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새 잠실야구장, 내년 신축…25개구마다 에어돔” 공약

421 0 0 2021-03-23 04:02:29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안철수(59) 국민의당 서울시장 후보가 잠실야구장 신축 공약을 내걸었다.

안 후보는 22일 공약으로 “새로운 신축 잠실야구장을 내년에 우선 착공하겠다고 서울의 야구팬들에게 약속드리겠다”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밝혔다.

또 “코로나 이후를 대비해 시민들께서 마음껏 야외에서 여가와 체육 활동을 즐기실 수 있도록 서울시가 준비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안철수 후보는 “국내 프로야구 관중은 2018~9년 연간 7~800만명이 넘고 최대 도시 서울을 연고로 한 두산과 LG 프로야구단의 경기에는 매번 1만명이 넘는 시민들이 찾고 있다”면서 “원정 라커룸도 제대로 없고, 각종 편의시설이 부족한 40년 된 노후하고 열악한 잠실 야구장을 이대로 둘 수는 없다”고 지적했다. 이어 “야구팬들에겐 편리함을, 아이들에겐 추억을, 선수들에겐 안전을 보장할 새 잠실 야구장, 안철수가 짓겠다”고 강조했다.

안 후보는 “야구장이 착공되면 2016년 이후로 꽉 막힌 잠실지구의 MICE 산업 물꼬가 트일 것”이라고 덧붙였다.

또 “25개 자치구별 우리 동네 에어돔을 만들겠다”며 “현재 서울시내 자치구별로 잔디구장 및 체육공간(풋살장·축구장·농구장·배드민턴장 등)이 있지만 미세먼지, 악천후, 조명시설 미비로 인해 1년에 약 200일 사용도 어렵다. 이용하려면 많은 대기를 해야 한다”고 짚었다.

그러면서 “기존의 시민 체육 공간 위에 기둥을 설치하고 공기를 주입하는 방식의 에어돔 구장을 추가 설치하다”며 “에어돔에는 냉·난방, 조명시설, 전염병 방지 에어 순환 클리닝 시스템을 갖춰 언제든지 생활체육을 즐길 수 있게 하겠다”고 약속했다.

그는 “비용 걱정은 안 하셔도 된다. 각 자치구에 최소 1개 이상 설치될 에어돔은 명칭 임대, 광고 유치 등으로 재정 부담을 최소한으로 줄이겠다”고 다짐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9786
대형신인급 6명 대신 백승호 앞길 밝혔던 수원삼성 해적
21-03-23 23:24
9785
"여긴 미래가 없어" 낙담한 레길론, 토트넘 탈출 원한다 장사꾼
21-03-23 22:06
9784
토트넘 초비상… 케인, 이적 원한다 순대국
21-03-23 20:27
9783
‘엎치락뒤치락’ IBK-흥국 PO…간절한 팀이 챔프전 간다 사이타마
21-03-23 17:01
9782
저녁경기 가츠동
21-03-23 16:27
9781
[NCAA] '모블리 더블-더블' 서던 캘리포니아, 캔자스 잡고 16강 진출 장그래
21-03-23 15:37
9780
토트넘 초비상… 케인, 이적 원한다 장사꾼
21-03-23 14:05
9779
정직한픽스터
21-03-23 14:03
9778
오늘도 좋은하루되세요 가습기
21-03-23 11:25
9777
'게임중독→모델과 결별' 알리, 샐럽 데이트 앱 가입 미니언즈
21-03-23 10:06
9776
‘2346억 적자’ 토트넘, PSG에 손흥민 판매?... “PSG는 영입 가능한 팀 중 하나” 물음표
21-03-23 08:56
9775
즐거운 하루되세요 ~ 크롬
21-03-23 08:25
9774
'볼·볼·볼' 미란다, 150km가 무슨 의미... 김태형 머리 '복잡' 앗살라
21-03-23 05:59
VIEW
안철수 “새 잠실야구장, 내년 신축…25개구마다 에어돔” 공약 닥터최
21-03-23 04:02
9772
이승우, 엄브로와 스폰서 계약..."좋은 모습 보여드릴게요" 찌끄레기
21-03-23 01:52
9771
3루 밟은 오타니 헬멧 벗고 먼저 인사, 김하성 웃으며 다가가 이야기 '훈훈' 오타쿠
21-03-23 00:01
9770
'우리 얘기 좀 하자'...침묵하던 텍사스 팬 사이트, 양현종에 관심 보이기 시작 6시내고환
21-03-22 21:45
9769
'출루율 전체 6위→올림픽 예비 명단조차 탈락' 소속팀 사령탑 반응은 치타
21-03-22 20:33
9768
여기 파워볼 하는사람 많나요? 정직한픽스터
21-03-22 19:26
9767
파티, 중거리 좀 그만 차라는 팬에게 "당신께 꼭 한 골 바치겠다" 노랑색옷사고시퐁
21-03-22 17:29
9766
비니시우스, '남고 싶어!'vs토트넘, '300억이면 고려'...분명한 의견 차이 픽샤워
21-03-22 16:11
9765
아쉽다. 느바 한폴..떄문에 픽도리
21-03-22 15:34
9764
호날두 ‘GOAT’ 유니폼 받고 침묵 해골
21-03-22 13:46
9763
상쾌한 철구
21-03-22 11: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