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명 막았나 싶었는데"...반 다이크가 꼽은 가장 힘든 공격수

120 0 0 2022-11-04 10:29:49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포포투=백현기]

버질 반 다이크가 자신이 상대했던 최고의 상대로 올리비에 지루를 꼽았다.

반 다이크는 영국 매체 '스카이 벳'에서 "올리비에 지루는 내가 상대해본 공격수 중 최고의 공격수였다. 그와 상대할 때면 막았나 싶으면서도 어떻게든 그는 우리를 상대로 골을 넣더라"고 말했다.

반 다이크는 어느새 베테랑 반열에 올랐다. 흐로닝언, 사우샘프턴, 셀틱을 거쳐 리버풀에서 전성기를 연 반 다이크는 어느새 가장 최근 경기에서 리버풀 200경기 출장을 이뤘다.

리버풀은 2일 오전 5시(한국시간) 영국 리버풀에 위치한 안필드에서 열린 2022-23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조별리그 A조 6차전에서 나폴리에 2-0 승리를 거뒀다.

이날 반 다이크는 선발 출전해 나폴리의 공격을 막았다. 이날 경기 전까지 나폴리는 세리에 A와 챔피언스리그를 통틀어 공식경기 13연승을 거두며 극강의 모습을 보이고 있었다. 하지만 반 다이크는 나폴리의 빅터 오시멘, 흐비차 크바라츠헬리아 등 막강한 공격진들을 상대로 탄탄한 수비를 선보였다.

수치가 이를 증명했다. 축구 통계 사이트 '폿몹'에 따르면, 반 다이크는 100%의 그라운드 경합 성공, 5번의 클리어링, 6번의 리커버리를 보여주며 평점 7.4점을 받았다.

하지만 그에게도 가장 힘든 공격수는 분명 존재했다. 최근 '스카이 벳'에서의 인터뷰에 따르면, 반 다이크는 가장 힘든 공격수로 지루를 지목했다. 반 다이크는 가장 최근 지루와의 맞대결이었던 네덜란드와 프랑스의 2018년 네이션스리그 경기에서는 2-0 승리를 거뒀지만, 그 직전 맞대결에서 지루에게 일격을 맞으며 1-2로 패한 바 있다.

AC 밀란에서 물오른 기량을 펼치는 지루는 이번 시즌에도 11경기 4골 2도움을 기록하며 밀란 공격의 선봉을 맡고 있으며 특유의 연계능력과 포스트 플레이로 상대 수비진에 위협을 가하고 있다. 반 다이크도 그의 능력을 치켜세웠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7794
계약 끝난다! 바르사-유벤투스, EPL 톱 윙어 영입 경쟁 불도저
22-11-05 21:18
17793
프로필 이미지 변경 + 1 나이스바비킴
22-11-05 20:44
17792
‘도인비’ 김태상, ‘슈퍼전트’와 에이전시 계약…”서경종 대표와의 신뢰” 픽도리
22-11-05 19:43
17791
'뱅기는 승리 토템'이라는 '페이커' 이상혁 "강서구에서 가장 유명한 사람이 되도록" [롤드컵 결승] 해골
22-11-05 18:33
17790
[롤드컵] 박지선 통역 "LCK팀 선전에 저도 결승까지 올 수 있었어요" 곰비서
22-11-05 17:16
17789
본인도 못했으면서.. 말은 쉽네 "토트넘, 리그컵도 우승 못하면 실망" 와꾸대장봉준
22-11-05 16:20
17788
"김민재, 나폴리 30년 만 우승 열쇠"…한국의 판 데이크 특필 손예진
22-11-05 15:42
17787
라이엇게임즈, MSI 및 월드 챔피언십 포멧 변경 예고 오타쿠
22-11-05 13:46
17786
김민재, 이탈리아선수협회 선정 ‘10월 MVP’ 호랑이
22-11-05 12:04
17785
[오!쎈 인터뷰] 생애 첫 롤드컵 결승 ‘데프트’ 김혁규, “마지막까지 꺾고 우승하겠다” 가습기
22-11-05 11:06
17784
'빨간불' 황희찬, 레알 MD7과 경쟁 예상 "로페테기 감독이 데려올 것" 미니언즈
22-11-05 10:47
17783
손흥민의 회복에 희망을 품는 이유…"이 전례가 자극을 줄 것" 크롬
22-11-05 09:50
17782
'빨간불' 황희찬, 레알 MD7과 경쟁 예상 "로페테기 감독이 데려올 것" 뉴스보이
22-11-05 08:01
17781
'안우진 없는' 키움, 이승호 오프너로...SSG는 '검증된' 모리만도 출격 간빠이
22-11-05 03:16
17780
‘미안해! 맨유, 다시 보자’ 마음 바꿨다... “클럽레코드 판매 준비” 노랑색옷사고시퐁
22-11-05 01:33
17779
8회 역전→9회 빅이닝! 기적의 SSG, 1패 후 2연승…키움 불펜 붕괴 박과장
22-11-04 23:22
17778
토트넘 미드필더도 수술 진단…월드컵 불발 위기 사이타마
22-11-04 22:04
17777
"패자들 대회라고?" 무리뉴, 라치오 UECL행 조롱한 이유 조폭최순실
22-11-04 20:17
17776
[롤드컵] 미디어데이 불참 T1 '제우스' 최우제 "결승전 출전에는 지장 없어" 이아이언
22-11-04 17:08
17775
피케, 전격 은퇴 선언 …5일 고별전·잔여 연봉 557억 포기 군주
22-11-04 16:15
17774
"토트넘 이적이 꿈" SON 잃은 콘테, 도움왕 영입…210억 이적 합의 장그래
22-11-04 14:02
17773
매과이어, 스트라이커로 깜짝 카메오.. 하지만 맨유는 16강 대신 PO행 아이언맨
22-11-04 12:51
17772
[롤드컵] '페이커' 이상혁, "'벵기' 감독대행이 승리 토템? 맞는 이야기" 질주머신
22-11-04 11:31
VIEW
"분명 막았나 싶었는데"...반 다이크가 꼽은 가장 힘든 공격수 와꾸대장봉준
22-11-04 10: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