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화재 박상하 '학폭' 인정...은퇴 결정

514 0 0 2021-02-22 20:24:37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학폭' 가해자 의혹을 받은 삼성화재 박상하(35)가 관련 사실을 인정했다.

삼성화재 구단은 22일 오후 보도자료를 통해 "박상하의 학교폭력 논란과 관련해 피해자와 가족 그리고 모든 배구 팬들께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 드린다"며 "박상하가 학창 시절 두 차례 학교 폭력 가해 사실이 있었음을 인정했다. 오늘(22일) 구단 측에 은퇴 의사를 밝혀왔고 구단은 이를 수용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최근 박상하의 '학폭' 의혹이 불거졌다. 삼성화재 구단은 해당 사실을 인지한 뒤 사실 확인을 위해 선수와 개인 면담을 실시했다. 당시 박상하는 '학폭'을 부인했다. 구단은 박상하가 재학했던 학교 측에 관련 내용을 질의했다. 이후 "더 명확한 사실관계 규명을 위해 게시글 작성자와 대면 면담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사흘 뒤 박상하는 관련 사실을 인정했다.

박상하도 공식 입장문을 전했다. 그는 "학교 폭력 논란으로 구단, 동료, 배구 팬 여러분께불편함을 끼치고 심려를 끼친 점 고개 숙여 진심으로 사과 린다"며 "중학교 시절 친구를 때린 사실이 있고, 고등학교 시절 숙소에서 후배를 때린 사실이 있다. 중·고교 시절 저로 인해 상처를 받으신 분들께 너무나 죄송한 마음뿐이며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고 했다.

박상하는 19일 커뮤니티 게시판에 작성자 A씨가 서술한 학폭 내용에 대해서는 부인했다. 그는 "동창생 납치 및 감금, 14시간 집단 폭행과 같은 내용은 전혀 사실이 아니다. 이 사안에 대해서는 법적 대응을 통해서라도 진실을 규명하도록 하겠다"고 했다.

삼성화재 구단은 "현재 선수단뿐 아니라 향후 선수 선발 단계에서부터 학교 폭력 및 불법 행위 이력에 대해 더욱더 면밀히 조사하고, 구단 홈페이지를 통해 학교 폭력 피해자들의 신고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한국배구연맹(KOVO)과 함께 적극적으로 대응하여 이와 같은 일이 다시는 발생하지 않도록 힘쓰겠다"고 전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9425
프로배구 남자부 국내 선수, 코로나19 확진…V리그 중단 위기 조폭최순실
21-02-23 01:08
9424
SON, 레알 이적설 재점화..."슈퍼스타 지위 보장 받으면 고려할 것" 떨어진원숭이
21-02-22 23:34
9423
2년간 성추행+노예처럼 일했다" 수도권 A·B선수 '학폭' 피해자의 분노 타짜신정환
21-02-22 21:44
VIEW
삼성화재 박상하 '학폭' 인정...은퇴 결정 순대국
21-02-22 20:24
9421
금일 경기 박과장
21-02-22 17:15
9420
학폭에 사진 도용... ‘SNS 폐쇄’ 이다영, 저작권법 위반 소지 이영자
21-02-22 16:01
9419
'아데토쿤보-미들턴 70점' 밀워키, 새크라멘토 잡고 2연승 장사꾼
21-02-22 14:24
9418
굿모닝요 애플
21-02-22 13:07
9417
'평균 위치 높으면 뭐하나' 레길론, 손흥민 고립 심화시킨 골칫거리 오타쿠
21-02-22 11:28
9416
'형 거기서 뭐해?' 맨유 GK, '교체 번호판' 들고 대기심 역할 호랑이
21-02-22 10:46
9415
즐거운 월요일 입니다>~ 크롬
21-02-22 09:33
9414
'루카쿠-라우타로 맹활약' 인테르, AC 밀란에 3-0 대승. 선두 수성 해적
21-02-22 07:27
9413
파리 개삽푸는중 장사꾼
21-02-22 06:13
9412
"이강인, 맨시티 레벨이자 대체 불가능...밀릴 이유 없어" 현지 기자의 일침 원빈해설위원
21-02-22 03:57
9411
또 힘든 싸움을 할때가 왔군 픽샤워
21-02-22 01:11
9410
완전 개 역배 난리군 디발라
21-02-21 22:54
9409
토트넘 휴~~~ 픽도리
21-02-21 21:30
9408
페예 가블장 소주반샷
21-02-21 20:20
9407
느바 오늘은 확 땡기는게 없네요 손나은
21-02-21 07:40
9406
'리그 4연패+홈 4연패' 리버풀, 에버턴에 0-2 패...6위도 위태 아이언맨
21-02-21 05:52
9405
발렌시아도 무냐 ? 가습기
21-02-21 04:05
9404
쥑이네 꼬마도 역배 극혐
21-02-21 02:23
9403
3경기중 2경기가 산으로 가는구나 음바페
21-02-20 22:53
9402
여농 오늘은 점수 디지게 뽑았네 ㅜㅜ 미니언즈
21-02-20 21: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