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전 벌이던 브라질 시장과 前의원.. 진짜 링에서 붙었다, 승자는 ㅋㅋㅋ

305 0 0 2021-12-15 19:46:02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브라질에서 시정을 두고 온라인 설전을 벌여 온 시장과 정치인이 결국 현실에서 한바탕 맞붙었다.

/트위터
/트위터
더 가디언과 데일리메일 등 외신에 따르면, 지난  12 일(현지시각) 브라질 아마조나스주 보르바시의 시마오 페이쇼투( 39 ) 시장은 전직 시의원 에리네우 다 실바( 45 )와 종합격투기를 펼쳤다.

먼저 도전장을 내민 것은 에리네우 전 의원이다. 에리네우 전 의원은 지난 9월 온라인에서 시장의 워터파크 운영 정책을 비판하며 “제대로 싸워보자”고 했다. 이에 페이쇼투 시장이 페이스북을 통해 “나는 거리의 싸움꾼이 아니다. 그래도 정말 싸우고 싶다면 준비돼있다”고 승낙하며, 대결로 번진 것이다.

학교 체육관에서 총 3라운드로 진행된 이날 경기를 보기 위해 수백 명이 몰렸다. 티켓은  100  헤알(약 2만원)에 팔렸다. 검정 수건을 두른 페이쇼투 시장은 의기양양한 모습으로 링 안에 들어섰다. 두 사람은 실제 종합격투기처럼 보호 장구도 착용하지 않고 글러브만 낀 채 싸웠다.

경기 초반 페이쇼투 시장은 연이은 로우킥과 주먹에 흠씬 두들겨 맞는 등 열세에 몰렸다. 그러나 반격에 나선 그는 기회를 엿보더니 제대로 훅을 날린 뒤, 에리네우 의원을 바닥에 눕히고선 때렸다. 결국 페이쇼투 시장의 판정승으로 대결은 끝났다. 경기를 마친 후 이들은 서로 껴안고 악수를 나눴다.  13 분 가량 진행된 경기 영상은 페이스북 라이브로 송출됐다.

시장과 정치인의 격투기는 흥행에 성공했지만 현지 네티즌들 사이에선 “선출직으로서 적절하지 않은 행동”이라는 비판도 나왔다. 한 정치비평가는 해당 영상을 게시하며 “이것이 브라질 정치의 현주소”라며 “우리는 서부시대로 되돌아갔다”고 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47921
딸 퇴근했냐 떨어진원숭이
21-12-15 19:46
VIEW
설전 벌이던 브라질 시장과 前의원.. 진짜 링에서 붙었다, 승자는 ㅋㅋㅋ 아이언맨
21-12-15 19:46
147919
전설의 국민대 여신 사건 원빈해설위원
21-12-15 18:28
147918
흙수저 만화 픽도리
21-12-15 18:16
147917
표정달인.gif 원빈해설위원
21-12-15 18:10
147916
불곰형, 짱깨가 또 ㅠㅠ.gif 음바페
21-12-15 18:08
147915
육아부터가 진짜 결혼의 시작.jpg 장사꾼
21-12-15 17:56
147914
아내와 바람피운 남성 급소 걷어차 숨지게 한 40代 떨어진원숭이
21-12-15 17:50
147913
정상작동하는 코딩.jpg 해적
21-12-15 17:34
147912
"돈 있어도 못 사는 車인데…여자아이 둘이 다 부숴놨습니다" 애플
21-12-15 17:34
147911
군필자라면 모두 공감할 군대 종교 행사 해골
21-12-15 17:34
147910
고전) 오늘 치과에서 독심술 마스터 만남ㄷㄷ 물음표
21-12-15 17:34
147909
고전) 병원에서 있었던 썰.txt 홍보도배
21-12-15 17:00
147908
대륙의 평화로운 속임수 원빈해설위원
21-12-15 17:00
147907
고전) 정형외과 선생님이 나 씹 상남자라고 감탄하더라 손나은
21-12-15 16:58
147906
억울한 카메라무빙 극혐
21-12-15 16:22
147905
멀더 도와줘요 애플
21-12-15 16:20
147904
한국에서 영어만 쓰는 외국인을 본 외국인 소주반샷
21-12-15 15:38
147903
K9자주포 영업하다보니 울통터지는 한반도 픽도리
21-12-15 15:34
147902
정당방위를 인정받는 방법 손예진
21-12-15 15:32
147901
후방주차 처음 할때 특.gif 와꾸대장봉준
21-12-15 15:32
147900
육덕 매니아를 위한 업소 미니언즈
21-12-15 15:30
147899
대학교 과제 대참사.jpg 가습기
21-12-15 14:56
147898
슬픈 키아누 밈을 본 키아누 리브스.jpg 와꾸대장봉준
21-12-15 14: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