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날두 보고 있나? 메시, “하던 대로 하니 세계 최고라고 부르던데”

109 0 0 2021-12-05 10:52:02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마이데일리 = 이현호 기자] 리오넬 메시(33, PSG)는 그저 제 할 일을 했을 뿐인데 세계 최고의 자리에 올랐다.

2021 발롱도르 시상식에서 수상자로 선정된 메시가 축구계 새 역사를 썼다. 메시는 개인 통산 발롱도르를 트로피를 7차례나 받았다. 역대 최다 수상이다. 2위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6, 맨유)는 메시보다 2개 덜 받았다.

메시는 발롱도르 주최측인 ‘프랑스 풋볼’과 5일(한국시간) 인터뷰를 나눴다. 그는 “내가 누군가의 롤모델인지 잘 모르겠다. 롤모델이 되고 싶지 않다. 남에게 조언을 하고 싶지 않다. 난 그저 내 꿈을 위해 열심히 했다”라고 돌아봤다.

이어 “처음 내 목표는 프로선수가 되는 것이었다. 그러다가 내 자신을 넘어서기 위해 노력했고, 매년 새로운 골들을 넣었다. 그중에는 운이 따른 적도 많았다. 모든 걸 신이 도와줬다고 믿는다”라도 덧붙였다.

메시는 축구 역사상 최고의 선수 중 한 명으로 거론된다. 펠레(브라질), 디에고 마라도나, 메시(이상 아르헨티나)를 가리켜 ‘펠마메’라고 엮기도 한다. 메시가 은퇴한 후에는 평가가 더 높아질 수도 있다. 기량을 보면 앞으로 2~3년은 거뜬하게 현재 폼을 유지할 것으로 예상된다.

하지만 메시는 “세계 최고의 선수 중 한 명으로 불리는 걸 단 한 번도 상상해본 적이 없다. 사실 별 관심도 없다. (세계 최고가 되는 건) 내게 크게 중요한 일이 아니다. 최고가 되든 안 되든 내 인생이 달라지는 건 없다. 최고가 되려고 노력한 적도 없다”라면서 본인은 ‘최고’라는 타이틀에 욕심이 없다고 밝혔다.

라이벌 호날두와 대비되는 마인드다. 호날두는 지난 십수 년간 메시와 경쟁하면서 “누가 뭐라 해도 난 최고의 선수 중 한 명”이라는 말을 수차례 강조했다. 메시와 호날두의 우승 커리어 및 기록은 비슷할지 몰라도, 둘의 마음가짐은 전혀 다르다는 것을 알 수 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46559
개사기.gif 오타쿠
21-12-05 13:22
146558
좀 민망한 패션 해적
21-12-05 13:20
146557
물 양동이 맛을 보여줄게.gif 가습기
21-12-05 13:20
146556
고양이가 자꾸 물을 빼먹어서 정수기 환불하려구.jpg 타짜신정환
21-12-05 13:14
146555
집중력 해골
21-12-05 13:08
146554
불스 아이~~!!! 크롬
21-12-05 12:54
146553
비행기에서 시간 보내기 좋은 일.gif 타짜신정환
21-12-05 12:54
146552
햄버거 과대광고 이미지 레전드 크롬
21-12-05 12:52
146551
배달 드론 픽샤워
21-12-05 12:18
146550
학력 속이고 과외한 의대생 극혐
21-12-05 12:04
146549
한국 개신교인이 차린 인도식당 아이언맨
21-12-05 12:02
146548
김새론 밥상이 불편한 그분들 와꾸대장봉준
21-12-05 11:54
146547
냉동피자 만들기 극혐
21-12-05 11:54
146546
BTS가 기습공개한 신곡 아이언맨
21-12-05 11:48
146545
국내 오미크론 상황 떨어진원숭이
21-12-05 11:42
146544
남미녀 연애 시뮬레이션.jpg 원빈해설위원
21-12-05 11:42
146543
대형사고 극혐
21-12-05 11:36
146542
첫 출근에 미쳐버린 동생의 카톡.jpg 극혐
21-12-05 11:04
146541
아빠손 엄마손 애기손 아이언맨
21-12-05 10:52
VIEW
호날두 보고 있나? 메시, “하던 대로 하니 세계 최고라고 부르던데” 원빈해설위원
21-12-05 10:52
146539
방귀? 애플
21-12-05 09:18
146538
레알 흔들다리 물음표
21-12-05 08:58
146537
12년간 수컷인줄 알았던 코끼리, 알고보니 암컷..."생식기 너무 커" 음바페
21-12-05 08:56
146536
결코 만만하지 않아 보이는 인형 장사꾼
21-12-05 08: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