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상방뇨보다 길거리 모유 수유 더 비난” 인도 여배우들 반기 들었다

75 0 0 2021-12-01 09:34:03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SCMP 는 지난  28 일(현지시각) 인도의 엄마 배우들 사이에서 모유 수유 인증샷이 확산 중이라고 보도했다. 이들은 ‘자유롭게 수유하자’는 해시태그(# freedomtofeed )를 붙이고 아이에게 젖을 물리는 사진을 게시하고 있다. 네하 두피아, 암리타 라오, 카리나 카푸어, 샨티 싱 등 인도의 유명 배우 및 모델들이 지금까지 인증 사진을 남겼다.

이 캠페인은 발리우드 배우 네하 두피아( 41 )가 지난  2019 년부터 주도해왔다. ‘모유 수유’라는 자연스럽고 건강한 행위를 부끄럽게 여기는 인식을 개선하겠다는 취지에서다. 지난  10 월 둘째 아들을 출산한 두피아는 임부복을 입은 채 모유 수유하는 사진을 게시하거나, 촬영장에서 3시간 마다 유축하는 방법 등을 공유하며 2년째 캠페인을 이끌고 있다.

인도는 여성 인구가 전체 인구( 14 억명)의  48 %를 차지하며, 매분  49 명의 아기가 태어나는 국가다. 그러나 보수적인 성문화로 인해 길거리 모유 수유에 대한 시선은 곱지 않다. 3개월 전 쌍둥이를 출산한 모델 샨티 싱은 “우는 아이를 달래기 위해 공원에서 젖을 물렸는데 ‘미친 것이냐’ ‘빨리 가슴을 덮어라’ 같은 말을 들었다”고 털어놨다. 실제로 공공장소에서 모유 수유하는 인도 여성들은 성희롱이나 비난을 종종 겪는다. 결국 여성들은 사리(인도 전통 여성 의상)나 두파타(긴 스파카)로 가슴을 덮고 눈치를 보며 아이들에게 젖을 물린다고 매체는 전했다.

여성 인권운동가이자 뉴델리 사회연구센터장 렌자나 쿠마리는 “인도에선 남성의 노상방뇨보다 공공장소 모유수유가 더 비난받는 행위”라며 “가부장제와 여성의 가슴을 지나치게 성적 대상화하는 문화, 공공 수유실의 부재 등이 모유 수유에 대한 편견을 덧씌운다”고 전했다.

한편 세계보건기구( WHO )에 따르면 모유 수유는 아이의 지능 발달에 좋고, 비만이나 당뇨 발병률을 줄인다. 모유수유한 산모도 유방암이나 난소암에 걸릴 확률이 현저히 낮다고 한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45879
혐) 자기 동생과 사귄다는 대학 동기 손예진
21-12-01 11:26
145878
세차 꿀팁을 전수해주는 디시인 원빈해설위원
21-12-01 11:26
145877
늑대 사진을 찍던 사진작가.jpg 순대국
21-12-01 11:20
145876
설강화 논란 여초 렉카해왔다 크롬
21-12-01 11:20
145875
인천 층간소음 사건 근황 장사꾼
21-12-01 11:18
145874
모범공무원 추천항목 아이언맨
21-12-01 11:18
145873
버섯빵 애플
21-12-01 11:06
145872
설강화 남주 모티프 논란 픽도리
21-12-01 10:38
145871
선거 스티커 작업시작했네요ㅋㅋ 소주반샷
21-12-01 10:20
145870
설강화 논란(진짜) 홍보도배
21-12-01 09:58
145869
우리나라 기레기들은 한글을 모른다. [혐오] 호랑이
21-12-01 09:48
VIEW
노상방뇨보다 길거리 모유 수유 더 비난” 인도 여배우들 반기 들었다 원빈해설위원
21-12-01 09:34
145867
보배서 추천 천개먹은 글 소주반샷
21-12-01 09:32
145866
부산의 급식.jpg 조폭최순실
21-12-01 09:14
145865
아들 발작버튼 누르는 엄마 정해인
21-12-01 08:52
145864
블라인드 30대 아줌마의 한탄.jpg 장사꾼
21-12-01 08:50
145863
돌려말하지 않는 김요한 원빈해설위원
21-12-01 08:48
145862
대우자동차가 만들려다 포기한차 2.jpg 홍보도배
21-12-01 08:24
145861
쌍칼의 일침...... .jpg 손예진
21-12-01 08:16
145860
가발에 대한 유아인의 생각.jpg 소주반샷
21-12-01 08:14
145859
친구 결혼식 축의금으로 100만원 준 웃대인.JPG 해적
21-12-01 08:12
145858
채식주의자들의 영웅.jpg 장사꾼
21-12-01 08:12
145857
어느 유부남의 ps5 중고거래 원빈해설위원
21-12-01 08:12
145856
레전드 불륜 칼빵사건 극혐
21-12-01 08: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