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편이 바람피고 만난 불륜녀만 15명이었다고 폭로한 여자 가수.JPG

39 0 0 2024-03-03 11:14:03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이효정 “남편 불륜녀만 15명, 죽고 나서도 또 두 사람이…”



뉴시스


입력 2024-02-23 06:20

업데이트 2024-02-23 06:22




이효정



트로트가수 이효정이 세상을 떠난 남편의 바람기를 폭로했다.


이효정은 21일 선공개한 MBN ‘속풀이쇼 동치미’에서 ‘나는 15명의 여자와 남편을 공유했다’는 주제로 이야기를 나눴다. 


“나한테 들킨 것만 15명”이라며 “남편이 돌아가시고 나서 또 두 사람을 발견했다”고 고백했다.


예물없이 결혼, 남편이 신혼여행 때부터 자신을 홀대했다고 털어놨다. “나 아니면 죽겠다고 쫓아다녔다. 


담뱃불로 자기 살을 지지면서 결혼을 강요했는데, 난 가수로 성공하고 싶어서 거절했다. 


친언니에게서 벗어나고 싶어서 억지로 결혼한 것”이라며 “결혼하자마자 어머니가 치매에 걸렸다. 





형제들이 엄마를 요양원에 모시자고 하더라. 내가 모시겠다고 총대를 멨다”고 회상했다.


이효정은 “4남2녀 중 막내딸로 태어났다. 여덟 살 무렵에 트로트를 듣고 가수 꿈을 키웠다”며 

“불행하게도 나보다 열여덟 살, 열여섯 살 많은 오빠 두 분이 순간적으로 확 돌면서 조현병에 걸렸다. 


돌발 행동하는 두 오빠 때문에 너무 무서운 가정에서 자랐다. 


장성 같은 두 아들이 정신병을 앓는 모습에 아버지가 충격을 받아 중풍성 치매에 걸려 쓰러졌다. 


내가 열 입곱 살 때부터 아버지 대소변을 받았다”고 설명했다.






아버지까지 떠나 보낸 후 “너무 어린 나이에 죽음을 엿봐서 심한 우울증에 걸려 매일 울었다”며 

“친언니가 오후 7시부터 새벽 5시까지 강제로 행사를 시켰다. 


13군데를 뛰었다. 그렇게 번 돈을 언니가 다 가져갔다”고 폭로했다.


“어머니한테 좀 드리려고 ‘내 돈인데 왜 못 쓰게 해?’라고 하면 집에서 쫓아냈다. 


자기가 보호자인데 ‘어떻게 그런 말을 할 수 있냐’고 하더라. 


나를 마치 찬물에 닭 잡듯이 언니가 마음대로 했다”며 “친언니한테 벗어나고자 오빠로 지냈던 남편한테 SOS를 요청했다. 


그랬더니 일본에서 시아버님이 와서 선을 봤다. 


고아처럼 쫓겨나서 형식도 제대로 못 갖춘 상태에서 결혼했다”고 덧붙였다.


[뉴시스]




https://www.munhwa.com/news/view.html?no=20240223MW062030145533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VIEW
남편이 바람피고 만난 불륜녀만 15명이었다고 폭로한 여자 가수.JPG 손예진
24-03-03 11:14
287055
소송해서 1심, 2심, 3심 이긴 내연녀 가습기
24-03-03 11:12
287054
의외로 많이 쓰는 제설법 아이언맨
24-03-03 11:12
287053
옛날 게임 개발자 vs 요즘 게임 개발자.jpg 곰비서
24-03-03 11:12
287052
초보가 대구경 리볼버 사격시 한발만 장전시켜주는 이유 극혐
24-03-03 11:12
287051
김종국: 대희형은 왜 개그맨을 하려고 한 거지?.mp4 픽도리
24-03-03 11:12
287050
5천만 사용자를 모으는데 걸린 시간 호랑이
24-03-03 11:12
287049
요즘 후카다 에이미 근황 순대국
24-03-03 11:12
287048
놀뭐) 아니 광규형... 그거 나오잖아 괜찮아? 미니언즈
24-03-03 11:02
287047
차가운 청년 근황 극혐
24-03-03 11:02
287046
남자 둘이 서로의 가슴을 자극해 이상한 소리 내는 영상 애플
24-03-03 11:02
287045
스트레스와 바닷가재.jpg 떨어진원숭이
24-03-03 11:00
287044
일본인은 녹색과 청색을 구분 못함?.jpg 미니언즈
24-03-03 11:00
287043
주인장~~ 늘 먹던 걸로 찐하게 하나 말아주쇼! 정해인
24-03-03 11:00
287042
이완용은 명함도 못 내밀 친일파 해적
24-03-03 10:56
287041
스터디 카페들의 공공의 적이 되어버린 부류 극혐
24-03-03 10:50
287040
파묘 흥행으로 즐거운 민식이형.jpg 애플
24-03-03 10:50
287039
SNL에서 클린스만 빙의한 정성호.gif 떨어진원숭이
24-03-03 10:50
287038
작업할때 보호장구 착용해야하는 이유.gif 떨어진원숭이
24-03-03 10:50
287037
인도 재벌 아들 결혼식 초대가수 타짜신정환
24-03-03 10:48
287036
해외가 생각하는 한국남자 순대국
24-03-03 10:48
287035
책으로 배운 한국말 vs 실제 한국말.mp4 음바페
24-03-03 10:46
287034
엄마와 새벽 신문배달을 같이했던 효자 이도현 아이언맨
24-03-03 10:16
287033
케이블 숨기기 질주머신
24-03-03 10: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