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들이 빚 내서 ‘별풍선’ 결제”… 환불 놓고 갑론을박

137 0 0 2021-12-08 08:52:02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프로게이머 출신 아프리카 TV   BJ  윤중(본명 김윤중)이 유료 후원 아이템인 ‘별풍선’을 대량 결제한 시청자의 부모로부터 환불 요청을 받았다며 고충을 호소했다. 인터넷방송 시청자들은 다시 불거진 환불 논란을 놓고 갑론을박을 펼쳤다.

BJ  윤중은 지난 5일 아프리카 TV  계정을 통해 ‘열혈 시청자의 아버지’라고 자신을 소개한 A씨로부터 받은 메시지를 공개했다. 메시지에서 A씨는 “우리 아이가 군 생활에서 괴롭힘으로 조울증이 생겨 치료를 받고 있다”며 “아이는 병이 심해지면 돈을 많이 쓰는 증상을 나타낸다. 심신미약으로 인해 정상적인 판단 능력을 잃게 된다”고 주장했다.

이어 “아들이 부모 몰래 아프리카 TV 에 1억 2000 만원 상당의 별풍선을 결제했다. 돈은 전액 대출로 마련했다. 지금은 이자조차 갚지 못해 파산 위기에 처했다”며 “ 아이는 캐피털에서  1700 만원, 카드사에서  4500 만원, 카드론에서  1100 만원, 소액결제로  400 만원, 중고차 대출로  3600 만원, 우리한테  700 만원을 빌렸다”고 구체적인 내역까지 설명했다.

하지만  BJ  윤중 측이 설명한 상황은 조금 다르다.  BJ  윤중은 논란이 커지자 추가 글을 올리고 “(게임 내 펀딩으로 별풍선)  1267 개 정도 받았다”며 이와 별도로  1267 개 후원한 것은 이상해서 받지 않았다는 취지로 해명했다.   BJ  윤중 측은 7일 국민일보와의 통화에서 “A씨가 말한 1억  2000 만원 상당의 별풍선은  BJ  윤중을 포함해 여러 인터넷 방송 진행자들에게 전달될 것”이라며 “실제 받은 것은 부가세를 포함해 약  14 만원 이내의 금액”이라고 말했다.  A씨의 주장처럼 1억 2000 만원의 후원금을  BJ 윤중이 받은 것은 아니라는 것이다.

이와 관련 A씨는 민사소송을 예고했다. A씨는 “이번 일로 아이도 정신적 충격을 받고 극단적 선택을 하겠다며 소동을 피웠다”며 “아이는 대출을 받은 곳에서 압류도 들어오고 신용카드도 정지됐다”며  “경찰에 도움을 청하니 ‘ BJ 에게 환불을 요청하고, 합의되지 않으면 민사소송을 진행하라’고 했다. 미성년자나 심신미약자 후원 별풍선은 ‘돌려주라’는 판례가 있다고 한다”고 주장했다.

A씨의 환불 요구를 놓고 대중의 의견은 엇갈렸다. 특히 인터넷방송 진행자와 시청자들의 반응이 대체로 부정적이다. A씨의 아들이 성인인 만큼 별풍선 환불이  BJ  윤중은 물론 다른 인터넷방송 진행자들에게 부정적 선례로 남을 수 있다는 우려도 제기됐다.

현행법상 인터넷방송 후원 아이템 환불은 진행자의 의무가 아니다. 다만 미성년자가 법정대리인의 동의 없이 유료 후원 아이템을 구매한 경우 ‘취소가 가능하다’는 내용을 법정대리인에게 고지할 의무 등이 담긴 전기통신사업법 시행령 일부개정안이 입법예고돼 있다. 프로게이머 출신 아프리카 TV   BJ  윤중(본명 김윤중)이 유료 후원 아이템인 ‘별풍선’을 대량 결제한 시청자의 부모로부터 환불 요청을 받았다며 고충을 호소했다. 인터넷방송 시청자들은 다시 불거진 환불 논란을 놓고 갑론을박을 펼쳤다.


BJ  윤중은 지난 5일 아프리카 TV  계정을 통해 ‘열혈 시청자의 아버지’라고 자신을 소개한 A씨로부터 받은 메시지를 공개했다. 메시지에서 A씨는 “우리 아이가 군 생활에서 괴롭힘으로 조울증이 생겨 치료를 받고 있다”며 “아이는 병이 심해지면 돈을 많이 쓰는 증상을 나타낸다. 심신미약으로 인해 정상적인 판단 능력을 잃게 된다”고 주장했다.

이어 “아들이 부모 몰래 아프리카 TV 에 1억 2000 만원 상당의 별풍선을 결제했다. 돈은 전액 대출로 마련했다. 지금은 이자조차 갚지 못해 파산 위기에 처했다”며 “ 아이는 캐피털에서  1700 만원, 카드사에서  4500 만원, 카드론에서  1100 만원, 소액결제로  400 만원, 중고차 대출로  3600 만원, 우리한테  700 만원을 빌렸다”고 구체적인 내역까지 설명했다.

하지만  BJ  윤중 측이 설명한 상황은 조금 다르다.  BJ  윤중은 논란이 커지자 추가 글을 올리고 “(게임 내 펀딩으로 별풍선)  1267 개 정도 받았다”며 이와 별도로  1267 개 후원한 것은 이상해서 받지 않았다는 취지로 해명했다.   BJ  윤중 측은 7일 국민일보와의 통화에서 “A씨가 말한 1억  2000 만원 상당의 별풍선은  BJ  윤중을 포함해 여러 인터넷 방송 진행자들에게 전달될 것”이라며 “실제 받은 것은 부가세를 포함해 약  14 만원 이내의 금액”이라고 말했다.  A씨의 주장처럼 1억 2000 만원의 후원금을  BJ 윤중이 받은 것은 아니라는 것이다.

이와 관련 A씨는 민사소송을 예고했다. A씨는 “이번 일로 아이도 정신적 충격을 받고 극단적 선택을 하겠다며 소동을 피웠다”며 “아이는 대출을 받은 곳에서 압류도 들어오고 신용카드도 정지됐다”며  “경찰에 도움을 청하니 ‘ BJ 에게 환불을 요청하고, 합의되지 않으면 민사소송을 진행하라’고 했다. 미성년자나 심신미약자 후원 별풍선은 ‘돌려주라’는 판례가 있다고 한다”고 주장했다.

A씨의 환불 요구를 놓고 대중의 의견은 엇갈렸다. 특히 인터넷방송 진행자와 시청자들의 반응이 대체로 부정적이다. A씨의 아들이 성인인 만큼 별풍선 환불이  BJ  윤중은 물론 다른 인터넷방송 진행자들에게 부정적 선례로 남을 수 있다는 우려도 제기됐다.

현행법상 인터넷방송 후원 아이템 환불은 진행자의 의무가 아니다. 다만 미성년자가 법정대리인의 동의 없이 유료 후원 아이템을 구매한 경우 ‘취소가 가능하다’는 내용을 법정대리인에게 고지할 의무 등이 담긴 전기통신사업법 시행령 일부개정안이 입법예고돼 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46951
엄마 내 콜라 어디있어??? 손나은
21-12-08 13:50
146950
엄마는 남편과 딸한테 실망했다.youtube 순대국
21-12-08 13:42
146949
뭐라고요? 왕가슴과 브라자? 크롬
21-12-08 13:28
146948
공포) 엘리베이터에 갇힌 여자... 음바페
21-12-08 13:20
146947
외국인들이 살짝 당황한다는 K 컬쳐 온도차 아이언맨
21-12-08 12:38
146946
한국에서 걸그룹 데뷔한다는 태국 독재자 앞잡이 딸 멤버에 대한 소속사 입장문 홍보도배
21-12-08 12:30
146945
요즘 미술학원 그림 수업.jpg 물음표
21-12-08 11:56
146944
각방 쓰고 식사도 따로, 성생활은 가끔… 일본의 ‘공생혼’ 조폭최순실
21-12-08 11:42
146943
[소리주의] 미친것 같은 도네 타이밍.youtube 곰비서
21-12-08 11:30
146942
인스타 계정 개설공개 28시간만에 팔로워 2천만 달성한 방탄 뷔 (세계 신기록 세움) 정해인
21-12-08 11:10
146941
매점에 관한 10~30대 세대 차이.jpg 이영자
21-12-08 10:20
146940
라쿤이랑 너구리랑 구분하는 법 손예진
21-12-08 10:02
146939
적당히 좀 하자.gif 극혐
21-12-08 10:00
146938
Russia어 France어 어?어엉? 미니언즈
21-12-08 09:56
146937
넷플릭스 오리지널 한국 장르물 드라마.gif 물음표
21-12-08 09:40
146936
2년 동안 접기만 한 처자 미니언즈
21-12-08 09:40
146935
(스압) ???: 솔비 언플에 속지 마세요. 곰비서
21-12-08 09:36
146934
평생 치아 안 썩기 vs 평생 탈모 안 겪음 소주반샷
21-12-08 09:22
146933
발음 안 좋은 누나랑 귀 안 좋은 동생 손예진
21-12-08 09:16
146932
신뢰도 2000% 호랑이
21-12-08 09:02
146931
어? 이거 아냐? 홍보도배
21-12-08 08:58
VIEW
“아들이 빚 내서 ‘별풍선’ 결제”… 환불 놓고 갑론을박 철구
21-12-08 08:52
146929
둘이 싸우면 누가 이기냐? 홍보도배
21-12-08 08:24
146928
"이게 올 누드라고?"…美서 발가벗고 활보했는데 처음엔 몰랐다 정해인
21-12-08 08: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