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우 선발 기용, 확실히 공격력 개선'…자국 선수 벤치에도, 日언론 인정

225 0 0 2020-09-11 22:02:51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김용일기자] ‘이승우가 (선발로) 기용된 뒤 공격력이 확실히 개선됐다.’

일본 언론도 인정했다.

일본 축구 전문매체 ‘풋볼존’은 11일 벨기에 퍼스트디비전A(주필러리그) 신트트라위던에서 ‘왼쪽 날개 주전 경쟁을 두고 한·일 삼파전(이승우·나카무라 게이토·이토 다쓰야)’이 벌어지고 있다면서 이승우가 가장 두드러진 활약을 보이고 있다고 언급했다.

비시즌 프리시즌 평가전에서 두드러진 활약을 펼친 이승우는 2020~2021시즌 1~2라운드에 기대와 다르게 선발로 뛰지 못했다. 개막 라운드에 교체로 뛰고 2라운드에 결장했다. 이 기간 일본의 2000년생 신예 나카무라 게이토가 선발로 나섰다. 나카무라는 지난 시즌 네덜란드 에레디비지에 트벤테에서 17경기(4골)를 뛴 자원으로 올여름 신트트라위던에 합류했다. 그러나 초반 활약은 기대에 미치지 못했다. 오히려 헨트와 개막 라운드에 이승우가 후반 14분 나카무라 대신 교체로 들어가 결승골에 이바지한 적이 있다. 케빈 매스캣 감독은 결국 3라운드 오스텐데전부터 이승우를 선발로 기용했다. 공격에 활기를 불어넣으며 강한 인상을 남긴 그는 이어 KAS외펜과 4라운드에서 선발 기회를 잡아 팀이 0-1로 뒤진 후반 38분 페널티킥(PK)을 얻어내는 결정적인 패스로 무승부를 이끌기도 했다. 이승우가 선발로 맹활약하는 사이 나카무라는 엔트리에서 아예 제외됐다.

지난 시즌 독일 함부르크를 떠나 신트트라위던에 합류한 이토 다쓰야는 후반 교체 요원으로만 올 시즌 2경기를 뛰고 있다.

‘풋볼존’은 ‘애초 (왼쪽 측면의) 우선으로 여겨진 건 나카무라였다. 그러나 최근 2경기 연속 벤치에서도 제외된 것과 다르게 이승우가 주전으로 기용되고 있다’며 ‘지난 시즌엔 오른쪽 윙어와 공격형 미드필더로 뛴 이승우를 왼쪽에 기용한 감독 결정이 놀라웠으나 확실히 공격이 개선됐다’고 했다. 그러면서 오스텐데와 3라운드 주요 경기 장면을 언급하면서 ‘이승우의 존재는 이전보다 신트트라위던 공격에 다양성을 안겨다 주고 있다’면서 ‘나카무라가 선발에서 밀려난 건 주위 기대에 걸맞은 결과를 남기지 못해서’라고 꼬집었다. 이토에 대해서는 ‘왼쪽 날개 적임자 중 한 명이나 앞선 두 선수보다 부진했다’고 언급했다.

특히 왼쪽 날개를 두고 한·일 삼파전을 강조하면서도 ‘모두 수비 (능력)에서는 약점이 있고, 매스캣 감독의 선수 기용 패턴을 고려하면 이들 중 두 명을 좌우 날개로 선발 투입하는 건 어려워 보인다. 공존 가능성이 거의 없다’고 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6973
라커룸에서도 맞붙은 손흥민과 요리스… 화제의 싸움 뒷이야기 공개 손나은
20-09-12 04:26
6972
희찬씨 오늘 선발인가? + 1 아이언맨
20-09-12 02:42
6971
지루, 유벤투스와 대화한 적 없다…첼시 잔류 유력 음바페
20-09-12 01:29
6970
이번주부터 축구 시작 아닌가 + 1 미니언즈
20-09-12 00:05
VIEW
'이승우 선발 기용, 확실히 공격력 개선'…자국 선수 벤치에도, 日언론 인정 물음표
20-09-11 22:02
6968
에이 망했네 엘지 패네 조현
20-09-11 20:47
6967
작년에도 그러더니 앗살라
20-09-11 19:30
6966
'망해버린 부자' 뉴욕 닉스의 길어지는 암흑기 치타
20-09-11 18:29
6965
금일 국야 조폭최순실
20-09-11 17:28
6964
‘6회 곤솔린 3실점’ 다저스, ARI에 역전패…3연승 실패 [LAD 리뷰] 가츠동
20-09-11 17:17
6963
'호텔 스캔들' 그린우드, 맨체스터 복귀... 맨유 "훈련 혼자 해" 정해인
20-09-11 15:25
6962
토론토, 8월17일 이후 17승 ML 1위…“류현진 기대했던 에이스 면모” 이영자
20-09-11 14:03
6961
다저스 ㅅㅂ 뭐하냐 ! 홍보도배
20-09-11 13:20
6960
에릭센, 이적 8개월 만에 캉테 스왑딜 포함 ‘굴욕’ 장사꾼
20-09-11 12:24
6959
오늘 배터지세여들 홍보도배
20-09-11 11:42
6958
하메스 "에버턴 목표는 우승, 진담이다" 미니언즈
20-09-11 10:58
6957
즐거운 불금입니다. ㅎㅎ 크롬
20-09-11 09:29
6956
안녕하세요 ㅎㅎ반가워요 마스코트
20-09-11 06:20
6955
아칩입니다. 기상 ~ 닥터최
20-09-11 06:20
6954
나겔스만 감독 “황희찬, 뉘르베르크전 선발로 출전" + 1 찌끄레기
20-09-11 04:42
6953
첫경기 세인트 승 ㄱㄱ ㄱ ㅓ + 1 6시내고환
20-09-11 03:36
6952
이번주 일요일 가마구치
20-09-11 02:18
6951
이강인, 레반테전 선발 예상...4-2-3-1 포메이션서 '공격형 MF' 치타
20-09-11 01:55
6950
오늘 야구는 다 뻑이네 뉴스보이
20-09-11 00: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