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롭과 헤어진 부바치 "리버풀 감독 역할? 내가 했어"

263 0 0 2020-10-06 04:22:04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약 2년 전 UCL 결승전 앞두고 리버풀 떠난 부바치 코치 "감독 역할은 내 몫이었어" 

위르겐 클롭 리버풀 감독의 사단을 떠난 젤리코 부바치 코치가 드디어 입을 열었다. 사실상 리버풀 감독의 역할을 맡았던 건 자신이었다는 게 부바치의 주장이다.

클롭 감독은 리버풀을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 리그 결승전으로 이끈 2017/18 시즌 종료 직전까지 자신이 지도자 생활을 한 무려 17년간 부바치 코치와 동행했다. 부바치는 현역 시절부터 독일 하부 리그를 전전한 마인츠에서 클롭의 팀동료였다. 이후 클롭이 현역 은퇴를 선언한 후 2001년 친정팀 마인츠 감독으로 부임하며 가장 먼서 선임한 수석코치가 바로 부바치였다.

이후 부바치 코치는 마인츠, 보루시아 도르트문트를 거쳐 리버풀에서도 클롭 감독을 보좌했다. 이 둘은 마인츠의 분데스리가 승격, 도르트문트에서 분데스리가 우승, 리버풀에서 챔피언스 리그 준우승 등 굵직한 성과를 냈다. 그러나 부바치 코치는 지난 2018년 리버풀이 레알 마드리드와의 챔피언스 리그 결승전을 앞둔 시점 공개적으로는 알려지지 않은 이유로 클롭 감독과 결별했다.

부바치는 최근 러시아 언론인 노벨 아루스타미안 기자와의 인터뷰에서 "내가 떠난 후 리버풀이 챔피언스 리그, 프리미어 리그 우승을 차지하는 모습을 지켜보며 전혀 기분이 나쁘지는 않았다. 오히려 나는 리버풀 구단, 팬들과 선수들을 위해 기뻐했다"고 말했다. 그러나 그는 클롭 감독에게 축하 메시지를 건넸냐는 질문에는 "그렇게 하지는 않았다"고 잘라 말했다.

이어 부바치는 "클롭과 함께한 17년간 감독의 역할을 한 건 나였다"며, "공식 석상에서 인터뷰를 하지 않았을 뿐 이외 감독의 역할은 모두 내가 맡았다. 나는 그저 관심을 받고 싶지 않았을 뿐이다. 이제는 감독직에 대한 욕심은 없다. 물론 바르셀로나가 내게 제안을 한다면 생각은 해봐야 할 것 같다. 그러나 그게 아니라면 감독은 하지 않겠다"고 설명했다.

한편 부바치는 리버풀을 떠난 후 현재 러시아 구단 디나모 모스크바 단장으로 활동 중이다. 반면 리버풀은 부바치 코치가 떠난 자리를 펩 린더스 코치로 메웠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7340
퓨처스 역배 갑니다.! 극혐
20-10-06 11:29
7339
"바이X쇼 사이 뚫는 SON,저것은 절대적 영민함" 네빌이 손흥민에게 반한 순간 미니언즈
20-10-06 10:33
7338
캐시 감독 "최지만, 충분한 타석 소화했다" [현장인터뷰] 물음표
20-10-06 09:33
7337
즐거운 화요일입니다.~ 크롬
20-10-06 08:03
7336
임신한 아내의 방구냄새 일확천금잉여킹
20-10-06 07:04
VIEW
클롭과 헤어진 부바치 "리버풀 감독 역할? 내가 했어" 박과장
20-10-06 04:22
7334
'드디어 2호 영입!' 맨유, LB 텔레스 품었다...'4+1년 계약' 사이타마
20-10-06 02:55
7333
‘네이마르와 어깨 나란히’ 손흥민, 축구게임 월드베스트팀 선발 이아이언
20-10-06 01:24
7332
"김민재, EPL행 무산... 기량부족 인정해야" 中 매체 노골적 비판 가츠동
20-10-05 23:14
7331
토론토 1년차 핸지니는 왜케 안풀리냐.. 승무패일등고고
20-10-05 22:24
7330
4심합의 번복, 오심 바로잡고 '판정 논란' 개선책 보여주다 군주
20-10-05 21:39
7329
고개 숙인 에이브러햄 "코로나19 규정 위반 진심으로 사과" 장그래
20-10-05 20:29
7328
‘20G ERA 7.29’ LG 불펜 뒷심, 팀 시즌 뒷심 쥐고 있다 조폭최순실
20-10-05 19:04
7327
[NBA파이널] 레이커스의 고민, 차갑게 식어버린 대니 그린 해골
20-10-05 17:20
7326
다들 즐거운 월요일 보내세요^^ 곰비서
20-10-05 16:41
7325
LAD 로버츠 감독 "잰슨, 이번 시리즈에서 마무리로 나서지 않는다" 애플
20-10-05 15:17
7324
이번주 경기가 별로 없네.. 오타쿠
20-10-05 13:46
7323
콜 vs 스넬, 맥컬러스 vs 배싯…'에이스 격돌' ALDS 1차전 선발 확정 호랑이
20-10-05 12:51
7322
텍사스 연봉 585억 이상 줄인다? 추신수 재결합 불가능하나 극혐
20-10-05 11:39
7321
흥민이 미니언즈
20-10-05 10:16
7320
손흥민, 한국인 최초 빅 리그 통산 100골 대기록 물음표
20-10-05 09:09
7319
행복한 한주보내세요. 엄마쟤파워볼먹어
20-10-05 08:59
7318
즐거운 하루되세요 ㅎ 크롬
20-10-05 07:52
7317
오늘 강팀들 난리네 순대국
20-10-05 06: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