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루셉 화났다! 맨시티에 경고.. 분노의 경기력 예고 "우리도 좋은 팀, 물론 자신있어"

120 0 0 2023-11-28 00:49:33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토트넘 핫스퍼 공격수 데얀 클루셉스키가 맨체스터 시티전 분노의 경기력을 예고했다.

클루셉스키는 아스톤빌라전 역전패에 분개하며 다음 경기인 맨시티전을 통해 반드시 만회하겠다고 다짐했다.

영국 언론 '익스프레스'는 27일(한국시각) '토트넘 스타 클루셉스키가 맨시티를 상대로 분노를 표출할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앞서 토트넘은 26일 홈 토트넘핫스퍼스타디움에서 열린 2023~2024시즌 프리미어리그 13라운드 아스톤빌라와 경기에 1대2 역전패를 당했다.

토트넘은 전반적으로 경기를 주도했지만 골 결정력이 부족했다. 손흥민의 골 3개가 모두 VAR 판독 끝에 취소됐다. 클루셉스키의 슛은 골대를 맞고 나왔다. 토트넘은 3연패에 빠지며 5위까지 추락했다.

하필 14라운드 상대가 리그 최강 맨시티다. 4일 새벽 1시 30분 에티하드 스타디움 원정을 떠난다.

클루셉스키는 "우리는 정신 무장만 제대로 하면 된다. 경기력은 믿을 수 없는 수준이다. 엔지 포스테코글루 감독님도 환상적이다. 우리는 우리 자신을 믿고 계속 이렇게 플레이해야 한다"라고 자신있게 말했다.

빌라전 패배는 받아들이기 어려웠다. 

클루셉스키는 "그냥 화가 난다. 이런 경기에서 지면 안 되는데 너무 화가 나고 실망스럽다. 솔직히 우리는 경기력이 좋았다. 문제는 우리가 3연패를 했다는 것이다. 큰 문제다"라며 승리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클루셉스키는 맨시티전 투지를 불태웠다.

클루셉스키는 "맨시티를 상대로 자신감을 가질 수 있을까? 물론이다. 안토니오 콘테 감독 시절에도 맨시티와 경기를 잘 치렀다. 좋은 경기가 될 것이다. 맨시티가 훌륭한 팀이지만 우리도 매우 좋은 팀이다. 나는 맨시티전 두 경기를 뛰었고 두 골을 넣었다"라며 승리를 예감했다.

토트넘은 맨시티와 최근 프리미어리그 5차례 맞대결에서 3승 2패로 우세하다. 익스프레스는 '포스테코글루 감독 체제에서 새로운 시스템을 구축한 토트넘이 챔피언 맨시티를 넘어설 수 있을지 지켜보는 것은 흥미로운 관전포인트다'라고 기대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21873
'2-0→3-1→3-3' 프리킥 두 차례 얻어맞고 '멘탈 와르르'...골키퍼 장갑 팽개치기까지 애플
23-11-30 21:28
21872
"뮌헨의 영웅" 김민재 노고 인정받았다…부상 투혼도 조명 소주반샷
23-11-30 17:35
21871
LG 우승 기여한 FA 함덕주, 해외에서 깜짝 관심…MLB 사무국 '신분조회' 요청 손예진
23-11-30 16:53
21870
"젊은 선수들이…" 화수분은 옛말, 왜 두산은 '단독 입찰' 양석환에게 78억을 안겼을까 아이언맨
23-11-30 14:59
21869
[공식발표] '4+2년 총액 78억원!' FA 최대어 양석환 두산 잔류 "처음부터 남고 싶었다" 극혐
23-11-30 13:09
21868
‘전반에만 5골 폭격’ 아스널, 홈에서 골 잔치 벌이며 랑스 6-0 대파···조 1위 16강 진출 확정 오타쿠
23-11-30 07:53
21867
'금의환향' 이강인, 마요르카 홈경기 방문한다…PSG 이적 후 첫 재회 손나은
23-11-30 03:40
21866
‘공격P 0개’ 마운트 대신 ‘1700억’ 플레이메이커 원한다…뮌헨과 경쟁 예고 가습기
23-11-30 00:53
21865
"주장직 박탈하라!" 비판에 반박한 캡틴, 자기 입으로 "모든 사람이 내 리더십에 만족한다!" 자화자찬 가습기
23-11-29 22:18
21864
텐 하흐, ‘젊은피’ 수혈 원한다…포르투갈 신성 2명 영입 요청 극혐
23-11-29 20:21
21863
‘김민재 혹사 논란→훈련 불참’ 드디어 휴식? UCL 16강 확정인데 닭 잡는 데 소 잡는 칼 필요한가? 크롬
23-11-29 17:24
21862
국가대표 자격 정지' 황의조, 2G 연속골 '쾅'…왓퍼드전 중거리포→반스와 교체아웃 노랑색옷사고시퐁
23-11-29 06:36
21861
1루수 겸업 도전하는 이우성 “KIA 타이거즈 유니폼 입는 게 좋아서 같이 떠났습니다.” 애플
23-11-29 04:05
21860
형편없는 태클이 벤탄쿠르라는 최고의 선수를 다치게 했다"...클루셉스키도 분노+좌절 앗살라
23-11-29 01:30
21859
코리안 가이' 황희찬 180도 달라진 입지→"HWANG이 아스널로? 절대 안 돼! 팀에 큰 힘 될 것" 닥터최
23-11-28 23:52
21858
“황의조 국대 OUT, 선발 부적절” 클린스만도 ‘존중’…불법 촬영 혐의→당분간 태극 마크 못 단다 치타
23-11-28 22:29
21857
'이정현 26득점 10도움' 소노, 스펠맨 돌아온 정관장 제압 간빠이
23-11-28 21:07
21856
"이왕 계약할 거 빠르게"…122홈런 FA 최대어 협상, 두산 '속전속결' 행보다 불도저
23-11-28 20:15
21855
SON, 옵사트릭 이유가 있었다! 토트넘 공격력의 현실..."SON, PL 빅찬스 생성 3위 BUT 도움은 고작 1개" 음바페
23-11-28 10:14
21854
[PL 리뷰] '황희찬 PK골+크로스바 강타' 울버햄튼, '추가시간 골' 풀럼에 2-3 패배…'연승 실패→12위 위치' 물음표
23-11-28 09:02
21853
ML 포기 못한 박효준, 한국 복귀는 아직…오클랜드와 마이너 계약, 사실상 마지막 도전 이아이언
23-11-28 06:57
21852
3골 모두 오프사이드… 비운의 손흥민 군주
23-11-28 04:20
21851
대박' 터트린 카운셀…KBO리그 감독 연봉 사실상 '제자리' 조폭최순실
23-11-28 02:33
VIEW
클루셉 화났다! 맨시티에 경고.. 분노의 경기력 예고 "우리도 좋은 팀, 물론 자신있어" 타짜신정환
23-11-28 00: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