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문경은 감독 "최준용, 이번 일로 느끼는 게 있어야 한다"

696 0 0 2020-12-08 22:16:43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프로농구 서울 SK 문경은 감독이 소셜 미디어에 부적절한 사진을 올린 최준용(26)에 대해 "이번 일로 선수 자신이 느끼는 게 있을 것이고, 느껴야 한다"고 질책했다.

문경은 감독은 8일 서울 송파구 잠실학생체육관에서 안양 KGC인삼공사와 경기를 치르기 전에 기자들과 만나 "아무래도 문제가 생겨서 팀 분위기가 안 좋은 것은 사실"이라며 "어젯밤에 사고 경위를 들었고, 다시는 이런 사태가 벌어지지 않도록 관련 교육을 더욱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SK 주전 포워드 최준용은 전날 소셜 미디어에 동료 선수의 신체가 노출된 사진을 올려 물의를 빚었다.

이와 관련해 SK는 이날 구단 자체로 최준용에게 3경기 출전 정지 징계를 내렸고, KBL 역시 9일 오전 재정위원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문경은 감독은 "인성이나 교양, 부정 방지 교육 등을 더 강화해야 할 것"이라며 "최준용에게도 '프로 선수로서 떨어진 자신의 가치를 다시 올리려면 엄청난 노력이 필요하다'고 얘기했다"고 소개했다.

공교롭게도 문 감독은 이틀 전 고양 오리온과 경기에 앞서 최준용에 대해 "내 딸보다 더 많은 관심을 두고 지도하는 선수"라고 말한 바 있는데 이런 '사고'가 터졌다.

최준용은 올해 1월 창원 LG와 경기 도중에는 LG 강병현과 물리적 충돌을 빚어 재정위원회에 회부되는 등 코트 밖에서 논란이 있었던 선수다.

당시 강병현은 '최준용이 넘어진 내게 얼굴 쪽으로 공을 던지려는 듯한 몸동작을 했다'며 코트에서 일어나 최준용을 밀어 넘어뜨렸다.

이때 KBL 재정위원회는 강병현에게 제재금 70만원, 최준용에게는 20만원과 부적절한 행동에 대한 경고가 주어졌다.

문 감독은 또 이번 일의 피해자가 된 A 선수에 대한 배려도 당부했다.

그는 "어제저녁만 해도 어리둥절한 상황이었다가 오늘 아침에는 저와 면담하면서 눈물까지 흘리더라"며 "지도자로서 보는 마음이 아팠다"고 호소했다.

이날 SK의 상대 팀인 인삼공사 김승기 감독 역시 "선수들의 소셜 미디어를 단속할 수는 없고, 안된다고 생각하는 것은 안 해야 한다"며 "10개 구단 모두 이런 부분에서 조심하고, 스타 선수들은 그에 맞는 행동을 해야 한다"고 아쉬움을 나타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8333
ACL 4강서 'K리그 매치' 성사될까 호랑이
20-12-10 11:22
8332
챔스 ㅅㅅ 극혐
20-12-10 09:55
8331
"아빠는 왜 안 뛰어?"...정조국의 마음 움직인 아들의 한 마디 음바페
20-12-10 08:14
8330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0-12-10 07:36
8329
리버풀에 개망했다 군주
20-12-10 06:38
8328
경계하는 무리뉴, "맨유 유로파 합류 불공평.. 당연히 우승후보" 조폭최순실
20-12-10 02:50
8327
'13경기 12골' 루카쿠의 자신감, "나는 현 세계 5대 스트라이커" 떨어진원숭이
20-12-10 01:25
8326
아약스 하고 리버풀 타짜신정환
20-12-10 00:04
8325
"빅클럽 이적 자신 있다" 외질은 내년 여름 어디로 갈까? 정해인
20-12-09 22:19
8324
챔스 무섭다 해적
20-12-09 20:06
8323
'독설가' 서튼도 반했다 "손흥민-케인, 앙리-베르캄프보다 위" 박과장
20-12-09 18:28
8322
저녁경기 사이타마
20-12-09 17:43
8321
해리 케인 '공중볼' 비매너 논란, "치명적 부상 입힐수도" (英매체) 치타
20-12-09 16:24
8320
국내경기 캡틴아메리카
20-12-09 15:26
8319
[리뷰] '호날두 2골' 유벤투스 조 1위 16강행, '메시 분전' 바르사에 3-0 완승 가츠동
20-12-09 13:36
8318
밥들 묵고 해라 떨어진원숭이
20-12-09 11:50
8317
손흥민, 토트넘 이달의 골 ‘독식’…3달 연속 수상 가습기
20-12-09 10:44
8316
한화, 이동걸 코치 선임 '전력분석원→지도자 변신' 물음표
20-12-09 09:48
8315
즐거운 하루되세요 ` 크롬
20-12-09 08:21
8314
부활 선언한 ‘라이언킹’ 오세근 “오로지 농구만 생각했다” 사이타마
20-12-09 02:11
8313
'13골' 손흥민, 유럽 최다골 6위...바디-살라-호날두보다 위 섹시한황소
20-12-09 00:57
VIEW
SK 문경은 감독 "최준용, 이번 일로 느끼는 게 있어야 한다" 애플
20-12-08 22:16
8311
명단 제외' 외질, 드디어 아스널 떠난다...페네르바체 이적 확정적 해적
20-12-08 21:08
8310
15위 추락' 아스널 수뇌부, 벵거 감독에 'SOS 요청'...복귀 논의 크롬
20-12-08 20: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