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도움 하나 더! 시즌 3호 도움 적립! 토트넘 리드 중

89 0 0 2021-10-03 23:40:33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손흥민(토트넘)이 시즌 2~3호 도움을 기록했다. 토트넘은 앞서나가고 있다.

토트넘은 3일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애스턴빌라와의 2021~2022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7라운드 경기를 치르고 있다. 전반 27분 첫 골이 나왔다. 피에르 에밀 호이비에르였다. 손흥민의 패스를 받은 호이비에르가 날카로운 오른발 슈팅으로 골을 뽑아냈다. 손흥민은 시즌 2호 도움을 기록했다. 리그에서는 1호 도움. 이어 후반 26분 손흥민은 루카스의 골도 도왔다. 이번 경기 두번째 도움이었다.

토트넘은 초반 경기력이 좋지 않았다. 애스턴 빌라에게 허리를 내줬다. 토트넘은 제대로 경기를 풀어나가지 못했다. 전반 15분 이후부터 조금씩 경기력을 되찾았다. 전반 16분 케인의 헤더, 18분 손흥민의 슈팅이 나왔다. 22분에는 손흥민이 캐시를 제치는 몸놀림을 선보였다. 이어 케인이 슈팅으로 연결하기도 했다.

결국 전반 27분 호이비에르가 골을 뽑아냈다. 압박을 펼치며 호이비에르가 볼을 낚아챘다. 손흥민에게 볼이 연결됐다. 손흥민은 볼을 잡은 후 비어있는 공간에 있던 호이비에르에게 패스했다. 호이비에르가 그대로 슈팅, 골망을 흔들었다.

이후 애스턴빌라가 공세를 펼쳤다. 토트넘은 수비에 치중했다. 전반 43분 맥긴이 날카로운 중거리슛을 때렸다. 골문을 살짝 빗나갔다.

후반 2분 애스턴 빌라가 공세를 펼쳤다. 타게트의 슈팅이 수비진에게 막혔다. 토트넘은 전열을 재정비했다. 후반 8분 에메르송이 슈팅을 때렸다. 이어 에메르송의 크로스를 손흥민이 발리 슈팅으로 연결했다. 골문을 넘겼다. 11분 상황 역습을 펼쳤다. 손흥민이 케인에게 패스했다. 수비진 맞고 흘러나왔다. 손흥민이 슈팅했다. 골문을 넘겼다. 1분 후 케인이 오른쪽에서 크로스했다. 손흥민이 잡기 직전 수비수가 걷어냈다. 15분에는 손흥민이 3선에서의 패스를 받아 최전방으로 치고 들어갔다. 슈팅까지 때렸지만 마르티네스 골키퍼의 선방에 막히고 말았다.

파상공세 속에서 추가골을 놓친 토트넘은 바로 위기를 맞았다. 후반 24분 애스턴 빌라가 골을 넣었다. 왼쪽을 뚫었다. 타게트가 크로스했다. 왓킨스가 그대로 슈팅, 골망을 흔들었다.

토트넘은 다시 힘을 냈다. 후반 26분 다시 앞서나가는 골을 넣었다. 이번에도 손흥민이었다. 3선에서 패스가 들어갔다. 손흥민이 뒷공간을 무너뜨렸다. 수비수를 제치고 들어간 뒤 그대로 크로스했다. 루카스가 골로 연결했다. 시즌 3호 도움이자 리그 2호 도움이었다.

후반 29분 현재 토트넘이 2-1로 앞서나가고 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2735
양현종 귀국길, KIA 관계자는 없었다 "아직 FA라 조심스러워" 군주
21-10-05 21:02
12734
'레알행 선언' 음바페 폭주..."네이마르한테 '노숙자'라고 말했냐고? 맞다" 장그래
21-10-05 20:07
12733
'SON 전 동료' 오리에, 백수 탈출...'유로파 우승' 비야레알 입단 곰비서
21-10-05 03:48
12732
콧방귀 뀐 페네르바체 회장 "김민재 바이아웃 120억? 어디 그걸로 영입해봐라 + 4 손예진
21-10-05 02:24
12731
유럽 5대 리그 ‘최다 득점자’들이 한 팀에 애플
21-10-05 00:53
12730
롯데 ‘29년의 기다림’…“내가 염종석의 후예다” 박과장
21-10-04 23:03
12729
'거센 후폭풍' 맨유 주축 최소 5명, 솔샤르 감독에 불만 6시내고환
21-10-04 21:12
12728
맹활약 임대생 황희찬, ‘완전 이적’시 포항 유스도 웃는다 조현
21-10-04 20:13
12727
닉네임 변경및 프사변경 + 2 프리마데빌
21-10-04 17:28
12726
너무졸려잉~~~~~~~~~ 빅쓰리신영이
21-10-04 14:32
12725
좋은아침 + 12 업다운맨
21-10-04 12:06
12724
세비아 한폴에 미치겠다 불쌍한영자
21-10-04 06:34
12723
아스톤 빌라 감독 "토트넘엔 손흥민이 있었고 우린 없었다" 간빠이
21-10-04 05:08
12722
혼돈의 최종일, AL 타이브레이커 시나리오는? + 2 불도저
21-10-04 03:24
12721
레알 패는 충격이다 + 1 노랑색옷사고시퐁
21-10-04 01:12
VIEW
손흥민 도움 하나 더! 시즌 3호 도움 적립! 토트넘 리드 중 사이타마
21-10-03 23:40
12719
토트넘 제발 승 무 안된다 군주
21-10-03 22:14
12718
파리가 지는거냐 장그래
21-10-03 21:09
12717
‘과거와 현재’ 음바페, 즐라탄 40번째 생일에 “전설, 축하해” 조현
21-10-03 19:41
12716
베르너, 첼시 합류 후 VAR로 취소된 득점 16골..."그냥 그러려니 한다" 앗살라
21-10-03 19:09
12715
황희찬 맹활약에 동료 늑대들도 반했다...코디-세메두 '인증샷' 닥터최
21-10-03 16:38
12714
'한-멕 동맹 든든합니다' 울버햄프턴, 황희찬-히메네스 듀오 주목 찌끄레기
21-10-03 15:57
12713
'역시 대인배야'...호날두, '호우 세레머니' 따라 한 상대에게 유니폼 줬다 6시내고환
21-10-03 13:50
12712
토미야스, '폭탄머리' 쿠쿠렐라에게 '혼쭐'…수비수 최저평점 치타
21-10-03 12: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