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 따라잡지 못할 것" 英 매체의 충격 주장, '북런던 더비' 손흥민 잘해도 소용없나? SON 파트너 결장에 "재앙이다"

122 0 0 2024-04-26 06:55:02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로이터연합뉴스로이터연합뉴스AFP연합뉴스[스포츠조선 이현석 기자]아스널을 상대로 토트넘이 크게 불리하다는 전망이 등장했다. 북런던 더비를 앞둔 상황에서 토트넘의 부상 공백이 더욱 뼈아프다.

영국의 가디언은 25일(한국시각) '데스티니 우도기의 부재는 토트넘에게 아스널에 대한 수비와 공격 모두 타격을 줄 수 있다'라고 보도했다.

토트넘은 지난 21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데스티니 우도기가 이번 주 초 부상을 입어 왼쪽 대퇴사두근 수술을 받았다. 그는 의료진과 재활할 예정이며, 프리시즌에 다시 선수단에 합류할 것으로 예상된다'라며 우도기의 시즌 아웃 소식을 전했다.

우도기도 직접 개인 SNS를 통해 부상 소식을 인정했다. 그는 병원 침대에 누운 사진과 함께 "부상이 나의 시즌을 일찍 마감하게 했다. 그러나 이 부상이 나를 응원해 준 사람들로부터 내가 얼마나 감사함을 느끼는지를 뺏지는 못할 것이다"라며 아쉬움과 함께 감사함을 전했다.

로이터연합뉴스다만 우도기의 공백은 단순한 한 명의 이탈이라고 보기 어렵다. 지난 2022~2023시즌을 앞두고 토트넘에 합류한 우도기는 지난 시즌 우디네세에서의 성공적인 임대 이후 올 시즌 토트넘에서도 활약을 이어나갔다. 올 시즌 토트넘 수비의 한 축을 맡으며 매 경기 좋은 활약을 펼쳤다. 지난해 12월에는 곧바로 토트넘이 재계약까지 체결했다. 하지만 올 시즌 막판 토트넘이 가장 중요한 성적을 내야 하는 시기에 팀을 떠나고 말았다.

우도기의 이탈은 여러 부분에서 단순한 전력 공백 이상의 문제를 야기할 수 있다. 가장 중요한 점은 공격과 수비 모두에서 활약 중이던 우도기의 이탈로 수비에 구멍이 뚫렸다는 점이다. 토트넘은 이미 왼쪽 풀백 대안 중 한 명인 라이언 세세뇽도 올 시즌 출전이 불가능한 상황이다. 백업 벤 데이비스 혹은 에메르송 로얄의 좌측 기용 등이 대안이 될 수 있지만, 두 선수 모두 우도기 만큼의 파괴력과 단단한 수비를 기대하기 어렵다.

가디언도 이 부분을 주목했다. 가디언은 '우도기의 이탈은 아스널, 첼시, 리버풀, 맨시티와의 경기를 앞두고 재앙이다. 그의 대부분은 토트넘 플레이 방식에 영향을 미친다. 그는 미드필더의 확장과 공격하는 동료들에게 자유를 제공한다'라고 전했다.

이어 '따라서 토트넘은 엔제 포스테코글루의 시스템을 효과적으로 만드는 핵심 요소를 빼앗겼다. 벤 데이비스는 더 견고하지만, 파이널 서드에서 덜 강력하다'라고 설명했다.

EPA연합뉴스우도기의 이탈 이후 맞이하는 첫 경기는 바로 올 시즌 두 팀의 운명이 갈릴 수 있는 아스널과의 북런던 더비이다. 토트넘에는 4위 경쟁이, 아스널에는 우승 레이스가 달린 중요한 일전이다. 토트넘은 4위 애스턴빌라를 추격 중이며, 선두 아스널은 맨시티의 추격을 따돌리기 위해 남은 일정 전승이 절실하다.

이번 북런던 더비에서 우도기와 함께 페드로 포로의 부상 결장까지 겹친다면 상황은 더욱 심각해진다고 주장했다. 가디언은 '포로는 뉴캐슬전 부상으로 경기장을 떠났다. 우도기나 포로 중 한 명을 잃는 것은 토트넘이 감당할 수 있지만, 둘 모두 잃는 것은 큰 상처다. 두 명의 풀백이 모두 이번 북런던 더비에 결장하면 토트넘은 결국 아스널의 승리를 막지 못하고, 축하를 지켜보는 모욕을 직면할 것이다. 지역 라이벌을 따라잡을 수도 없을 것이다'라며 두 선수의 이탈은 패배로 이어질 것이라고 설명했다.

로이터연합뉴스손흥민의 활약 여부도 우도기의 이탈로 문제가 생길 수 있다. 손흥민은 올 시즌 주 포지션이었던 왼쪽 윙어보다 중앙 공격수로 나서는 비중이 크지만, 최근 손흥민이 좌측으로 이동해서 활약해야 한다는 주장이 쏟아지고 있다.

이런 상황에서 우도기 없이 손흥민이 좌측으로 돌아간다면 왼쪽 공격에서 손흥민이 갖는 부담감만 증가하게 된다. 공간을 활용해 침투하는 손흥민의 특성상 우도기처럼 적극적으로 오버래핑하고, 수비 부담을 줄여주는 우도기의 존재가 절대적이다. 하지만 우도기 없이 왼쪽 윙어로 나서면 손흥민이 공격과 수비 모두에서 어려움을 겪을 가능성도 크다. 이미 지난 시즌 이반 페리시치 등과 동선, 수비 가담 문제에서 제대로 부담을 덜지 못하며 고전한 바 있다.

영국 언론은 우도기의 이탈, 거기에 포로의 이탈까지 더해진다면 토트넘이 패배를 피할 수 없을 것이라 전망했다. 모든 우려를 딛고 토트넘이 다른 결과를 낼 수 있을지도 귀추가 주목된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23197
'이것이 디펜딩챔피언의 힘인가' LG, 잠실 만원관중 앞에서 KIA 4연승 저지[잠실 리뷰] 사이타마
24-04-26 23:52
23196
kt 배스, LG 마레이·박정현, 자극적 언행으로 KBL로부터 경고 조치 손나은
24-04-26 23:24
23195
고려대, 2년 연속 WUBS 출전…주희정 감독 “우물 안 개구리 벗어나야 한다” 아이언맨
24-04-26 23:09
23194
맞대결 11연패, 지긋지긋한 레이커스의 ‘덴버 악몽’···3차전도 패배, PO ‘조기 탈락’ 위기 가습기
24-04-26 22:52
23193
‘혁의 남자’ 벨란겔, KOGAS와 2년 재계약…“열광적인 대구 팬, 다시 만나 기쁘다” 극혐
24-04-26 22:25
23192
요키치·고든의 벽은 높았다…‘러셀 0점’ 레이커스, 덴버전 11연패로 PO 탈락 위기 음바페
24-04-26 22:01
23191
완벽한 회춘모드…KCC 라건아의 라스트댄스는 계속된다 미니언즈
24-04-26 21:50
23190
"감독을 해고하라" 스윕패 위기에 분노한 LAL 팬들, 사령탑 향해 야유 쏟아내 물음표
24-04-26 21:31
23189
‘연봉 19만 5천 달러, 2년 계약’ 벨란겔 “대구팬들이 기대하는 PO진출 이루겠다” 크롬
24-04-26 21:23
23188
[NBA PO] 괴력의 엠비드, 50점 폭발…필라델피아는 시리즈 반격 성공 사이타마
24-04-26 11:24
23187
‘세계 최초 50홈런-50도루 페이스’ 김도영, '40-40' 테임즈도 못한 대기록 달성 “또 깨기 위해 노력하겠다” 이아이언
24-04-26 10:08
23186
김하성, 시즌 4호 홈런 쳤지만…'8회 6실점' 샌디에이고, 충격의 역전패 캡틴아메리카
24-04-26 08:40
23185
'학폭 합의→잠재력 확인' 김유성, 2년 만에 잡은 첫 선발 기회…'선발진 붕괴 위기' 두산 구할까 가츠동
24-04-26 07:33
23184
'12명 쫓겨나고, 6명 영입된다' 올여름 피바람 예상되는 맨유, 잔류는 누구? 해적
24-04-26 06:55
VIEW
"토트넘 따라잡지 못할 것" 英 매체의 충격 주장, '북런던 더비' 손흥민 잘해도 소용없나? SON 파트너 결장에 "재앙이다" 정해인
24-04-26 06:55
23182
'홀란-더 브라위너와 역대급 공격진 구축' 맨시티, 1720억 투자해 세리에 A 최고 윙어 노린다 타짜신정환
24-04-26 06:54
23181
보상선수로 1년 만에 흥국생명 돌아온 MB 임혜림, “주전으로 뛸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떨어진원숭이
24-04-26 06:53
23180
[qatar.live] 황선홍호 집어삼킨 신태용의 '인니 돌풍'...한국 2회 연속 8강 탈락 군주
24-04-26 06:50
23179
‘포든 멀티골 폭발!’ 맨시티, 브라이턴 원정 4-0 대승···리그 2위 도약→선두 아스널 1점 차 맹추격+공식전 30G 무패 행진 장그래
24-04-26 06:49
23178
맨시티 '클럽 레코드' 3시즌 만에 팀 떠나나?...ATM, 펠릭스 대체자로 고려 중 픽도리
24-04-25 23:22
23177
김민재 철렁철렁 "투헬 그냥 연임시켜" 독일 여론 급물살→"랑닉 감독, 바이에른 뮌헨 거절 가능성" 질주머신
24-04-25 21:14
23176
토트넘 증오했는데…대반전 일어났나? 느닷 없는 재계약 협상이라니 해골
24-04-25 20:22
23175
"한국 감독 맡을 수도" 헛된 루머 뒤로 하고...사퇴 선언→바르셀로나 잔류 사실상 확정적 소주반샷
24-04-25 19:38
23174
김민재에겐 전혀 달갑지 않은 소식…바이에른 뮌헨 ‘분데스 우승’ 센터백 관심 곰비서
24-04-25 16: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