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세트 블로킹 포효→서브 에이스, 김연경이 끝냈다 [도쿄올림픽]

164 0 0 2021-07-29 14:26:15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김연경. /사진=뉴스1대한민국 배구 여자대표팀이 도미니카공화국을 풀세트 접전 끝에 꺾고 2연승을 달렸다. 승부처였던 마지막 5세트 중반, 단독 블로킹에 이은 서브 에이스로 따낸 김연경의 2연속 득점이 팽팽했던 승부를 갈랐다.

스테파노 라바리니(42·이탈리아) 감독이 이끄는 한국은 29일 오전 11시5분 일본 도쿄 아리아케 아레나에서 열린 도미니카 공화국과 2020 도쿄올림픽 여자배구 조별리그 A조 3차전에서 3-2(25-20, 17-25, 25-18, 15-25, 15-12)로 승리했다.

앞서 브라질에 0-3으로 패배한 뒤 케냐를 3-0으로 완파하고 첫 승을 신고했던 한국은 이날 승점 2점을 추가하며 조 3위로 올라섰다. 6개 팀 가운데 상위 4개 팀에 주어지는 8강 진출 가능성도 높였다.

승부처는 5세트, 그리고 해결사는 김연경이었다.

앞서 한국은 1세트와 3세트를 따냈지만, 2세트와 4세트를 내주면서 2-2로 맞선 채 마지막 5세트를 맞이했다. 특히 4세트에서 15-25로 무기력하게 패배한 터라 5세트에서 집중력을 유지하는 게 매우 중요했다.

세트 스코어만큼이나 5세트에서도 팽팽한 흐름이 이어졌다. 한국이 달아나면 도미니카공화국도 곧장 따라왔다. 그리고 9-9로 맞서던 상황, 에이스 김연경이 해결사로 나섰다.

김연경은 지네이리 마르티네스의 스파이크 공격을 단독 블로킹으로 막아내며 균형을 깨트렸다. 블로킹을 성공한 직후 그는 포효하며 팀 분위기를 끌어 올렸다.

이어 김연경의 서브 에이스까지 터졌다. 팽팽했던 점수 차는 순식간에 11-9, 한국의 2점 차 리드로 벌어졌다. 승기를 잡으며 축제 분위기가 된 한국에 비해 도미니카공화국 분위기는 찬물을 끼얹은 듯한 조용해졌다.

한국의 집중력은 흔들리지 않았다. 양효진의 블로킹과 박정아의 끝내기 공격 등을 더해 마지막 세트를 15-12로 따냈다. 8강 진출에 한 걸음 더 다가선 2연승의 순간이었다.

김연경은 이날 팀 내 최다인 20점을 책임졌다. 5세트를 포함해 중요한 길목마다 결정적인 블로킹 3개를 더했다. 박정아와 김희진도 16점으로 힘을 보탰다.

한편 한국은 오는 31일 오후 7시40분 같은 장소에서 일본과 격돌한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1695
카레 해드렸다니 내가 니 친구냐는 시어머니..jpg 밍크코트
21-07-29 15:06
11694
와고 3대떡밥 종결 ....txt 밍크코트
21-07-29 15:06
VIEW
5세트 블로킹 포효→서브 에이스, 김연경이 끝냈다 [도쿄올림픽] 장사꾼
21-07-29 14:26
11692
토트넘, 초대형 이적 준비...목표는 세리에 초신성 스트라이커 호랑이
21-07-29 13:30
11691
드래곤볼 그림체로 그린 명탐정 코난.jpg 밍크코트
21-07-29 13:04
11690
호랑이 가슴 밍크코트
21-07-29 13:04
11689
한남충 길거리헌팅 레전드 밍크코트
21-07-29 13:03
11688
호떡버거 밍크코트
21-07-29 13:03
11687
ㅅㅂ 횡단보도 건너는데 오토바이 ㅅㄲ 밍크코트
21-07-29 12:50
11686
포켓몬 근황.jpg 밍크코트
21-07-29 12:50
11685
IMF 이후 커피 믹스 판매량이 급증한 이유.jpg 밍크코트
21-07-29 12:50
11684
IMF 이후 커피 믹스 판매량이 급증한 이유.jpg 밍크코트
21-07-29 12:50
11683
내가 주식할때 jpg 밍크코트
21-07-29 12:50
11682
'라모스-바란 이탈'...레알 수비, 이대로 괜찮나 손나은
21-07-29 12:30
11681
한국인을 배신했다고 하는 노인.jpg 밍크코트
21-07-29 12:00
11680
속보 감스트 실종아님 밍크코트
21-07-29 12:00
11679
시험응시 취소하기 운동.jpg 밍크코트
21-07-29 12:00
11678
모르는 번호에게도 정중해야하는 이유 밍크코트
21-07-29 12:00
11677
'방출 통보' 토트넘 베테랑, 결국 1년 만에 떠난다 극혐
21-07-29 11:52
11676
결혼에 대한 심슨의 가치관 밍크코트
21-07-29 11:44
11675
여친이 남친에게 선물하는.manhwa 밍크코트
21-07-29 11:44
11674
D컵 쿠리타 에미 옷갈아입기 룩북 밍크코트
21-07-29 11:44
11673
현재 실시간1위인기글인 중국인 김치 옹호발언은 조작자료다. 밍크코트
21-07-29 11:44
11672
10년 전 공중파 개그 밍크코트
21-07-29 10: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