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빌 “80년대 롭슨 같은 포그바, 모든 책임 떠맡고 있어”

677 0 0 2019-09-06 17:51:06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이번 시즌에도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미드필더 폴 포그바. /사진=로이터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 출신이자 축구 전문가로 활동 중인 게리 네빌이 ‘후배’ 폴 포그바를 감쌌다.

이번 여름 이적시장에서 다니엘 제임스를 비롯해 해리 매과이어, 아론 완-비사카를 영입한 맨유는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개막전에서 첼시를 4-0으로 완파하며 기대감을 높였다. 그러나 울버햄튼 원더러스전에서 무승부를 거둔 후 크리스탈 팰리스와 사우샘프턴을 상대로 1무 1패에 그치며 승점을 쌓지 못하고 있다.

좋지 못한 경기력이 이어지자 팬들은 올레 군나르 솔샤르 감독을 비롯해 맨유 선수들을 향해 비판의 목소리를 내고 있다. 특히 미드필더 폴 포그바는 가장 많은 지탄을 받고 있다. 울버햄튼전에서 페널티킥을 실축한 포그바는 이어진 두 경기에서도 이렇다 할 모습을 보여주지 못하며 팀의 승리를 이끌지 못했다.

지난 3월부터 ‘드림 클럽’ 발언으로 이적설에 불을 지폈던 포그바는 이번 여름 이적시장 내내 레알 마드리드와 연결됐다. 그러나 지네딘 지단 감독의 끈질긴 구애가 있었음에도 결국 이적에 실패한 포그바는 최소 2년 동안은 맨유에 머물러야 하는 상황이다.

이런 가운데 네빌은 포그바를 향해 옹호 발언을 남겼다. 6일(한국시간) ‘오프더 볼’ 방송에 출연한 네빌은 “포그바는 현재 강박관념 속에 있다. 그가 최고의 클럽 소속 최고의 선수이면서 월드컵 우승자 출신이기 때문이다. 하지만, 팀 내 최고의 선수이자 리더라면 이러한 비판들을 견뎌야 한다”며 포그바가 현재 상황을 이겨내야 한다고 언급했다.

이어 그는 맨유 소속으로 EPL 2회 우승, FA컵 3회 우승 등을 차지했던 ‘전설’ 브라이언 롭슨을 언급했다. 알렉스 퍼거슨 감독이 부임하기 전 맨유의 암흑기에서도 훌륭한 활약을 펼쳤던 롭슨은 최고의 리더이기도 했다.

이와 관련해 네빌은 “포그바는 80년대의 롭슨 같다. 당시 맨유도 어려운 시기에 있었으며 사람들은 모든 것을 롭슨의 탓으로 돌렸다. 포그바에게도 마찬가지다. 그러나 포그바가 세계 최고의 선수가 되고 싶다면 이러한 압박 속에서 본인이 최고라는 것을 사람들에게 보여줘야 한다”며 포그바가 본인의 가치를 증명하기 위해 현 상황을 극복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691
"'보석' 이강인 못 다루는 발렌시아, 새로운 역할 찾아야" 西매체 비판 + 2 오타쿠
19-09-06 23:50
690
독일 네델란드 이거 이거 나름 빅경긴데 + 3 아이언맨
19-09-06 22:32
689
한폴 간신히 적중 시켰네 + 3 가습기
19-09-06 21:46
688
그래 키움 엘쥐 + 3 미니언즈
19-09-06 20:55
687
게임) 연출 괜찮네요 + 1 가터벨트
19-09-06 20:00
686
이런 중요한때 병살이라니 + 2 물음표
19-09-06 19:38
685
금일 건승들 해봅시다다 + 1 픽☆김과장
19-09-06 19:00
VIEW
네빌 “80년대 롭슨 같은 포그바, 모든 책임 떠맡고 있어” 불쌍한영자
19-09-06 17:51
683
보니깐 오늘 국야 경기 합니까??? + 1 정든나연이
19-09-06 16:21
682
류현진 구위·몸값, 동반 하락 + 2 치타
19-09-06 15:11
681
휴지통 개꿀!! 우팀장
19-09-06 14:49
680
휴스턴 이게 마핸이냐 ㅅㅅㅅㅅㅅㅅㅅㅅㅅ + 2 앗살라
19-09-06 14:41
679
농구 폴란드 가면 됩니까? + 1 미니언즈
19-09-06 13:19
678
지금 축구 국대전 라인업 도대체 어디서 보느넉? + 1 해적
19-09-06 11:02
677
[한국 조지아]손흥민의 쓴소리 "선수들 정신력 문제" + 2 극혐
19-09-06 09:50
676
A매치 개폭망... + 2 호랑이
19-09-06 08:51
675
메시, 본인만 원하면 이적 가능…비밀 조항 공개 + 2 떨어진원숭이
19-09-06 07:09
674
와우 완전 순항중이네 + 2 조폭최순실
19-09-06 04:49
673
올정배 이탈리아 순조롭게 승 + 1 장그래
19-09-06 03:48
672
아싸 세인트 초반에 좋코 + 2 가츠동
19-09-06 02:47
671
이번주말에 약속잡았드만 태풍이 왠말이냐 + 3 사이타마
19-09-06 01:57
670
‘3G 연속 조기강판’ 류현진, 사라져버린 체인지업 위력 + 2 섹시한황소
19-09-06 00:51
669
후반시작 황의조 골 + 3 노랑색옷사고시퐁
19-09-05 23:42
668
야구도 꽝인데 축구는 이겨라 + 2 불도저
19-09-05 22: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