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니아 스토리] 메이저리그는 지금 '쩐'과의 전쟁 중

36 0 0 2020-05-21 08:21:44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올 시즌 연봉 2,000만달러(246억원)를 받는 토론토 블루제이스 류현진. [연합뉴스 자료사진][LA=장성훈 특파원] 메이저리그 구단주들이 선수들의 연봉을 삭감하자고 하는 데는 이유가 있다.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경기를 하지 못해 하루에만 7500만 달러(922억 원)를 손해 보고 있기 때문이다.

그러나 선수들도 순순히 물러서지 않는다. 관중없이 경기를 하면, 경기당 64만 달러(7억8000만 원)를 잃게 된다. 게다가 코로나19에 노출될 위험도 있는 상황에서 연봉까지 깎일 수는 없다고 버티고 있다.

메이저리그가 아직도 개막일을 결정하지 못하고 있는 이유다.

“고래 싸움에 새우 등 터진다”라는 말이 있다.

천문학적 재산을 보유하고 있는 구단주와 선수들이 수익 분배를 두고 진흙탕 싸움을 벌이는 통에 저연봉 선수들이 아우성을 치고 있는 모양새다.

메이저리그 최저연봉은 56만3500 달러(6억9천만 원)로 KBO의 2700만 원에 비하면 25배나 높다.

이에 미국 일부 매체가 메이저리그 구단주들의 재산을 공개해 관심을 끌고 있다.

선수들보다는 구단주들을 압박하기 위함이다.

매체마다 다소 차이는 있지만, 포브스에 따르면 지난 3월 현재 30개 구단 중 최고 부자 구단주는 67억 달러(8조2300억 원)의 재산을 보유한 애틀랜타 브레이브스 구단주인 ‘리버티 미디어 코퍼레이션’ 회장 존 말론(79)이다.

워싱턴 내셔널스 구단주인 테드 러너(94)가 53억 달러(6조5,000억 원)로 그 뒤를 이었다.

3위는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의 구단주 찰스 존슨(87)으로 그의 재산은 46억 달러(5조6500억 원)이다.

33억 달러(4조500억 원)의 재산을 보유한 필라델피아 필리스의 존 미들턴(65) 구단주, LA 다저스의 마크 월터(59), LA 에인절스의 아트로 모레노(73)가 공동 4위에 올랐으며, 27억 달러(3조3000억 원)의 재산을 가진 보스턴 레드삭스의 존 헨리(70)가 7위에 랭크됐다.

8위는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의 존 피셔(58) 구단주로 25억 달러(3조700억 원)의 재산을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2억 달러(2조7000억 원)의 재산가인 텍사스 레인저스의 레이 데이비스(78)가 9위를 차지했고, 미국프로농구(NBA) 시카고 불스 구단주이기도 한 제리 라인스도프(84)가 15억 달러(1조8500억 원)로 10위에 이름을 올렸다.

흥미로운 점은 라인스도프가 자신이 데리고 있었던 ‘농구황제’ 마이클 조던(57)의 재산 22억 달러(2조7000억 원)보다 재산이 적다는 사실이다.

한편 구단주들과 돈 싸움을 벌이고 있는 현역 메이저리그 선수 중 마이크 트라웃(LA 에인절스)가 올 시즌 연봉 3770만 달러(463억 원)로 1위에 올랐다. 참고로 트라웃은 지난해 12년 4억2650만 달러(5240억 원) 계약연장을 체결했다.

2위는 뉴욕 양키스의 투수 게릿 콜이 3600만 달러(442억 원)로 그 뒤를 이었고, 맥스 슈어저(워싱턴 내셔널스)가 3590만 달러(441억 원)로 3위에 랭크됐다.

추신수(텍사스 레인저스)의 올 시즌 연봉은 2100만 달러(258억 원)이고 류현진(토론토 블루제이스)의 올 시즌 연봉은 2000만 달러(246억 원)다. 



                
                            

        
2020-05-21 11:35:55

돈이 와따 가따 ~

답글
0
0
▲ 답글 접기
2020-05-21 10:03:20

올 해 이 지경으로 지나가면 올 시즌 마치고 FA되는 선수들은 죽음의 FA계약이 될 것 같은데, 차라리 QO받고 FA 1년 재수를 택하는 선수가 많아질듯.

답글
0
0
▲ 답글 접기
2020-05-21 09:55:15

쩐의 전쟁이노!

답글
0
0
▲ 답글 접기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5029
MLB 개막 7월초 예상?? + 1 가츠동
20-05-21 16:25
5028
오늘 프로야구 올언더 어떤가요 + 1 떨어진원숭이
20-05-21 15:07
5027
맨시티, '식탁보를 유니폼으로?'...20-21 써드 킷 유출 + 2 소주반샷
20-05-21 14:27
5026
금일야구 장사꾼
20-05-21 14:11
5025
ESPN 중계타고 美 전역 울려 퍼진 "무적 LG 오지환" + 2 철구
20-05-21 13:21
5024
오늘도 화이팅 + 2 오타쿠
20-05-21 11:19
5023
왓포드 공격수의 포그바 경기력 칭찬, "당신은 근처도 못갈걸" + 4 극혐
20-05-21 10:05
5022
드디어 SK 연패 끊었다.!! + 2 미니언즈
20-05-21 09:51
VIEW
[마니아 스토리] 메이저리그는 지금 '쩐'과의 전쟁 중 + 3 물음표
20-05-21 08:21
5020
좋은아침입니다~ + 1 슈즈맨
20-05-21 06:58
5019
즐거운 하루되세요 ~ 크롬
20-05-21 06:38
5018
클롭, 독일 사령탑 급부상... 카타르 월드컵 지휘 가능성↑ 조현
20-05-21 05:53
5017
오늘은 이만 퇴근 + 1 앗살라
20-05-21 02:34
5016
어제는 졌지만 오늘은 꼭 이긴다 + 2 찌끄레기
20-05-21 01:23
5015
오늘다 반대로 + 2 가마구치
20-05-20 23:55
5014
황희찬 빅리그 진입 ? + 1 6시내고환
20-05-20 23:20
5013
5/20 KBO 결과 팀퍼시픽짜세
20-05-20 21:50
5012
결국 연장이네 + 1 뉴스보이
20-05-20 21:20
5011
롯데 머허냐 + 2 간빠이
20-05-20 19:56
5010
"그린우드보다 대단해" 프레드가 놀란 '명품' 맨유 유망주 장사꾼
20-05-20 18:18
5009
저녁 맛있게 드세요 사이타마
20-05-20 17:17
5008
美 매체 "류현진 영입한 토론토 학점은 B, 오승환 계약 GOOD" + 2 못난이
20-05-20 16:08
5007
5월 20일 KBO 종합픽 팀퍼시픽짜세
20-05-20 16:00
5006
근대 언제쯤 경기장을 갈 수 있을까요? + 2 이영자
20-05-20 15: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