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 DNA 못 받았네’ 지단 장남 엔조, 스페인 2부서 짐 쌌다

382 0 0 2020-10-04 03:52:20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안타깝게도 아빠의 축구 DNA를 물려받지 못했다.

지네딘 지단(48, 레알 마드리드)의 장남인 엔조 지단(25)이 스페인 세군다 디비전(2부 리그) 소속인 알메리아와 결별했다.

알메리아는 3일 “엔조와 상호 합의 하 계약을 해지했다. 그의 미래에 행운이 깃들길 바란다”고 발표했다. 엔조는 모로코 1부 리그 위다드 카사블랑카 유니폼을 입는다. 이를 스페인 ‘스포르트’ 등 다수 언론이 3일 전했다.

엔조는 레알 유소년 팀 출신으로 한때 촉망받는 유망주였다. 2017년 레알을 떠나 데포르티보 알라베스 유니폼을 입은 후 4경기 출전에 그쳤다. 이후 로잔 스포르트(스위스), 라요 마하다혼다(스페인), CD 아베스(포르투갈), 알메리아를 거쳤지만 두각을 나타내지 못했다. 지난 시즌 알메리아에서 리그 4경기(110분) 출전의 초라한 기록을 남겼다. 현 수장인 호세 마누엘 고메스 감독의 신뢰를 잃었고, 새로운 도전을 위해 모로코를 택했다.

엔조의 아빠인 지단은 현역 시절 그라운드를 수놓은 지휘자다. 클럽은 물론 프랑스 대표팀에서도 역사를 쓴 최고 선수였다. 그러나 엔조가 그 길을 걷게 될 가능성은 적다. 동생인 루카 지단은 필드 선수가 아닌 골키퍼다. 지난 시즌까지 라싱 산탄데르에서 임대 신분으로 뛰었다. 현재 레알과 계약이 끝나 새로운 행선지를 찾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7330
고개 숙인 에이브러햄 "코로나19 규정 위반 진심으로 사과" 장그래
20-10-05 20:29
7329
‘20G ERA 7.29’ LG 불펜 뒷심, 팀 시즌 뒷심 쥐고 있다 조폭최순실
20-10-05 19:04
7328
[NBA파이널] 레이커스의 고민, 차갑게 식어버린 대니 그린 해골
20-10-05 17:20
7327
다들 즐거운 월요일 보내세요^^ 곰비서
20-10-05 16:41
7326
LAD 로버츠 감독 "잰슨, 이번 시리즈에서 마무리로 나서지 않는다" 애플
20-10-05 15:17
7325
이번주 경기가 별로 없네.. 오타쿠
20-10-05 13:46
7324
콜 vs 스넬, 맥컬러스 vs 배싯…'에이스 격돌' ALDS 1차전 선발 확정 호랑이
20-10-05 12:51
7323
텍사스 연봉 585억 이상 줄인다? 추신수 재결합 불가능하나 극혐
20-10-05 11:39
7322
흥민이 미니언즈
20-10-05 10:16
7321
손흥민, 한국인 최초 빅 리그 통산 100골 대기록 물음표
20-10-05 09:09
7320
행복한 한주보내세요. 엄마쟤파워볼먹어
20-10-05 08:59
7319
즐거운 하루되세요 ㅎ 크롬
20-10-05 07:52
7318
오늘 강팀들 난리네 순대국
20-10-05 06:05
7317
리버풀 맞냐 ? 원빈해설위원
20-10-05 04:33
7316
'손흥민 2골-1도움' 토트넘, 맨유 6대1 대파! + 1 픽샤워
20-10-05 03:33
7315
프사문의받습니다 ^^ 쪽지주세요 ^^ 고퀄작 해드립니다 픽톡주세용^^ 히든럭키
20-10-05 00:28
7314
손흥민 선발 소주반샷
20-10-05 00:20
7313
아스날 승 가야지 곰비서
20-10-04 22:03
7312
축구 볼라구 했는데 해골
20-10-04 18:53
7311
오늘로 연휴도 끝이네 오타쿠
20-10-04 06:39
7310
라이프치히, 샬케 4-0 대파...황희찬은 결장 손나은
20-10-04 05:43
7309
이강인 내보내라구 + 1 아이언맨
20-10-04 04:49
VIEW
‘아빠 DNA 못 받았네’ 지단 장남 엔조, 스페인 2부서 짐 쌌다 가습기
20-10-04 03:52
7307
맨시티야 그냥 승일테고 극혐
20-10-04 02: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