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SG 회장, 음바페 FA 이탈에 '최후통첩'…"이적 보너스 넘기던지, 남은 기간 돈 포기하라"

227 0 0 2024-02-16 16:30:57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프랑스 PSG 간판 스타 킬리안 음바페가 오는 6월 계약 종료 뒤 팀을 떠난다. 자유계약으로 레알 마드리드로 이적하는 방안이 유력하다. 연합뉴스

(엑스포츠뉴스 이태승 기자) 킬리안 음바페가 파리 생제르맹(PSG)를 떠나겠다는 최후통첩을 날린 가운데 구단의 회장 나세르 알 케라이피 회장 또한 최대한의 금전적인 손실 방지를 꾀하고 있다.

스페인 축구 전문 매체 '겟 스패니시 풋볼 뉴스'는 16일(한국시간) "PSG는 음바페의 이적 보너스 일부를 원한다"고 전했다. 이는 구단이 음바페에 지금까지 투자했던 금액을 일부분이라도 돌려받기 위함으로 보인다.

음바페는 지난 2022년 1년 연장 옵션이 포함된 2년 재계약을 맺었다. 따라서 최대 2025년까지 PSG에서 뛸 것으로 전망됐다. 그러나 지난여름 음바페가 계약 연장에 동의하지 않고 2024년 여름에 자유계약(FA) 신분으로 팀을 떠나겠다는 의지를 보이자 PSG 또한 큰 압박감을 느낄 수밖에 없게 됐다.

프랑스 PSG 간판 스타 킬리안 음바페가 오는 6월 계약 종료 뒤 팀을 떠난다. 자유계약으로 레알 마드리드로 이적하는 방안이 유력하다. 연합뉴스

프랑스 PSG 간판 스타 킬리안 음바페가 오는 6월 계약 종료 뒤 팀을 떠난다. 자유계약으로 레알 마드리드로 이적하는 방안이 유력하다. 연합뉴스

이는 음바페가 지금까지 PSG서 벌어들인 금액이 상상을 초월하기 때문이다. 축구 재정 전문 플랫폼 '카폴로지'에 따르면 그는 지난 2022년 재계약을 체결하며 기본 연봉 7200만 유로(약 1000억원)와 보너스 6000만 유로(약 860억원)을 포함해 약 1900억원에 달하는 연봉을 매년 수령하게 됐다. 현재 2년차에 접어들었기 때문에 PSG는 음바페의 연봉에만 재계약 후 3800억원을 쓴 셈이다.

재계약 이전에도 고액의 연봉을 수령했다. 그는 2019-2020시즌과 2020-2021시즌에는 3200만 유로(약 459억원)에 달하는 연봉을 받았다. 이는 주급으로 환산할 시 61만 유로(약 8억 7000만원)이다.

그러나 음바페가 FA로 팀을 떠나겠다는 의지를 보임에 따라 PSG는 음바페에 쏟았던 금액을 상당부분 돌려받지 못하게 됐다.

음바페를 비싸게 팔아넘겨 부유함을 꾀했던 PSG지만 음바페의 선택으로 금액 회수에 대한 꿈이 모두 물거품이 된 셈이다. 글로벌 스포츠 매체 '디 애슬레틱'은 16일 "킬리안 음바페는 PSG한테 계약이 만료되는 이번 시즌을 끝으로 구단을 떠날 것이라고 말했다"라고 보도하며 음바페의 정식적인 이적 요청을 보도했다.

프랑스 PSG 간판 스타 킬리안 음바페가 오는 6월 계약 종료 뒤 팀을 떠난다. 자유계약으로 레알 마드리드로 이적하는 방안이 유력하다. 연합뉴스

프랑스 PSG 간판 스타 킬리안 음바페가 오는 6월 계약 종료 뒤 팀을 떠난다. 자유계약으로 레알 마드리드로 이적하는 방안이 유력하다. 연합뉴스

이에 켈라이피 또한 조금이라도 금전적인 손실을 줄이려고 하는 것으로 보인다. '겟 스패니시 풋볼 뉴스'는 "PSG의 회장은 음바페의 이적 결정에 따른 금전적인 측면을 논하며 음바페에게 남은 기간동안 재정적으로 희생하거나 새로운 구단으로 이적할 경우 받을 이적료 보너스 중 일부를 PSG에 넘겨달라고 요구했다"고 전했다.

한편 음바페의 행선지로 가장 유력한 구단은 스페인의 레알 마드리드다. 레알은 세계적인 축구스타 음바페 영입을 위해 그를 구단 역대 최고 연봉자로 만들 준비를 마쳤다.

이에 대해 '스카이스포츠'의 카베 숄헤콜 수석기자는 "레알 마드리드가 음바페와 계약하기를 원한다는 건 모두가 알고 있다"라며 "음바페는 올여름 계약이 만료되면 지난 1월부터 다른 클럽과 대화할 수 있었기에 오랫동안 레알과 대화를 나눴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우리 정보에 따르면, 레알은 음바페를 구단 역사상 가장 많은 연봉을 받는 선수로 만들 준비가 돼 있지만, 레알같은 거대한 클럽도 음바페가 PSG에서 벌어들인 급여와 비슷한 수준의 돈을 지불할 여유는 없다"라고 덧붙였다.

음바페가 끝내 PSG를 떠나 레알에 합류할 것으로 보이는 가운데 그간 그의 성장을 책임졌던 PSG가 금전적 손실을 어떻게 메꿀지 두통을 앓고 있는 상황이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22469
'우리 홀란이 달라졌어요' EPL 최고 골잡이의 굴욕...'누녜스보다 심각한 무득점 기록 달성' 물음표
24-02-19 02:43
22468
‘호셀루 선제골→카르바할 퇴장’ 레알 마드리드, 라요 바예카노 원정서 졸전 끝에 1-1 무···2위 지로나와 6점 차 조현
24-02-19 00:38
22467
한때 EPL ‘드리블 대장’ 1시즌 만에 돌아오나…복귀 가능성 주목 앗살라
24-02-18 22:13
22466
캡틴 손흥민 ‘악재 만났다’…‘황희찬 대결’ 앞두고 주전 LB-RB 부상 결장→승점 3점이 아쉬운데 '어쩌나…' 찌끄레기
24-02-17 23:09
22465
호일룬 부담 덜어줄 ‘라이징 스타’ 데려온다…이미 뮌헨과 접촉 뉴스보이
24-02-17 20:18
22464
이제 토트넘도 돈 펑펑 쓴다…맨유와 ‘1,700억 센터백’ 영입 경쟁 간빠이
24-02-17 02:59
22463
부상자 명단에 없는데...'불화 논란' 이강인, 佛 매체 예상 선발서도 제외 불도저
24-02-16 23:24
22462
SON에게 밀린 백업 자원, 훈련에선 미쳤는데? "놀라운 마무리야" 극찬 노랑색옷사고시퐁
24-02-16 21:01
VIEW
PSG 회장, 음바페 FA 이탈에 '최후통첩'…"이적 보너스 넘기던지, 남은 기간 돈 포기하라" 조폭최순실
24-02-16 16:30
22460
클린스만, '경질 암시?' SNS에 작별인사..."13경기 무패의 놀라운 여정! 모두에게 감사했다" 타짜신정환
24-02-16 14:45
22459
"토트넘 이적 아직도 후회한다"…뮌헨·나폴리행 거절해서 아쉬움이 남는다 해적
24-02-16 13:11
22458
[공식발표] '류지현·강성우·서재응 합류' 전력강화위원회 구성 완료…전임 감독은 류중일? 선임 속도 낸다 원빈해설위원
24-02-16 12:28
22457
'음바페는 가라! 이강인 NEW 파트너는?' PSG, 대체자 명단에 '리버풀 에이스' 올렸다..."나폴리 FW+맨유 에이스도 후보" 픽도리
24-02-16 11:01
22456
"어떤 감독이 15세에 1군 데뷔를 시켜주나요?"…모두가 욕하지만 당신은 저에게 최고의 감독입니다, 감사합니다 섹시한황소
24-02-16 00:59
22455
손흥민에게 킬패스 찔러줄 바르사 MF 데려온다…‘이적료 860억+4년 계약’ 제안 박과장
24-02-15 23:09
22454
'이런 SON도 있습니다'…친구따라 토트넘 간다, 공격수가 간다 사이타마
24-02-15 20:51
22453
챔스리그서 김민재 뛴 뮌헨은 패배, 이강인 빠진 PSG는 승리 아이언맨
24-02-15 14:55
22452
[NBA] 신인류에 맞선 원투펀치, 댈러스 6연승 질주 가습기
24-02-15 12:52
22451
다이어, 결국 선발 제외...'김민재는 선발' 뮌헨, 라치오전 명단 발표 캡틴아메리카
24-02-15 04:53
22450
"나 자신에게 실망했다" 반성 또 반성한 황인범,소속팀 복귀→새 사령탑과 첫 만남 가츠동
24-02-15 02:44
22449
"토트넘을 기대할 이유"…'딱 8분' 출전에도 불만 없다, 동료들과 '환호' 군주
24-02-14 23:15
22448
1,700억 가격표 붙였다! 재정 위기에 눈물의 매각…‘리버풀-첼시 쟁탈전 본격화’ 장그래
24-02-14 20:09
22447
"도박으로 47억 탕진"…伊축구스타 토티 진흙탕 이혼 소송 섹시한황소
24-02-14 04:23
22446
'매디슨과 세리머니 설전+워커와 충돌' 브렌트포드 FW, 이번에는 이적 관련 발언 논란..."에버턴 돌아가기 싫어" 해골
24-02-14 02: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