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텍 열받았다 '16명 자른다, 피의 숙청' 예고…'손흥민 클래스' 대거 새판짜기

37 0 0 2024-05-16 01:56:12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권동환 기자) 토트넘 홋스퍼가 다가오는 여름 이적시장 때 대대적인 선수단 정리를 진행할 전망이다.

토트넘 소식에 정통한 폴 오키프 기자는 15일(한국시간)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2024 여름 이적시장 때 방출 가능성이 있는 선수들을 언급했다.

안지 포스테코글루 감독과 함께 2023-24시즌을 시작한 토트넘은 다사다난한 한 해를 보낸 후 시즌 최종전만을 앞두고 있다. 오는 20일 오전 0시 셰필드 유나이티드와의 프리미어리그 38라운드 원정 경기만 치르면 토트넘의 올시즌은 마감된다.

셰필드전에서 승점을 얻는다면 토트넘은 리그 5위를 확정해 다음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출전권을 얻는다. 비록 목표로 삼았던 챔피언스리그 진출엔 실패했지만 지난 시즌 8위를 차지해 유럽대항전도 못 나갔기에 긍정적인 한 해를 보냈다.



시즌 종료가 임박함과 동시에 2024 여름 이적시장도 점점 다가오면서 팬들은 이제 선수들의 방출 및 잔류에 대해 관심을 모았다.

한 토트넘 팬도 오키프 기자에게 "방출 명단에 누가 포함돼 있다고 생각하는가? 선수단 대다수가 지난 2년간 팀에 합류한 새로운 선수들이니 이적이 많이 이뤄질 거 같지는 않다"라고 질문했다.

그러나 팬의 생각과 달리 오키프 기자는 "위험 지대에 있는 선수는 총 16명이다. 이 중 몇 명은 현재 임대 중이다"라며 최대 16명이 토트넘을 떠날 수 있다고 주장했다.

이들의 이름을 밝히지 않았지만 팬들은 최근 이적설과 경기력을 고려해 위험 지대에 있는 선수들이 세리히오 레길론, 탕귀 은돔벨레, 피에르-에밀 호이비에르, 지오바니 로셀소, 히샬리송, 벤 데이비스, 라이언 세세뇽, 브리안 힐, 제드 스펜스, 조 로든, 자펫 탕강가, 이반 페리시치, 이브 비수마, 에메르송 로얄, 데얀 쿨루세브스키, 트로이 패럿일 것으로 추측했다.



이중 레길론(브렌트퍼드), 은돔벨레(갈라타사라이), 스펜스(제노아), 로든(리즈 유나이티드), 탕강가(밀월), 페리시치(HNK하이두크 스플리트), 패럿(엑셀시오르 로테르담)은 타팀에서 임대로 뛰고 있다.

크로아티아 윙어 페리시치는 토트넘과 계약 연장을 하지 않고 하이두크로 이적하면서 사실상 이적이 확정됐다. 나머지 선수들도 토트넘 내에서 자리를 잡지 못해 임대를 떠난 거라 다가오는 여름 이적시장 때도 임대 이적하거나 타팀으로 영구 이적할 가능성이 높다.

현재 토트넘 1군 스쿼드에 남아 있는 선수들 중 호이비에르, 힐, 로셀소, 세세뇽은 올시즌 주전 경쟁에서 밀렸기에 출전 시간을 확보하고자 이적을 꿰하거나 토트넘 내에서 전력 외 자원으로 분류된 선수들이다.

좌우 풀백을 모두 볼 수 있는 브라질 수비수 에메르송은 현재 유벤투스와 AC밀란 등 이탈리아 세리에A 클럽의 관심을 받고 있으며, 올시즌 35경기 6골 3도움을 기록 중인 스웨덴 윙어 쿨루세브스키도 AS로마 이적설이 돌고 있다. 시즌 초반부터 팀의 핵심 미드필더로 활약해 온 비수마도 최근 경기력이 하락해 팬들의 불만을 샀다.



브라질 공격수 히샬리송은 올시즌 리그에서 11골 4도움을 올리며 두 자릿수 득점에 성공했음에도 잦은 부상으로 인해 놓친 경기가 많아 이적 가능성이 거론됐다.

마침 사우디아라비아가 히샬리송 영입에 관심을 보이고 있으며, 이들은 토트넘이 에버턴에서 히샬리송을 영입할 때 지불한 이적료 6000만 파운드(약 1028억원)를 지불할 의향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만약 토트넘이 최대 16명을 방출해 대대적인 리빌딩에 들어 간다면 포스테코글루 감독은 클럽 주장 손흥민을 중심으로 선수단을 새롭게 개편할 생각이다.



토트넘 소식에 정통한 알레스데어 골드 기자는 지난 4월 SNS을 통해 "주목할 만한 점은 포스테코글루가 손흥민을 중심으로 토트넘을 구성할 것이라고 말했다"라고 전한 바 있다.

포스테코글루 감독도 최근 인터뷰에서 "막연한 예측으로 쏘니는 우리 미래의 일부가 될 것이다. 그는 그럴 것이고 항상 우리의 핵심이 될 것"이라며  선수단을 개혁할 경우 손흥민을 구심점으로 삼을 것이라고 밝혔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23564
아쉽게 기회 날린 손… 그래도 팬들은 즐거워 남자성기사요
24-05-16 04:48
23563
KCC 안방서 우승 뒤풀이…“내년에도 팬들 성원 보답” 킁킁
24-05-16 03:29
23562
다이어는 팀 내 2등인데…김민재 시즌 평점 최하위 "올여름 뮌헨 판매 1순위" 릅갈통
24-05-16 02:43
23561
'방출 1순위설' 김민재, 절망 NO…투헬 애정 아직은 남았다, 마지막 승부 가능하다 손예진
24-05-16 02:34
VIEW
포스텍 열받았다 '16명 자른다, 피의 숙청' 예고…'손흥민 클래스' 대거 새판짜기 애플
24-05-16 01:56
23559
‘대장 호랑이’ 깨어났다…나성범, 연이틀 홈런쇼 갓커리
24-05-16 01:22
23558
[MSI] 'LCK 2번 시드' T1, '페이커' 살아나며 패자조 3R 진출...'북미 맹주' TL 탈락 날강두
24-05-16 00:27
23557
이정후 시즌 OUT 되나, 충격 전망…美 매체 "최대 6개월 이상 소요될 수도" 롤다이아
24-05-15 23:42
23556
"아스널 팬들 실망시켜"...일대일 놓친 손흥민, 챔스 실패 원흉으로 내몰려! 최저 평점 혹평 픽샤워
24-05-15 09:08
23555
손흥민, 통한의 빅 찬스 미스 2회…토트넘, 맨시티에 0-2 패하며 UCL 진출 좌절 질주머신
24-05-15 08:04
23554
'日열도 대흥분' 일본인 최초 사이영상 주인공 탄생할 수 있다 '미친 ERA 0점대+무패 질주' 닥터최
24-05-15 07:34
23553
“내가 프랑스 챔피언이야” 신난 이강인, 트로피 자랑…손흥민도 ‘좋아요’ 해골
24-05-15 06:53
23552
필라델피아,피츠버그,신시네티,캔자스시티 앞에서 5안타-2도루 탈KBO급 활약. 김하성→이정후 다음 순번 확인. 그러나 굳은 얼굴 "마지막에 실책을 해서..."[ 6시내고환
24-05-15 06:34
23551
[오피셜] '한때 월드클래스 DF' 바란, 3년 만에 맨유와 결별 확정..."여름에 떠나기로 결정" 소주반샷
24-05-15 05:07
23550
바란은 가는데, 파트너는 이제야 복귀...텐 하흐 감독 "마르티네스, 스쿼드 복귀 전망" 곰비서
24-05-15 04:35
23549
거침없는 두산, 선두 KIA 잡고 9연승 치타
24-05-15 04:35
23548
'대체 왜 이정후한테 돌을 던지나' 수술 최악은 피했다, 찬사 보낸 SF 사령탑 뉴스보이
24-05-15 03:40
23547
‘충격! 김민재에겐 최악’ 뮌헨 떠난다던 투헬, 연임 가능성 생겼다→노이어+케인+다이어 등 핵심 선수들 잔류 지지 와꾸대장봉준
24-05-15 02:49
23546
류현진과 한화의 동반 1승이 이렇게 힘들 줄 누가 알았을까…패승패승패패승패무, 운도 안 따른다 불쌍한영자
24-05-15 02:34
23545
"저를 회장으로 뽑아주신다면, 꼭 무리뉴 영입하겠습니다!"…역대급 공약, "무리뉴 만나 2시간 대화, 협상 진행 중" 철구
24-05-15 01:55
23544
24세 중고 신인의 데뷔 첫 승, 예비 빅리거 5안타 폭발..."김인범이 타이밍을 뺏는 영리한 피칭을 했다" 간빠이
24-05-15 01:42
23543
토트넘 남은 2경기 다 이겨도 'UCL 희박...' 4위 애스톤 빌라 극장골 '1-3→3-3 무승부' 손예진
24-05-15 01:09
23542
김민재 최악의 소식! 노이어+케인+다이어, 투헬 '적극 지지'→뮌헨도 '연임 고려' 애플
24-05-15 00:14
23541
김민재 최악 소식! '뮌헨 작별 인사 거절' 투헬, 분위기 심상치 않다... '떠나지 마세요' 다이어+케인 요청까지 사이타마
24-05-14 19: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