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맨유 최우수 선수상' 쇼, 그가 추천하는 후임 수상자 3인

46 0 0 2020-05-13 07:47:02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루크 쇼

[STN스포츠=이형주 기자]

레프트백 루크 쇼(24)가 후임 수상자를 추천했다. 

현재로부터 한 해전인 2019년 5월 쇼는 귀한 상의 주인공이 됐다. 2019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최우수 선수상(맷 버스비 상)을 수상한 것. 쇼는 로이 킨(1999, 2000), 데이빗 베컴(1997), 라이언 긱스(1998), 크리스티아누 호날두(2004, 2007, 2008) 등이 수상했던 상에 이름을 올리게 됐다. 

쇼는 12일 맨유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해당 상을 수상했다는 점은 내게 매우 특별했다. 호날두, 킨, 베컴, 긱스 등 수상자의 면면을 본 뒤 더 특별한 상이란 느낌을 받았다"라고 다시 한 번 기쁨을 표현했다. 이어 "올 시즌 당신이 받았던 상을 받을만한 선수를 추천해달라"라는 부탁에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

쇼는 "올 시즌이 중단된 상태라 시상식이 붕 떴다. 이에 지금까지 치른 2019/20시즌을 바탕으로 올해의 선수를 선정해야 하는데 이는 어려운 일이 될 것이다"라고 설명했다. 

쇼가 가장 먼저 거론한 이름은 마커스 래시포드였다. 쇼는 "부상을 당하지 않았다면 래시포드가 의심의 여지 없이 수상했을 것이라고 본다. 실력이 뛰어나고, 불 붙으면 팀에 엄청난 힘을 불어넣는 선수다"라고 칭찬했다. 

이어서 프레드를 거론한 쇼였다. 그는 "잘한 선수들이 여럿 있지만 프레드가 좀 위에 있다고 봐야할 것 같다. 그는 올 시즌 EPL에 완벽히 적응했고 빛이 됐다. 구단 밖에서 그를 의심하던 사람들의 눈초리도 바꿔놨다. 멋진 시즌을 보냈다"라고 말했다. 

또 쇼는 "완 비사카도 거론하지 않을 수 없다. 시즌 내내 가장 꾸준했다. 항상 10점 만점에 8점 정도를 계속 보여줬다. 내게 그는 최고의 수비수며, 난 그가 오른쪽 측면 공격도 향상시켰다고 본다"라고 설명했다. 

마지막으로 쇼는 "매과이어 등 다른 추천할만한 선수들도 여럿 있지만, 최종적으로 래시포드, 프레드, 완 비사카 세 명이 수상자의 자격이 있다고 본다"라고 덧붙였다.  



                
                            

        
2020-05-13 11:19:00

수상자들 보다가 루크쇼보니 급이 확떨어지네ㅋㄱ

답글
0
0
▲ 답글 접기
2020-05-13 08:55:53

와...그저그런 풀백이 시즌 팀 최고의선수였다는게 진짜ㅋㅋㅋㅋㅋ놀랍다는 말밖엔ㅋㅋㅋ

답글
0
0
▲ 답글 접기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4865
이갈로 맨유 생활도 막바지…상하이 요구액 300억원 닥터최
20-05-13 18:44
4864
오늘 국야는 맞아야 되는데 ㅋㅋ + 1 원빈해설위원
20-05-13 17:56
4863
분데스리가 D-3 + 1 와꾸대장봉준
20-05-13 17:26
4862
EPL '감독‧주장‧의무 관계자' 회의 연다…재개 임박? 노랑색옷사고시퐁
20-05-13 17:05
4861
오늘은 SK 이겨보자 !!! 불쌍한영자
20-05-13 16:50
4860
국야 가즈아 팀스카이선미
20-05-13 16:22
4859
래시포드가 '몸짱' 된 이유…"호날두에게 영향" + 1 조폭최순실
20-05-13 15:41
4858
5월 13일 KBO 종합픽 팀퍼시픽짜세
20-05-13 15:05
4857
키움 연승 고고고고고 + 2 사이타마
20-05-13 14:47
4856
오늘도 크보먹자 이영자
20-05-13 13:12
4855
'앙리-호날두 투톱' EPL '시즌별 최고' 베스트11 + 2 캡틴아메리카
20-05-13 12:36
4854
금일 야구 달달하게 갑시다.! + 1 가츠동
20-05-13 10:52
4853
Good day! 관계자외삽입금지
20-05-13 09:45
4852
아구에로·로즈 등 EPL 스타들 "리그 재개 반대" + 2 조폭최순실
20-05-13 09:39
4851
EPL, '조기 종료' 최초 논의...순위 결정 '시나리오 2개' + 2 손예진
20-05-13 09:26
4850
오늘 하루도 빡시게 !! 디아블로잠브
20-05-13 08:52
VIEW
'2019 맨유 최우수 선수상' 쇼, 그가 추천하는 후임 수상자 3인 + 2 오타쿠
20-05-13 07:47
4848
즐거운 하루되세요 ~ 극혐
20-05-13 07:02
4847
백악관 확진자 발생 나흘째… 감염경로도 못찾아 가습기
20-05-13 04:50
4846
'5실점→조기 강판' 장원삼, 다시 선발로 던질 수 있을까 물음표
20-05-13 04:15
4845
"실적은 충분" 이대호 '소프트뱅크 역대 최고 외국인타자' 팬투표 4위 크롬
20-05-13 02:10
4844
얼마 안남음 가마구치
20-05-13 01:41
4843
트럼프, 중국계 기자에 막말 논란..."중국에 물어봐라" 해적
20-05-13 01:35
4842
어제 개비오 3폴 집문서 박아서 성공한 형이다 + 1 홍보도배
20-05-13 00: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