英언론 "맨유 이적 고민했던 홀란드, 아버지 조언 듣고 독일행 결심"

80 0 0 2020-03-26 07:23:40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인터풋볼] 신새얼 기자= 엘링 홀란드(19)가 아버지의 조언을 듣고 독일행을 결심했었다는 일화가 전해졌다. 당시 홀란드는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이적을 고민하고 있었던 것으로 밝혀졌다.

홀란드의 등장은 전 세계의 관심을 모았다. 보루시아 도르트문트의 유니폼으로 갈아입은 후 '괴물'이라는 수식어가 어울릴 만한 활약을 펼쳤다. 데뷔전 해트트릭을 포함해 총 11경기에서 12골 2도움을 기록했다. 레드불 잘츠부르크 소속으로 28골을 넣었던 홀란드는 도르트문트에서 시즌 40호 골을 완성시켰다.

홀란드가 새 팀을 찾는다는 소식에 다양한 추측이 나왔다. 맨유 이적 가능성이 높아졌다는 보도가 이어졌다. 일각에서는 같은 국적의 올레 군나르 솔샤르 감독이 홀란드에 많은 관심을 보냈고 직접 만남을 가졌다는 구체적인 이적설이 제기됐다.

홀란드의 최종 선택은 도르트문트였다. 그는 "나를 위한 최고의 구단을 찾아야 했다. 도르트문트가 최고의 선택지라는 결론에 도달했다"라는 이유를 밝혔다. 이적 후 좋은 경기력을 통해 자신의 선택이 옳았다는 것을 증명했다.

도르트문트를 선택한 홀란드의 결정은 아버지의 조언에 영향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영국 '데일리 메일'은 26일(한국시간) "솔샤르 감독은 홀란드를 원한다는 사실을 숨기지 않았다. 그러나 홀란드의 아버지는 솔샤르 감독의 미래가 확실치 않았기 때문에 맨유 이적을 만류했다"라고 보도했다.

'데일리 메일'의 보도에 의하면 홀란드의 아버지 알프 잉에 홀란드는 "홀란드가 다른 팀으로 가서 좋은 활약을 펼쳤을지는 아무도 모른다. 하지만 현재 소속 팀에서 행복하다"라고 밝혔다.

이어 홀란드의 아버지는 "아들에게 가장 중요한 것은 감독이 원하는 팀으로 가는 것이 아니라 팀 전체가 원하는 곳으로 가야 한다고 조언했다. 또한 최근 10년 동안 팀이 어떤 방향성을 제시했는지도 중요하다고 했다"라고 덧붙이며 홀란드의 선택에 자신의 조언의 뒷받침됐다는 사실을 전했다.  



2020-03-26 08:56:28

아버지 말 잘 듣노 !

답글
0
0
▲ 답글 접기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3968
'프로축구 개막은 언제쯤' … 30일 K리그 대표자 회의 '난상토론' / 기본적으로 개막일은 4월 20일 이후로 생각하고 있다 가츠동
20-03-26 18:09
3967
'쩐의 전쟁' 맨유, 산초 영입전서 치고 나갔다…1억 2000만 파운드 '클럽레코드' + 2 치타
20-03-26 17:01
3966
코로나 때문에 경기 갈게 없네요ㅡㅡ + 1 치타
20-03-26 15:07
3965
탈모 치료제 가격 2억 산다 vs 안산다 + 2 원빈해설위원
20-03-26 14:00
3964
sk와이번스 라인업나왔다는데? + 2 떨어진원숭이
20-03-26 13:25
3963
“타운스 위해 기도” 엠비드, ‘앙숙’ 母 코로나19 극복 기원 + 3 극혐
20-03-26 12:21
3962
음바페의 선택은? + 2 뉴스보이
20-03-26 10:25
3961
맨유, 그리즈만에게 등번호 7번 준다… 이적료 1323억 계획 + 3 미니언즈
20-03-26 09:28
3960
경기 + 1 물음표
20-03-26 08:10
VIEW
英언론 "맨유 이적 고민했던 홀란드, 아버지 조언 듣고 독일행 결심" + 1 크롬
20-03-26 07:23
3958
좋은 아침 ㅎ 소주반샷
20-03-26 06:33
3957
요즘 왜 이러냐 나 ? + 1 곰비서
20-03-26 03:04
3956
와 겨우 왔다 ㅋ 가마구치
20-03-26 02:15
3955
앞으로 한달 + 1 철구
20-03-26 01:33
3954
원조 황제' 펠레의 자신감, "메시보다는 호날두가 우위, 하지만 내가 최고" + 1 아이언맨
20-03-25 23:43
3953
심각하게 고민중 + 1 손예진
20-03-25 22:05
3952
김학범호 캡틴’ 이상민, “도쿄 올림픽 연기에 모두 멘붕됐다” + 2 가습기
20-03-25 21:56
3951
다들 요즘 머하고 노심? + 1 애플
20-03-25 20:02
3950
"강정호 옛 팀 히어로즈 채널에서도 한다" PIT 매체 야구 보는 법 제시 치타
20-03-25 18:19
3949
따스한 봄날이다 ~~~~~~~~~~~~~ + 1 타짜신정환
20-03-25 17:24
3948
롯데 고승민 사생활 폭로한 前 여자친구 “두 번 유산” + 2 조현
20-03-25 16:22
3947
J리그 5월 9일 재개 확정 + 2 사이타마
20-03-25 15:15
3946
나성범 부상에서 돌아왔구만 + 1 이영자
20-03-25 13:20
3945
최근 코로나 19 의심증세 보였던 국야 선수들 다 음성판정 + 2 호랑이
20-03-25 11: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