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메스 "에버턴 목표는 우승, 진담이다"

400 0 0 2020-09-11 10:58:32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하메스 로드리게스(에버턴)

[풋볼리스트] 유현태 기자=하메스 로드리게스가새로 합류한 에버턴에서 트로피를 들고 싶다는 포부를 밝혔다.

에버턴은 8일(이하 한국시간) 공식 홈페이지에 하메스를 영입했다고 발표했다. 현지 매체에 따르면 이적료는 2,200만 파운드(약 312억 원)다. 19번을 달고 구디슨파크를 누빌 예정이다. 계약기간은 2년이고 1년 연장 옵션이 있다.

하메스는 화려한 경력을 자랑한다. 2014년 브라질 월드컵에서 6골을 넣어 득점왕에 올랐다. 2010년 유럽에 진출한 뒤 FC포르투, AS모나코, 레알마드리드, 바이에른뮌헨 등을 거치며 수많은 트로피를 들었다. 스페인 라리가(2회), 독일 분데스리가(2회), 포르투갈 프리메이라리가(3회)로 리그에서도 우승 경험이 많다.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에서 2회, 유로파리그에서 1회 우승을 차지하며 큰 무대 경험도 충분하다.

에버턴의 사령탑 카를로 안첼로티 감독은 하메스를 잘 아는 지도자다. 레알마드리드와 바이에른뮌헨에서 하메스를 직접 지도한 경험이 있기 때문이다.

하메스는 구단과 안첼로티 감독의 기대에 부응할 준비가 됐다. 영국 스포츠 전문 매체 '스카이스포츠'의 10일 보도에 따르면 하메스는 우승 가능성을 묻자 "왜 안 되겠나? 에버튼은 진지하다"고 답변했다. 에버턴의 1995년 FA컵 이후 우승이 없다.

당장 우승을 장담하는 것은 아니다. 하메스는 "구단의 많은 사람들이 아주 진지한 자세를 가졌다. 성취할 수 있고, 또 트로피를 따낼 수 있다. 하루아침에 일어날 일은 아니다. 하지만 우리가 앞으로 나아갈 수 있다는 근거를 봤다. 트로피는 단순한 가능성 그 이상"이라며 장기적으로 팀이 성장할 것이라며 긍정적으로 봤다.

하메스는 "나는 언제나 더 많은 것을 원하는 사람이다. 새로운 리그에 왔고 아주 중요하고 큰 리그다. 매일 배워나갈 것이다. 내가 이전에 일했고, 나를 잘 아는 지도자와 함께한다"며 프리미어리그 도전에도 자신감을 나타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6973
라커룸에서도 맞붙은 손흥민과 요리스… 화제의 싸움 뒷이야기 공개 손나은
20-09-12 04:26
6972
희찬씨 오늘 선발인가? + 1 아이언맨
20-09-12 02:42
6971
지루, 유벤투스와 대화한 적 없다…첼시 잔류 유력 음바페
20-09-12 01:29
6970
이번주부터 축구 시작 아닌가 + 1 미니언즈
20-09-12 00:05
6969
'이승우 선발 기용, 확실히 공격력 개선'…자국 선수 벤치에도, 日언론 인정 물음표
20-09-11 22:02
6968
에이 망했네 엘지 패네 조현
20-09-11 20:47
6967
작년에도 그러더니 앗살라
20-09-11 19:30
6966
'망해버린 부자' 뉴욕 닉스의 길어지는 암흑기 치타
20-09-11 18:29
6965
금일 국야 조폭최순실
20-09-11 17:28
6964
‘6회 곤솔린 3실점’ 다저스, ARI에 역전패…3연승 실패 [LAD 리뷰] 가츠동
20-09-11 17:17
6963
'호텔 스캔들' 그린우드, 맨체스터 복귀... 맨유 "훈련 혼자 해" 정해인
20-09-11 15:25
6962
토론토, 8월17일 이후 17승 ML 1위…“류현진 기대했던 에이스 면모” 이영자
20-09-11 14:03
6961
다저스 ㅅㅂ 뭐하냐 ! 홍보도배
20-09-11 13:20
6960
에릭센, 이적 8개월 만에 캉테 스왑딜 포함 ‘굴욕’ 장사꾼
20-09-11 12:24
6959
오늘 배터지세여들 홍보도배
20-09-11 11:42
VIEW
하메스 "에버턴 목표는 우승, 진담이다" 미니언즈
20-09-11 10:58
6957
즐거운 불금입니다. ㅎㅎ 크롬
20-09-11 09:29
6956
안녕하세요 ㅎㅎ반가워요 마스코트
20-09-11 06:20
6955
아칩입니다. 기상 ~ 닥터최
20-09-11 06:20
6954
나겔스만 감독 “황희찬, 뉘르베르크전 선발로 출전" + 1 찌끄레기
20-09-11 04:42
6953
첫경기 세인트 승 ㄱㄱ ㄱ ㅓ + 1 6시내고환
20-09-11 03:36
6952
이번주 일요일 가마구치
20-09-11 02:18
6951
이강인, 레반테전 선발 예상...4-2-3-1 포메이션서 '공격형 MF' 치타
20-09-11 01:55
6950
오늘 야구는 다 뻑이네 뉴스보이
20-09-11 00: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