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남아 최초 브랜드' 우뚝.. 베트남, 박항서호에 포상금 쏜다

182 0 0 2022-03-30 13:21:52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강필주 기자] '박항서호' 베트남 축구대표팀이 월드컵 최종예선에서 보여준 존재감 덕분에 포상금을 받게 됐다.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은 지난 29일 일본 사이타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B조 최종전 일본과 원정경기에서 1-1로 비겼다. 

이로써 베트남은 승점 4(1승 1무 8패)를 기록하며 조 최하위에 머문 채 대회를 마무리했다. 베트남은 이날 아시아 최고 중 한 팀인 일본에 점유율에서 72 대 28로 압도당했고 슈팅숫자도 24-1로 철저히 밀리는 모습이었다.

베트남은 이번 대회 일본, 사우디 아라비아, 호주, 중국, 오만과 한 조에 묶여 쉽지 않은 여정을 펼쳤고 최하위로 마감했다. 

하지만 베트남은 이번 대회를 통해 '동남아 최초 브랜드'가 됐다. 우선 베트남이 월드컵 최종예선에 오른 것 자체가 베트남을 넘어 동남아 국가 최초의 사건이었다.

7연패로 시작했던 베트남은 지난 2월 1일 중국에 3-1로 이기는 이변을 연출했다. 동남아 국가가 거둔 월드컵 최종예선 첫 승리이자 승점을 올리는 순간이었다. 베트남이 중국을 이긴 것도 최초의 일이었다. 중국은 자국 명절인 춘절에 당한 충격적인 패배에 고개를 떨꿔야 했다. 

베트남은 최종전에서 일본을 상대로 철저히 밀렸다. 하지만 베트남은 전반 19분 응우옌 탄 빈의 선제골로 일본을 충격에 빠뜨리기도 했다. 이날 나온 단 한 번의 슈팅을 골로 연결시킨 것이다.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응우엔 탄 빈이 득점은 동남아팀이 월드컵 예선에서 일본을 상대로 득점한 최초의 득점이었다. 일본은 월드컵 예선에서 베트남전 포함 동남아 국가들과 19경기를 치렀지만 한 번도 실점을 내준 적이 없었다. 결정력이 미흡했던 일본은 베트남과 힘겹게 비기면서 지난 1989년 인도네시아, 2015년 싱가포르에 이어 동남아팀과 세 번째 무승부를 기록했다. 

베트남 '단비엣'은 이런 베트남 대표팀의 노고와 활약상을 높이 평가한 베트남축구협회 상임위원회가 박항서 감독과 선수들에게 포상금 15억동(약 8000만 원)을 지급하기로 결정했다고 전했다. 

또 다른 베트남 매체 '더 타오'에 따르면 베트남 대표팀의 활약에 다른 동남아 축구팬들도 SNS를 통해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태국의 한 팬은 박항서 감독과 베트남 선수들에게 "베트남은 훌륭했다. 수고했다. 다음에는 일본을 꼭 이겨라. 축구한다. 형제들이여"라고 격려했다. 또 "베트남은 아주 좋은 경기를 펼쳤다. 동남아시아의 자부심이 될 자격이 있다", "일본에 지지 않은 베트남에 존경하는 마음을 보낸다" 등의 말레이시아, 캄보디아 등의 팬들 글도 소개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5130
좋은 아침입니다. 크롬
22-03-31 09:06
15129
'일찍 피크 찍었다' 바닥 없나, 한때 '재능 천재' 끝없는 추락 물음표
22-03-31 07:54
15128
월드컵 예선 탈락→폭도로 변한 나이지리아팬…결국 사상자 발생 조현
22-03-31 06:23
15127
현실은 9위... 하지만 미래는 그 어느 팀보다 빛나고 있는 KCC 닥터최
22-03-31 04:58
15126
'드디어!' FIFA, 카타르 월드컵 '공인구' 공개[공식발표] 찌끄레기
22-03-31 02:59
15125
맨유, 케인 영입 시도한다…딜에 마샬 활용 방안 궁리 중 치타
22-03-31 01:04
15124
이정후 벌크업한 느낌이네 가마구치
22-03-30 23:27
15123
'포트2'도 사실상 확정... 한국 역대전적 '우세팀'도 있다 불쌍한영자
22-03-30 22:27
15122
'클럽인 줄' 레이저에 정신 못 차린 살라, 승부차기 실축→이집트 탈락 간빠이
22-03-30 21:07
15121
맨유 '계륵'의 굴욕. 유벤투스 "함께 뛰고 싶지만, 임금 절반 삭감" 장그래
22-03-30 17:44
15120
결국 탈락한 콜롬비아와 칠레… 월드컵에서 못 본다 곰비서
22-03-30 14:19
VIEW
'동남아 최초 브랜드' 우뚝.. 베트남, 박항서호에 포상금 쏜다 가습기
22-03-30 13:21
15118
"월드컵 8강 절대 불가능" 日팬들 불만 폭발, 베트남전 후폭풍 미니언즈
22-03-30 11:45
15117
'파도 파도 괴담뿐' 누누, 조 하트에게 독설..."무슨 일이 있어도 너는 못 뛰어" 물음표
22-03-30 10:03
15116
"축구하기 싫으면 그만 둬"...추락한 '손흥민 절친', 25살에 은퇴 권유 받아 크롬
22-03-30 09:09
15115
"괴물이네요" 레전드의 감탄사..프로데뷔전 초구가 154㎞, 서튼 감독의 아빠미소 떨어진원숭이
22-03-30 07:21
15114
연봉 366억→31억 폭락… 푸홀스 귀환, 인센티브 조건은 좀 너무하네 크롬
22-03-30 05:48
15113
호날두 '날벼락'... "케인 영입으로 왜 맨유 선수들이 희생해야 하나?" 해적
22-03-30 03:44
15112
요시다 동점골→충격 실수' 일본, '최하위' 박항서의 베트남과 1-1 무 가츠동
22-03-30 02:35
15111
'처참한 경기력' 한국, UAE에 0-1 충격 패배...'조 1위+무패 무산' 박과장
22-03-30 01:17
15110
'한국전서 지워졌던 아즈문 결승골' 이란, 레바논 꺾고 선두 재등극 불쌍한영자
22-03-29 23:47
15109
박항서 매직' 베트남, 일본과 최종전 1-1 무승부 '선전' 조현
22-03-29 22:49
15108
SON에 이어 쿨루셉스키 등장… 결국 토트넘 떠난다 “아약스 합류할 것” 섹시한황소
22-03-29 22:00
15107
日 안타왕 추락 언제까지? 257억 먹튀 전락…올해도 1할대 타율로 허덕 찌끄레기
22-03-29 21: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