둔 채 골똘히 보고 있는 게 아닌가. 뒤집혀진 채 하부를 적나라하게 보이고 있는 그것은 놀랍게도 로봇청소기였다.

 

쏟아낸 먼지통 안에는 정체불명의 하얀 가루와 각종 먼지와 작은 쓰레기들이 한데 뒤엉켜 덩어리져 있었다.

 

-나 : 웬 거야? 이거 혹시… 없어졌던 그 로봇청소기인가?

-탐정 : 맞아, 내가 찾아왔어. 어떻게 된 거냐 하면……

 

사실 도둑은 사건 직후에 잡혔다. 개들이 워낙 시끄럽게 짖는 통에 주변 집들을 다 깨워놨으니 말이다. 그리고 도둑이 로봇청소기를 B집에서 훔쳐갔던 것도 맞았다. 다만 체포 당시 로봇청소기를 가지고 있지는 않았다.

 


 

 

그럼 로봇청소기는 대체 어디로 간 것일까? 가끔 로봇청소기가 집밖으로 나가버리는 일이 있기는 하다. 그럴 가능성도 아예 배제할 수는 없겠지만, 탐정이 찾아온 것을 보면 좀 더 계획적인 어떤 일과 관련이 있음이 분명했다. 나는 관련한 정보를 몇 개를 더 얻어 아래처럼 정리해 보았다.

 

-도둑은 동네 입구에서 가까운 순서로, A집 -> B집을 털었을 것으로 추정된다.

-A, B집 모두 2층 작은 다락방의 열린 창문을 통해 침입했으며, 1층의 현관문은 자동으로 잠긴다. 다만 A, B집 1층 거실과 주방은 상가 등에서 쓰이는 프로젝트창이 있어 창문이 20cm 정도 열린다.

-도둑은 물건을 훔치러 남의 집에 들어갈 때 맨발로 들어가는 희한한 특징이 있다.

-A집과 B집 모두 안방과 거실의 서랍장, 장롱 등이 모두 열려 있었고, 정확하게 금품만을 가져갔다. A집의 경우는 주방에도 뒤진 흔적이 있었다.

-A집의 개들은 모두 겁이 많고, 주인이 없으면 집 안에서 각종 사고를 치기로 유명하다.

 

로봇청소기는 어디에, 왜 있었던 것일까?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40944
여성의 성욕을 높여주는 음식.jpg 음바페
21-10-27 23:14
140943
시미켄이 알려주는 일주일 권장 횟수.jpg 조폭최순실
21-10-27 23:14
140942
고전) 신분 상승하는 만화.manhwa 해적
21-10-27 23:04
140941
쿨한 리뷰 애플
21-10-27 22:50
140940
일본인:독도요? 일본땅이잖아요 호랑이
21-10-27 22:48
140939
진정한 친구란~~~ 원빈해설위원
21-10-27 22:30
140938
신기한 AR의 세계 장사꾼
21-10-27 22:30
140937
남편 몰래, 아내 몰래 물음표
21-10-27 22:30
VIEW
[추리문제] [ 로봇청소기를 찾습니다. ] 픽샤워
21-10-27 22:30
140935
여친이랑 밥 먹으러 가는 꿀팁 손예진
21-10-27 22:20
140934
보행자는 최단거리를 찾아가지 않는다 조폭최순실
21-10-27 22:20
140933
뚱뚱할 권리 크롬
21-10-27 22:20
140932
가디언 테일즈 특 호랑이
21-10-27 22:20
140931
요즘 몇 날 며칠동안 난리네 대체 언제까지 설거지, 퐁퐁 철구
21-10-27 22:18
140930
주먹으로 벌목하던 러시아 소녀 근황 타짜신정환
21-10-27 22:18
140929
존경스러운 신입 강철멘탈... 떨어진원숭이
21-10-27 22:10
140928
뭐 한복이 중국꺼라고? 손나은
21-10-27 21:58
140927
일본의 데이트 폭력 크롬
21-10-27 21:58
140926
대륙의 맞선 스케일 해적
21-10-27 21:46
140925
중고거래로 애플펜슬 샀는데..jpg 순대국
21-10-27 21:10
140924
볶음밥 초고수의 실력.gif 손나은
21-10-27 21:10
140923
고드름이 되버린 차 질주머신
21-10-27 21:08
140922
의외로 호불호 갈리는 빵 종류 픽도리
21-10-27 21:04
140921
스탠드업 코미디 "뷔페니즘" 타짜신정환
21-10-27 20: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