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운의 편지..........지독하게 오래된 거였네요;;; 조선시대에서도 있었다!?

184 0 0 2020-03-02 20:22:03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이 편지는 영국에서 최초로 시작돼 일 년에 지구 한 바퀴를 돌면서 받는 사람에게 행운을 가져다주었습니다. 지금 당신에게 옮겨진 이 편지는 4일 안에 당신 곁을 떠나야 합니다. 이 편지를 포함하여 7통의 편지를 행운이 필요한 사람에게 보내 주어야 합니다. 복사를 해도 좋습니다. 영국에서 ‘HGXWCH’라는 사람은 1930년 이 편지를 받았습니다. 그는 비서에게 복사해서 보내라고 했습니다. 며칠 뒤 그는 복권이 당첨되어 20억원을 받았습니다. 어떤 이는 이 편지를 받았으나 96시간 이내 자신의 손에서 떠나야 한다는 사실을 잊었습니다. 그는 곧 사직되었습니다. 나중에야 이 사실을 알고 7통의 편지를 보낸 후 다시 좋은 직장을 얻었습니다. 이 편지를 보내면 7년간 행운이 있을 것이고 그렇지 않으면 3년간 불행이 있을 것입니다.” 



2000년 초에 인터넷에 자주 돌아다니던 괴이한 글이었ㅈㅅ


영국에서 저런 이름이 어디있어? ............라는 거 접어둬버려도...




비슷한 글이 수백여년전에도 있었다는 골때리는 이야기가 있네요


조선왕조실록을 봐도 나오는 이야기


성종실록


1470년, 성종 1년 8월 3일


전라도에서 박석로라고 하는 사기꾼과 그 일당을 체포해 심문하겨 해당 지역 관찰사가 처벌한 내용이

나오는데, 그 일당이 사람들에 온갖 사기극을 위하여 게  퍼트린 이야기


전라도 관찰사가 처벌한 다음에 의금부에 글을 올려 여기에 이런 일이 있었다고 보고했답니다..


경인년 3월(1470년 그 해)부터 바람과 비가 몹시 심해 악한 사람은 다 죽는다. 전염병과 전쟁의 재변으로 경인년, ·신묘년(1471년) 두 해에 사람이 8분(分)은 죽어서, 집은 있으나 사람은 없으며 땅은 있으나 경작하지는 못할 것이다. 그리고 아홉 여자가 한 지아비와 함께 살며 열 집이 한 마리의 소를 함께 부리며, 집에는 연기가 끊어지고 곡식은 쌓아 두고 먹을 것이 없다. 만일 믿지 않는 자는 눈만 멀 뿐이고, 이 글 한 벌[本]을 전하는 자는 자기 한 몸의 재앙을 면하고, 두 벌을 전하는 자는 한 집의 재앙을 면하고, 세 벌을 전하는 자는 크게 평안함을 얻을 것이다 . 만일 믿지 아니하고 이 글을 집 속에 감추어 둔 자는 유혈의 재변을 볼 것이다. 


이 글은 요동(遼東)에서 온 신강 화상(新降和尙)의 글인데, 이것을 베껴 사람에게 전하여 주라.


즉 사기극을 저지른 건데 그 사기극을 위한 저런 뻥 이야기가 출처가 중국 요동에서 온 것인데 ~이러쿵 저러쿵~~

헌데 그 행운의 편지 타령하는 글처럼 이거 안 전하면 더 큰 재앙이 올 것이며 전하면 재앙이 없어지고 행운이 온다,.

레퍼토리가 500년도 더 된 옛날이랑 붕어빵이네요?



주범 박석로는 곤장 100대를 맞고 3년 징역형에 300리 유배형으로 평생 작은 섬에 가둬 살게하였다가 10년도 못가 쇠약사했다고 합니다



;;;;;500년도 더 된 옛날에도 있던?!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35520
상견례에서 녹차맞고 결혼 파토난 이야기 애플
20-03-02 21:44
35519
신천지 잡으러 간다고 가게 문 닫은 사장.jpg 질주머신
20-03-02 21:42
35518
한국의 신 예능 '재림예수' Korea's Got Jesus 곰비서
20-03-02 21:32
35517
스트레스 받는 법 떨어진원숭이
20-03-02 21:32
35516
어이없는 숙박객 후기 정해인
20-03-02 21:30
35515
친구 컴퓨터에 선물하기 좋은 프로그램 원빈해설위원
20-03-02 21:28
35514
김태희 아역 픽도리
20-03-02 21:18
35513
거유 고딩 충솜씨 와꾸대장봉준
20-03-02 21:16
35512
코로나 최대 피해동물.jpg 음바페
20-03-02 21:12
35511
모든 유부남 사원들을 설레게 만든 여직원 정해인
20-03-02 20:58
35510
이만희 시계에 대한 커뮤 반응 현상황 요약.jpg 음바페
20-03-02 20:46
35509
2.30대 백수중 가장 답 없는 부류 손예진
20-03-02 20:44
35508
페라리~~ 2차선 풀 악셀!!!! 정해인
20-03-02 20:40
35507
오늘자 4컷 만능짤 손예진
20-03-02 20:34
35506
남자가 잘 생기면 벌어지는 일 순대국
20-03-02 20:26
35505
남녀 사이에 친구 [있다 vs 없다] 순대국
20-03-02 20:24
VIEW
행운의 편지..........지독하게 오래된 거였네요;;; 조선시대에서도 있었다!? 픽도리
20-03-02 20:22
35503
서울 지하철 환승 난이도 top9 가습기
20-03-02 20:22
35502
남친이 자기꺼 작냐고 물었을 때 매뉴얼 순대국
20-03-02 20:18
35501
하프장인 유산슬씨 손예진
20-03-02 20:14
35500
일본에서 유행하는 특이한 마스크 크롬
20-03-02 20:10
35499
결혼에 대한 만화 미니언즈
20-03-02 20:08
35498
오늘자 중고로운 평화나라 근황 순대국
20-03-02 20:04
35497
누나!! 하지마요!!! 이영자
20-03-02 19: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