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이저 쫓겨난 양현종 어이상실 '이적료 때문에 나를 볼모로 잡다니...'

197 0 0 2021-09-25 09:28:23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단순 실수인지, 정말 돈 때문인지는 시즌 끝나면 밝혀질 듯


[마이데일리 = 이석희 기자]텍사스 레인저스는 지난 17일 지명할당돼 트리플 A 라운드락 익스프레스로 내려간 양현종이 여전히 메이저리그 40인 로스터에 남아 있다는 사실에 국내 메이저리그 전문가들이 고개를 갸우뚱 거리고 있다. 그렇지만 또 다른 전문가는 텍사스 구단의 '얄팍한 꼼수'라고 지적했다.

양현종이 받은 지명할당(Designated for Assignment)은 메이저리그 팀의 40명 보호선수 명단에서 제외됐다는 것을 의미한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텍사스 구단과 트리플 A 구단 모두 양현종을 40명 로스터에 남겨두고 있다. 있울 수 없는 일이다.

메이저리그 뉴욕 메츠에서 구단 직원으로 일했고 지금은 DKTV를 운영중인 데니얼 김씨는 “구단이 실수를 했을 것이다. 지명할당된 선수를 40명 로스터에 그대로 남겨 두었다는 것은 말이 안된다”며 “아마도 구단이 아직까지 홈페이지를 업데이트하지 않았기 때문에 벌어진 해프닝”이라고 했다.

데니얼 김씨의 말이 맞다. 하지만 양현종의 ‘40인 로스터’ 25일 새벽까지 변함이 없었다. 모든 것이 업데이트된 상황인데 양현종 건만 업데이트 되지 않았다는 것은 이해할 수 없다.

그런데 또 다른 전문가는 다른 의견을 제시했다.‘돈’때문이라고 했다. 그의 설명은 이렇다. “메이저리그 보호선수 40명에 이름을 올려놓아야 이적료를 챙길 수 있다.”

마이너리그로 내려간 양현종은 올 시즌은 무조건 미국에 남아 있기로 한 상태이다. 그렇지만 내년에는 어떻게 될지 모른다.

양현종은 이미 두 번이나 지명할당 됐지만 다른 구단에서 영입의사를 밝히지 않았다. 두 번다 트리플 A행을 받아들인 것도 이 때문이다. 시즌이 끝난 후에도 다른 팀이 양현종과 계약할 일은 거의 없을 것으로 보인다.

그럼 남은 행선지는 국내리그로의 유턴 뿐이다. KBO리그 KIA 타이거즈로 복귀하는 수순이다. 그럼 기아와 계약해야하고 텍사스로써는 이적료를 챙길 수 있는 것이다. 이것이 사실이라면 정말 좀스러운 텍사스 구단이다.

여전히 남아 있는 '40인로스터'가‘단순 해프닝’인지 ‘돈’때문인지 그 진실은 조만간 드러날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양현종은 지난 2월 텍사스와 메이저리그와 마이너리그 계약을 따로햇다. 메이저리그에 뛸 때는 연봉 130만 달러(약 15억 4000만원), 마이너리그에서는 연봉 15만 달러(약 1억 8000만원)를 받는다. 총 55만 달러(약 6억 5000만원)의 별도 옵션 계약도 했지만 조건을 채우지 못해 한푼도 받지 못한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2602
역배데인가 아이언맨
21-09-25 23:57
12601
꼬마도 지고 맨유도 지고 극혐
21-09-25 22:21
12600
첼시 승 가보쟈 조현
21-09-25 21:04
12599
"첼시 우승 확신, 꺾을 팀 없다…호날두 합류한 맨유도 불가능" 순대국
21-09-25 19:07
12598
돈나룸마, PSG 남미 향우회 탓에 '언해피'...'벌써 유벤투스 이적설' 소주반샷
21-09-25 18:14
12597
양현종 '40인 잔류' 뒤늦게 정정... 텍사스 "우리도 당황, MLB 사무국 단순 실수" 철구
21-09-25 17:52
12596
하키미 "첼시 거부하고 PSG 선택한 이유는..." 오타쿠
21-09-25 16:05
12595
[NBA] 에이브리 브래들리, 골든스테이트와 트레이닝 캠프 계약 손나은
21-09-25 14:43
12594
오늘 맨유 이길려나 가습기
21-09-25 13:16
12593
'비운의 올스타' 아이재아 토마스, GSW 마지막 조각이 될 수 있을까 음바페
21-09-25 11:52
12592
이젠 너마저...토트넘, 새로운 골칫거리 등장 "인내심이 바닥났다" 미니언즈
21-09-25 10:59
VIEW
메이저 쫓겨난 양현종 어이상실 '이적료 때문에 나를 볼모로 잡다니...' 물음표
21-09-25 09:28
12590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1-09-25 08:03
12589
이젠 너마저...토트넘, 새로운 골칫거리 등장 "인내심이 바닥났다" 앗살라
21-09-25 07:41
12588
'레알 전설' GK가 찍었다...이강인, 카시야스 '판타지라리가' 팀 포함 닥터최
21-09-25 06:35
12587
2부리그 겁나 잽있네 찌끄레기
21-09-25 03:35
12586
다폴 작전이다 불쌍한영자
21-09-25 02:01
12585
리버풀 티아고 또 부상…클롭 감독 "한 달 후 복귀 예상" 불도저
21-09-25 00:52
12584
한화 역배 고민하다 말았드만 노랑색옷사고시퐁
21-09-24 21:42
12583
삼성 희망이 없네 섹시한황소
21-09-24 20:32
12582
“메시 어디 있냐?” 바르사, 카디스에 조롱 ‘굴욕’… 최악의 기록까지 가츠동
21-09-24 17:31
12581
"2~3위 하려고 입은 유니폼 아니다" 군주
21-09-24 16:26
12580
오늘은 먹자..... 곰비서
21-09-24 15:55
12579
폴란드도 라바리니 원한다…女대표팀 감독 후보 거론 철구
21-09-24 14: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