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 피는 흑장미' 데릭 로즈, DET에서 완벽 부활하나?

152 0 0 2019-10-11 13:49:38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점프볼=서호민 기자] 흑장미가 다시 피어나고 있다. 

데릭 로즈(31, 190cm)의 커리어는 매우 파란만장하다. 

2008년 드래프트에서 전체 1순위로 시카고 불스 유니폼을 입은 로즈는 데뷔 시즌 신인왕을 수상한 데 이어 이후 3년 차 시즌에는 리그 최연소 MVP로 선정, 데뷔 3년 만에 리그 최고 슈퍼스타로 우뚝 올라섰다. 

그러나 그의 전성기는 그리 오래가지 못했다. 로즈는 2012년 필라델피아 세븐티식서스와의 플레이오프 1라운드 1차전 경기 도중 전방십자인대(ACL)가 파열되는 큰 부상을 당하며 시즌 아웃 된 데 이어 이듬해에도 오른 반월판이 파열되면서 오랜 기간 코트를 비웠다. 운동능력을 기반으로 경기를 펼치는 그에게 모두 치명적인 부상이었다. 

전성기 기량을 완전히 상실한 로즈는 이후 뉴욕 닉스, 클리블랜드 캐벌리어스 등 여러 팀을 전전하는 저니맨으로 전락하고 말았다. 한 때 은퇴를 고민했을 정도로 힘든 나날을 보냈다. 그렇게 사람들의 기억 속에서 잊혀져갔던 그는 시카고 시절 은사 탐 티보두가 이끌고 있는 미네소타 팀버울브스와 베테랑 미니멈에 계약을 체결하며 근근이 선수 생활을 이어 나갔다. 

어쩌면 그에게 주어지는 마지막일지도 모르는 기회. 로즈는 절치부심의 각오로 임했다. 비시즌 동안 몸 상태를 건강하게 유지했고, 약점으로 평가받았던 슈팅 능력을 향상시키기 위해 부단히 노력했다. 그 결과, 지난 시즌 로즈는 지난 시즌 51경기에 출전해 평균 18득점(FG 48.2%) 4.3어시스트의 준수한 성적을 남겼다. 특히 지난 해 10월 31일 열린 유타 재즈와의 경기에서는 자신의 커리어-하이 기록인 50득점을 쏟아부으며 강렬한 임팩트를 남기기도 했다.  

이처럼 지난 시즌 부활의 신호탄을 쏘아올리며 올여름 다시 FA시장에 나온 로즈는 디트로이트 피스톤스와 2년 1,500만 달러에 계약을 체결했다. 디트로이트로 둥지를 옮긴 로즈는 새 시즌 레지 백슨의 백업 포인트가드를 맡을 전망.

이번 시즌 활약도 충분히 기대를 해봐도 좋을 것 같다. NBA 개막을 열흘 여 앞두고 프리시즌이 한창 진행되고 있는 가운데, 로즈는 2경기에 출전해 평균 14득점(FG 55%) 2.5리바운드 4.5어시스트를 기록했다. 

건강한 몸 상태를 되찾은 그는 화려한 드리블 기술을 앞세워 상대 골밑을 헤집으며 전성기를 연상케 하는 움직임을 선보였다. 이런 로즈의 화려한 플레이를 옆에서 지켜본 팀 동료 블레이크 그리핀은 "로즈의 스피드는 차원이 다르다. 사람들도 로즈의 플레이를 보는 것을 즐기고 있다. 그가 우리 팀의 일원이라는 게 매우 기쁘다"고 극찬했다.

시카고 시절 팬들로 하여금 많은 사랑을 독차지했던 과거의 MVP는 어느 덧 미국 나이로 31살로 베테랑 반열에 접어들었다. 자신의 NBA 커리어 다섯 번째 팀에서 뛰게 된 그가 디트로이트에서 완벽 부활할 수 있을지 궁금하다. 


2019-10-11 16:37:28

NBA 흑장미 데릭로즈 항상 응원합니다!

답글
0
0
▲ 답글 접기
2019-10-11 14:15:20

그냥 부상때문에 못뛴거지 실력이 줄어들었다고 보는건 아닌거같음 로즈 이번엔 부상 없이 한시즌 다 뛰었으면 좋겠다

답글
0
0
▲ 답글 접기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271
'지루 PK 득점' 프랑스, 아이슬란드에 1-0 신승 군주
19-10-12 06:30
1270
도때따 잉글랜드 져따 + 1 장그래
19-10-12 05:33
1269
머여 전반전 올무네 + 1 조폭최순실
19-10-12 04:40
1268
프라이부르크에서 언제 뛰나…정우영 "기회오면 잡아야" + 3 떨어진원숭이
19-10-12 03:26
1267
딱 2배만 먹쟈 + 3 타짜신정환
19-10-12 02:26
1266
매주 불금은 오는데 난 왜 기분만 드럽냐 + 2 정해인
19-10-12 01:05
1265
새벽 유로 예선 어제에 이어 + 3 이영자
19-10-11 23:51
1264
레비 토트넘 회장, 결국 에릭센 1월 매각 예정…여름 FA 이적 막으려고 + 2 홍보도배
19-10-11 22:36
1263
축구 하는줄 몰랐네 + 3 장사꾼
19-10-11 21:33
1262
오늘 요미가 이기면 일본시리즈 진출인가? + 3 픽샤워
19-10-11 20:23
1261
세이부 오늘도 지는거냐 ? + 2 오타쿠
19-10-11 19:24
1260
저녁 맛있게 드세요~! + 1 애플
19-10-11 18:19
1259
[벨기에통신] 이승우 A매치 기간 팀 훈련 전념... 20일 데뷔전 노린다 + 2 사이타마
19-10-11 16:36
1258
내일 유로 추천좀해주세요 ! + 1 순대국
19-10-11 15:23
VIEW
'다시 피는 흑장미' 데릭 로즈, DET에서 완벽 부활하나? + 2 장그래
19-10-11 13:49
1256
아침부터 기분이 좋다.!! + 1 원빈해설위원
19-10-11 11:09
1255
하키 템파베이 학살하네 + 2 해적
19-10-11 10:13
1254
오늘 휴지 승리 가능하겠나?? + 2 손예진
19-10-11 08:20
1253
좋은아침!!! + 2 크롬
19-10-11 07:38
1252
에릭센 사자, 포그바 사줘…레알의 갈등 호랑이
19-10-11 06:52
1251
네덜란드 형아들아 이제 골 넣자 + 1 손나은
19-10-11 04:59
1250
오늘 스리랑카전 조현우 볼 한번 잡음? + 2 아이언맨
19-10-11 03:48
1249
웨일스 승 단폴 + 2 가습기
19-10-11 02:51
1248
'음메페' 황희찬 "아스널? 구체적으로 들은 이야기 없다" + 3 음바페
19-10-11 01: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