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뮌헨 이적' 사네, 등번호 '10번' 확정...'로벤 후계자'

379 0 0 2020-07-03 23:24:17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바이에른 뮌헨 이적을 확정 지은 르로이 사네(24)는 다음 시즌 등번호 '10번'을 달고 경기장을 누빌 전망이다. 

뮌헨은 3일(한국시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사네 영입에 합의했다. 계약 기간은 2025년 6월까지 총 5년이며 다음주부터 팀에 합류해 차기 시즌을 준비할 것이다"고 발표했다. 뮌헨의 칼 루메니게 회장 역시 "사네를 영입하게 되어 기쁘다. 지난 몇 년간 맨시티와 독일 대표팀에서 자신의 기량을 입증한 선수다"며 영입을 환영했다.

사네는 2016년 여름 앞두고 독일 샬케를 떠나 맨시티 유니폼을 입었다. 이후 기량이 만개하며 2017-18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32경기 10골 15도움을 터뜨렸다. 해당 시즌 맹활약을 바탕으로 '영플레이어상'을 수상했다. 하지만 올시즌 초반 십자 인대 파열을 당하며 장기간 전력에서 이탈했다.

이런 상황에서 뮌헨이 사네 영입에 관심을 드러냈다. 뮌헨은 로벤과 리베리가 은퇴한 뒤 꾸준히 사네에 관심을 보여왔다. 나브리, 뮐러, 코망 등 측면 자원들이 있지만 사네를 영입해 독일 국가대표 커넥션을 완성시킬 계획이었고 결국 이적에 합의했다. 

이어 뮌헨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사네는 다음 시즌 등번호 10번을 달고 뛸 것이다"고 전했다. 현재 뮌헨의 등번호 10번은 필리페 쿠티뉴가 차지하고 있다. 하지만 바르셀로나에서 임대로 합류한 쿠티뉴는 올시즌이 끝난 뒤 뮌헨 완전 이적에 실패했고 다시 10번은 공석으로 남게 됐다. 이에 사네가 새로운 10번의 주인공이 됐다. 



2020-07-04 01:23:42

로번 리베리때 최고였는데

답글
0
0
▲ 답글 접기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5879
왜 하필 오늘이냐 + 2 미니언즈
20-07-04 19:59
5878
오늘도 화이팅 닥터최
20-07-04 18:22
5877
20세 제이든 산초, 맨유 간다… 몸값은? 6시내고환
20-07-04 17:37
5876
스페인 매체 “구보의 플레이, 축구교과서에 실려야 한다” 불쌍한영자
20-07-04 16:50
5875
오늘은 경기가 많으면서 없는거 같은 느낌이군 간빠이
20-07-04 15:39
5874
[SC핫피플] '타격왕' 출신 김선빈의 클래스, KIA 마운드에도 단비가 내린다 불도저
20-07-04 14:39
5873
오승환도 기본 지킨 '1루 전력 질주'... 허삼영 "든든하다" 엄지 척 호랑이
20-07-04 11:56
5872
와 토트넘 개털렸네 ,, 가습기
20-07-04 10:22
5871
'평균구속 145km→140km 뚝↓' LG 윌슨, 8실점에도 QS 아이러니 [★대구] 물음표
20-07-04 08:41
5870
즐거운 주말입니다. 크롬
20-07-04 07:54
5869
꼬마 승은 무저껀이였지 조현
20-07-04 06:32
5868
골닷컴 더비의 반전 이끈 루니, 다음 시즌 EPL에서 활약? + 1 닥터최
20-07-04 05:43
5867
바셀우승 어렵겠네 + 1 찌끄레기
20-07-04 03:05
5866
주말이네요 6시내고환
20-07-04 01:23
VIEW
'뮌헨 이적' 사네, 등번호 '10번' 확정...'로벤 후계자' + 1 치타
20-07-03 23:24
5864
그지같네 쉬벌 + 2 뉴스보이
20-07-03 21:59
5863
그래 오늘이야 + 2 간빠이
20-07-03 20:47
5862
키움 요키시 필승인데 + 1 불도저
20-07-03 19:37
5861
as로마 실화냐 타짜신정환
20-07-03 18:00
5860
벌써 금요일이네 금일 경기 다들 건승하세요 ~ 사이타마
20-07-03 17:18
5859
오늘도 축복받은 하루 보내세여 + 1 홍보도배
20-07-03 16:23
5858
“‘FA’ 기성용은 조급하지 않다” [이근승의 킥앤러시] + 2 원빈해설위원
20-07-03 14:19
5857
"바르사-레알이 쫓는 황희찬은 새로운 손흥민" 西매체의 극찬 + 1 픽샤워
20-07-03 13:48
5856
가입인사 드립니다 파워볼1위스박사
20-07-03 12: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