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데토쿤보-미들턴 70점' 밀워키, 새크라멘토 잡고 2연승

317 0 0 2021-02-22 14:24:52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루키=윤홍규 기자] 밀워키가 새크라멘토를 누르고 연승을 달성했다. 

밀워키 벅스는 22일(이하 한국시간) 밀워키 파이서브 포럼에서 열린 2020-2021 NBA 정규시즌 새크라멘토 킹스와의 경기에서 128-115로 승리했다. 

밀워키는 야니스 아데토쿤보가 38점 18리바운드 더블-더블을 기록했고 크리스 미들턴이 32점 8리바운드 6어시스트 그리고 4스틸을 올리며 팀 승리를 이끌었다. 

새크라멘토는 타이리스 할리버튼이 23점 8어시스트, 디애런 팍스가 13점 10어시스트 더블-더블을 달성했지만, 팀 패배를 막진 못했다. 

1쿼터 시작과 함께 밀워키는 돈테 디빈첸조의 점퍼와 미들턴의 외곽포를 앞세워 고른 득점을 올렸다. 잠시 마빈 베글리에게 일격을 허용해 주춤했지만, 브린 포브스와 바비 포티스의 연속 3점슛으로 응수했다. 리드를 잡아낸 밀워키는 28-25로 1쿼터를 마쳤다. 

2쿼터부터 밀워키의 공격 농구가 부활했다. 아데토쿤보의 속공 득점을 필두로 미들턴과 팻 코너튼이 외곽포를 성공시키며 격차는 두 자릿수. 밀워키는 쿼터 중반 팍스와 버디 힐드에게 연속 3점슛을 내주며 위기를 맞았지만, 차분히 골밑 득점을 쌓으며 격차를 지켜냈다. 밀워키가 70-56으로 전반을 마무리했다.

미들턴과 브룩 로페즈의 3점슛으로 기분 좋게 3쿼터를 출발한 밀워키는 아데토쿤보의 레이업 득점까지 더해 새크라멘토를 몰아붙였다. 이어 코너튼과 포티스까지 득점에 가세하며 기세를 올린 밀워키는 99-82로 3쿼터를 끝냈다. 

승부처인 4쿼터 밀워키는 미들턴과 디빈첸조가 번갈아 득점을 성공시키며 일찌감치 승기를 굳혔다. 끝까지 골밑을 장악한 밀워키는 새크라멘토의 공격을 봉쇄하며 연승을 따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9433
토트넘 출신 英 전문가 "다이어-산체스, EPL 최악의 파트너" 호랑이
21-02-23 14:19
9432
이걸 못먹네 ..느바 극혐
21-02-23 13:06
9431
팬들이 2억 내줘 출전한 브라질 선수, 상대 발목 밟고 퇴장 ‘거액 증발’ 미니언즈
21-02-23 11:20
9430
[기자의 눈]이상열은 도대체 어떻게 KB손보 감독이 됐나 물음표
21-02-23 09:32
9429
즐거운 하루되세요~ 크롬
21-02-23 08:42
9428
"며칠 만에 상황 완전히 달라져" 백승호 논란 다룬 독일 매체 군주
21-02-23 06:11
9427
샌디에이고, 타티스 Jr와 14년 계약 발표 가츠동
21-02-23 04:22
9426
레알 1군 선수단, 아우디 1대씩 받았다... '결장 중' 아자르도 포함 장그래
21-02-23 03:02
9425
프로배구 남자부 국내 선수, 코로나19 확진…V리그 중단 위기 조폭최순실
21-02-23 01:08
9424
SON, 레알 이적설 재점화..."슈퍼스타 지위 보장 받으면 고려할 것" 떨어진원숭이
21-02-22 23:34
9423
2년간 성추행+노예처럼 일했다" 수도권 A·B선수 '학폭' 피해자의 분노 타짜신정환
21-02-22 21:44
9422
삼성화재 박상하 '학폭' 인정...은퇴 결정 순대국
21-02-22 20:24
9421
금일 경기 박과장
21-02-22 17:15
9420
학폭에 사진 도용... ‘SNS 폐쇄’ 이다영, 저작권법 위반 소지 이영자
21-02-22 16:01
VIEW
'아데토쿤보-미들턴 70점' 밀워키, 새크라멘토 잡고 2연승 장사꾼
21-02-22 14:24
9418
굿모닝요 애플
21-02-22 13:07
9417
'평균 위치 높으면 뭐하나' 레길론, 손흥민 고립 심화시킨 골칫거리 오타쿠
21-02-22 11:28
9416
'형 거기서 뭐해?' 맨유 GK, '교체 번호판' 들고 대기심 역할 호랑이
21-02-22 10:46
9415
즐거운 월요일 입니다>~ 크롬
21-02-22 09:33
9414
'루카쿠-라우타로 맹활약' 인테르, AC 밀란에 3-0 대승. 선두 수성 해적
21-02-22 07:27
9413
파리 개삽푸는중 장사꾼
21-02-22 06:13
9412
"이강인, 맨시티 레벨이자 대체 불가능...밀릴 이유 없어" 현지 기자의 일침 원빈해설위원
21-02-22 03:57
9411
또 힘든 싸움을 할때가 왔군 픽샤워
21-02-22 01:11
9410
완전 개 역배 난리군 디발라
21-02-21 22: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