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법원 '곰탕집 성추행 있었다' 결론..집행유예 확정(종합)

167 0 0 2019-12-12 11:08:04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나운채 기자 = 지난해 사회적으로 논란이 인 바 있는 이른바 '곰탕집 성추행' 사건에 대해 대법원이 하급심의 유죄 판단을 받아들였다.


대법원 2부(주심 안철상 대법관)는 12일 A씨의 강제추행 혐의 상고심 선고에서 징역 6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아울러 성폭력 치료 강의 40시간 수강 및 160시간의 사회봉사, 아동·청소년 관련기관 3년간 취업제한도 함께 명했다.


재판부는 피해자 진술의 주요한 부분이 일관되며 모순되는 부분이 없는 점과 허위로 불리한 진술을 할 만한 동기가 분명하게 드러나지 않는 이상 진술의 신빙성을 특별한 이유 없이 함부로 배척해서는 안 된다는 대법원 판례를 전제했다.


이어 "원심 판단은 법리를 오해하거나 심리가 미진했다는 등의 잘못이 없다"고 판시했다.


A씨는 지난 2017년 11월 대전의 한 곰탕집에서 일행을 배웅하던 중 모르는 사이의 여성 B씨의 신체 부위를 움켜잡은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1심은 지난해 9월 B씨 진술의 신빙성을 이유로 A씨의 혐의를 유죄로 판단, 징역 6개월을 선고하고 성폭력 치료 프로그램 40시간 이수 및 아동·청소년 관련기관 취업제한 3년을 명했다.


1심 선고 직후 A씨 아내는 인터넷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 '남편의 억울함을 풀어달라'는 취지의 글을 올렸고, 사건은 본격적으로 대중에게 알려졌다. A씨 아내는 글을 통해 '증거가 명확하지 않은 상태에서 피해자의 일방적인 진술만으로 남편에게 실형이 선고됐다'고 주장했다.


이어 해당 판결문 내용과 사건 당시 폐쇄회로(CC)TV 영상 등이 인터넷을 통해 공개됐고, 논란은 확산됐다.


이후 항소심이 진행됐지만, 2심도 1심의 유죄 판단을 유지했다. 다만 A씨가 형사처벌을 받은 전력이 없고, 추행의 정도가 무겁지 않다고 판단해 징역 6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


결국 A씨 측은 "증거 판단에 객관적이지 않다"며 2심 판단에 불복해 상고장을 제출했고, 대법원은 지난 5월 사건을 접수해 심리를 진행했다.


=======================================


혹시라도 공공장소에서 화장실 가거나 손씻으러 갈때 여자들 보이면 기다리셨다가 불요불급한 신체접촉 없도록 얌전히 다니세요.

맘이 심히 어수선합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20746
드론 살 돈이 없을 때 손예진
19-12-12 12:46
20745
직업 만족도 100% 떨어진원숭이
19-12-12 12:44
20744
이쁜여자가 나한테 카톡을 했다 손예진
19-12-12 12:36
20743
배틀쿠르져 오퍼레이셔널 원빈해설위원
19-12-12 12:28
20742
떡치기 레전드 정해인
19-12-12 12:22
20741
의좋은 친남매 오타쿠
19-12-12 12:20
20740
전광렬 기부 리액션.gif 픽샤워
19-12-12 12:20
20739
대륙의 교통사고 손예진
19-12-12 11:46
20738
박항서 감독 부임 후 베트남 축구 변화.jpg 이영자
19-12-12 11:36
20737
앞으로 공공장소에서 남자들의 올바른 자세.jpg 철구
19-12-12 11:24
20736
눈 잘 그리는 법.gif 호랑이
19-12-12 11:16
20735
기지개 펴는 아기 타짜신정환
19-12-12 11:16
20734
현기촉탁직(비정규직)이 정직원에게 일갈 손나은
19-12-12 11:14
20733
코요태 20년 장수비결.jpg 손예진
19-12-12 11:12
VIEW
대법원 '곰탕집 성추행 있었다' 결론..집행유예 확정(종합) 해골
19-12-12 11:08
20731
모두의 마블 실사판.jpg 와꾸대장봉준
19-12-12 11:06
20730
해외에서도 인정했던 한국의 스폰지밥 코스프레 떨어진원숭이
19-12-12 11:06
20729
피자를 처음 주문해보는 호동이형 조폭최순실
19-12-12 11:02
20728
옛날 경찰청 사람들에 나왔던 뜻밖의 형사 곰비서
19-12-12 10:58
20727
질레트 vs 실레트.jpg 조폭최순실
19-12-12 10:56
20726
델리만쥬 굽는 기계의 이름 손예진
19-12-12 10:54
20725
알바, 사회생활 처음일 때 특징 음바페
19-12-12 10:52
20724
도저히 말을 할수없다 해골
19-12-12 10:52
20723
오늘부터 PC방 알바들 큰일났음 해적
19-12-12 10: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