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유의 미래' 그린우드, "언젠가 반 페르시처럼 되고싶어"

119 0 0 2020-02-14 06:14:48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언젠가 반 페르시처럼 되고 싶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공격수 메이슨 그린우드(18)가 포부를 드러냈다.

그린우드는 올 시즌 올레 군나르 솔샤르 감독 아래에서 올 시즌 31경기(선발13, 교체18)에 출전해 10골을 터뜨렸다. 인상적인 시즌을 보내고 있는 그린우드는 맨유의 전 공격수 로빈 반 페르시(36, 페예노르트)와 플레이 스타일이 비슷하다는 평가를 받았다. 반 페르시는 2012-13시즌 리그 38경기 26골 9도움으로 득점왕을 차지하며 맨유의 프리미어리그 우승에 기여한 바 있다.

반 페르시는 지난 12월 유로파리그 공식 SNS를 통해 "그린우드는 매우 좋은 선수다. 모든 경기에서 날 따라하려고 하기 때문이다"며 농담 섞인 칭찬을 건냈다. 이에 그린우드도 존경심을 담아 반 페르시의 칭찬에 화답했다.

영국 '맨체스터이브닝뉴스'는 12일 "그린우드가 전 맨유의 공격수 로빈 반 페르시(36, 페예노르트)처럼 되고 싶다고 밝혔다"고 보도했다. 그린우드는 "사람들은 내가 반 페르시와 비슷한 스타일이라고 말한다. 그래서 언젠가는 반 페르시처럼 되고 싶다"고 포부를 드러냈다.

솔샤르 감독 역시 그린우드가 반 페르시와 비슷한 스타일이라는 의견에 "당연하다"고 대답하며 "그린우드는 침착한 골 결정력을 갖고 있다. 그리고 난 아직도 그가 무슨 발을 더 잘 쓰는지 모른다. 이것은 수비수들이 그린우드를 상대하기 어렵게 만든다"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3350
즐거운 불금되세요 ㅎ + 1 가츠동
20-02-14 18:52
3349
말콤 "메시의 미친 플레이가 바르사 문제점 가린다" 떨어진원숭이
20-02-14 17:49
3348
내일 농구 올스타즈하네.. 가츠동
20-02-14 16:59
3347
라건아의 부상, 그리고 KCC의 고민 “대체 외국선수 영입 최대 금액이 7만 달러” + 2 애플
20-02-14 15:47
3346
라이올라, "포그바는 유벤투스 컴백 원해, 유로 이후 상황 봐야한다" + 2 아이언맨
20-02-14 13:13
3345
기성용 K리그 복귀 불발 ㅋㅋㅋ + 1 음바페
20-02-14 11:24
3344
금일픽 오클 승 보스턴 승 ㄱㄱ 미니언즈
20-02-14 10:28
3343
EPL 출신 요시다, "손흥민, 같은 아시아인으로서 자랑스럽다" 극찬 + 1 물음표
20-02-14 08:54
3342
형님들 오늘도 건승하세요 ^^ + 1 크롬
20-02-14 07:25
VIEW
'맨유의 미래' 그린우드, "언젠가 반 페르시처럼 되고싶어" 사이타마
20-02-14 06:14
3340
장고끝에 유벤승인데 + 1 캡틴아메리카
20-02-14 03:24
3339
드뎌 담주구나 + 2 가츠동
20-02-14 02:00
3338
첼시-아약스, 지예흐 이적 합의…최대 566억원+7월 합류 + 2 장그래
20-02-14 00:42
3337
배고프단 말이다. + 2 조폭최순실
20-02-13 23:19
3336
하이엘프 대박... 가마구치
20-02-13 23:00
3335
이야 새벽경기 겁나 없네 + 2 조폭최순실
20-02-13 21:47
3334
전 네덜 국대 아약스에 경고 "베르통언은 100m를 3분에 뛴다" + 2 타짜신정환
20-02-13 20:38
3333
안양 겁나 안들어가네 + 3 해적
20-02-13 19:31
3332
2월13일 배구픽 하루
20-02-13 18:55
3331
저녁 맛있게 드세요^^ 가츠동
20-02-13 18:20
3330
저녁 경기 분석잘해서 건승 하세요^^ + 1 손나은
20-02-13 17:34
3329
티제이쿠폰 무과금방송 + 1 가터벨트
20-02-13 17:05
3328
한국 여자농구, 세계 19위 유지…올림픽 출전국 중 11번째 + 1 순대국
20-02-13 16:06
3327
'축구황제' 호나우두, "인테르 이적? 바르사에 남고 싶었어" + 2 호랑이
20-02-13 14: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