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유행' 호날두 처음 입 열다 "유벤투스 팬들, 내 마지막 날까지..."

178 0 0 2021-08-28 09:49:02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맨유 시절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AFPBBNews=뉴스1크리스티아누 호날두(36)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행 확정 후 처음으로 입을 열었다. 그는 가장 먼저 이탈리아 팬들에게 직접 구구절절한 작별의 인사를 남겼다.

호날두는 28일(한국시간) 오전 개인 SNS를 통해 "오늘 나는 유럽을 통틀어서 가장 큰 클럽들 중 하나, 그리고 이탈리아에서 가장 거대하고 대단한 팀을 떠나게 됐다"고 글을 시작했다.

호날두는 "난 유벤투스를 위해 나의 마음과 영혼을 바쳤다. 그리고 나의 마지막 날까지 항상 토리노라는 도시를 사랑할 것(I gave my heart and soul for Juventus and I'll always love the city of Turin until my final days)"이라 약속했다. 토리노는 유벤투스의 홈 구장인 알리안츠 스타디움이 위치한 곳이다.

과거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잉글랜드)와 레알 마드리드(스페인)를 거친 호날두는 2018년 여름 유벤투스 유니폼을 입었다. 그리고 3년 만에 다시 팀을 떠나게 됐다. 행선지는 '친정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다.

맨유는 "구단이 유벤투스와 호날두 이적에 관해 계약 조건 및 비자, 메디컬 테스트 통과 등을 전제로 합의했다는 사실에 아주 기뻐하고 있다"고 홈페이지를 통해 공식 발표했다.

계속헤서 호날두는 "유벤투스 팬들(tifosi bianconeri)은 항상 저를 존경해주셨다. 그리고 나도 모든 대회와 시즌, 그리고 모든 경기에서 팬들을 위해 싸웠다. 그들이 보여준 존경심에 감사하려고 노력했다"면서 "마침내 우리는 모든 걸 다시 되돌아볼 수 있게 됐다. 비록 우리가 원한 모든 걸 달성한 건 아닐 지라도 위대한 업적을 이뤄냈다. 우리는 서로 다함께 아름다운 이야기를 썼다"며 석별의 정을 나눴다.

그러면서 호날두는 '유벤투스 응원가 가사(Juve, storia di un grande amore Bianco che abbraccia il nero Coro che si alza davvero Juve per sempre sara…)'를 적은 뒤 "나는 항상 그대들과 함께할 것이다. 당신들(유벤투스 팬들)은 나의 역사의 한 부분이다. 나도 당신들의 일부분처럼 느끼고 있다. 이탈리아와 유벤투스, 토리노, 그리고 유벤투스 서포터즈들은 항상 나의 마음 속에 있을 것"이라면서 작별 인사를 건넸다.
호날두가 개인 SNS를 통해 직접 작별의 글을 남겼다. /사진=호날두 공식 SNS유벤투스 시절의 호날두. /AFPBBNews=뉴스1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2196
'78일만에 등판' 양현종, HOU 상대 7회 만루 위기 극복! 극혐
21-08-29 11:52
12195
호날두 충격 이적 후폭풍... 공격수 3명 맨유 떠난다 물음표
21-08-29 10:24
12194
날씨가 꿀꿀하노! 크롬
21-08-29 08:36
12193
레알 마지막에 개쫄았다 장그래
21-08-29 07:07
12192
‘정우영 멀티골’ 프라이부르크, 슈투트가르트 3-2 제압...리그 2연승 조폭최순실
21-08-29 05:29
12191
졸라 밀이붙이면 머하냐 타짜신정환
21-08-29 03:55
12190
*****첼시 퇴장 좋아요 ******* 해적
21-08-29 02:29
12189
에버튼 제발 가즈아 홍보도배
21-08-28 23:37
12188
카디프땜에 망했네 장사꾼
21-08-28 22:03
12187
아 ㅆㅂ 롯데 순대국
21-08-28 20:49
12186
[단독] 황희찬, EPL 울버햄튼 이적 임박... 메디컬 테스트 받는다 조현
21-08-28 19:34
12185
'T1 킬러 칸!' 담원 기아, 초반부터 압도하며 '1세트 압승' [LCK 결승] 뉴스보이
21-08-28 18:45
12184
CR7 vs 괴물, 프리미어리그서 득점왕 경쟁 다시 맞붙었다 사이타마
21-08-28 17:04
12183
바르셀로나, 메시 떠날 때 못 가져가게 한 개인트로피 있다 이아이언
21-08-28 16:16
12182
상쾌한 토욜달료 ㅅㅅ 캡틴아메리카
21-08-28 15:52
12181
'KING IS BACK'…크리스티아누 호날두, 12년 만에 친정팀 맨유로 컴백 픽샤워
21-08-28 14:29
12180
NBA닷컴도 '킹' 제임스 외면...1위는 듀랜트, 2위는 아데토쿤보, 3위는? 아이언맨
21-08-28 13:31
12179
[오피셜] 맨유, 호날두 영입 발표…'WELCOME HOME' 가습기
21-08-28 12:40
12178
'카바니가 떠나거나, EPL 특별허가 받거나'...맨유서 'CR7' 볼 수 있는 방법 음바페
21-08-28 11:00
VIEW
'맨유행' 호날두 처음 입 열다 "유벤투스 팬들, 내 마지막 날까지..." 물음표
21-08-28 09:49
12176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1-08-28 08:42
12175
"역대 '가장 미친 이적시장' 아닙니까!?"… '두 명의 신'이 움직인 올여름 픽도리
21-08-28 06:19
12174
밀란이 끌려가네 해골
21-08-28 04:48
12173
호날두, 맨유 컴백! '기간 2년-이적료 340억'... 속전속결 마무리 소주반샷
21-08-28 03: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