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N 초대형 계약설 부러운 日 "빅클럽 이적 모르는 일"

497 0 0 2020-10-24 23:03:31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일본 언론이 손흥민(28·토트넘)의 초대형 계약설에 대해 부러운 시선을 보냈다. 그러면서 지금과 같은 활약이 계속된다면 향후 빅클럽과 연결될 거라 전망했다.

일본 축구 매체 사커킹은 24일(한국시간) "무리뉴(57) 감독이 올 시즌 9골을 터트린 손흥민에 대해 극찬했다"면서 "토트넘 구단은 손흥민에 새로운 장기 계약을 제시했다"고 보도했다.

손흥민의 맹활약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최근 토트넘 구단은 손흥민과 재계약을 위해 몰두하고 있다.

영국 매체 풋볼 인사이더는 "토트넘이 손흥민에게 5년 총액 6천만 파운드(한화 약 885억원)의 대규모 계약을 제시했다"고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손흥민은 주급 20만 파운드(약 3억원) 및 보너스까지 5년 동안 총액 6천만 파운드를 받는 조건을 제시받았다.

만약 이 계약이 성사된다면 팀 내 최고 연봉 선수로 올라서게 된다. 팀 내 주포 해리 케인이 주급 20만 파운드를 받는 것으로 알려졌으나, 보너스 등을 합치면 손흥민이 앞서는 것으로 전해졌다.

사커킹은 "손흥민은 무리뉴 감독의 절대적인 신뢰를 받고 있다. 올 시즌 8경기서 9골 4도움을 올렸다. 해리 케인과 함께 팀에서 없어서는 안 될 존재가 되고 있다. 현재 손흥민과 계약은 2023년 6월 30일까지다. 그러나 무리뉴 감독은 새로운 장기 계약을 맺을 필요성이 있다고 생각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매체는 무리뉴 감독의 손흥민 계약에 관한 멘트를 실었다. 무리뉴는 "이미 3년 계약을 맺은 상황이라 차분하게 지켜봐도 될 것 같다. 팀 구성원들은 모두 손흥민을 사랑한다. 손흥민은 매 시즌 자신이 얼마나 뛰어난 선수인지 증명하고 있다. 구단이 그와 장기 계약을 맺으려는 건 지극히 당연한 일"이라고 강조했다.

사커킹은 "손흥민이 올 시즌 이와 같은 페이스로 득점 행진을 이어갈 경우, 새로운 빅 클럽으로부터 오퍼(영입 제안)가 올 지 모른다"면서 "무리뉴 감독은 월드 클래스 선수에 걸맞은 새 계약이 필요하다는 생각을 하는 것 같다"며 부러운 시선을 보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7641
즐거운 아침입니다.ㅎ 물음표
20-10-25 08:41
7640
OAK 헨드릭스, AL 최고 구원상 수상… FA 앞두고 경사 크롬
20-10-25 07:56
7639
홀란드 14경기 14골…막을 자가 없다 조현
20-10-25 06:26
7638
맹구 승은 무리였냐? 닥터최
20-10-25 03:59
7637
'레반도프스키 해트트릭' 바이에른, 프랑크푸르트에 5-0 완벽 승리 찌끄레기
20-10-25 02:11
7636
레알 승 적중 6시내고환
20-10-25 00:51
VIEW
SON 초대형 계약설 부러운 日 "빅클럽 이적 모르는 일" 불쌍한영자
20-10-24 23:03
7634
담원이 이겼네 ■연승
20-10-24 22:36
7633
900일째 '엘클라시코' 침묵…메시 호날두 떠나고 골이 없다 간빠이
20-10-24 20:53
7632
경기는 많은데 하두 지니깐 불도저
20-10-24 19:08
7631
'플레이메이커' 이강인, 라리가 도움 & 패스 성공률 1위 등극 [김현민의 푸스발 리베로] 조폭최순실
20-10-24 17:03
7630
금일 ㅍ ㅣㄱ! 떨어진원숭이
20-10-24 15:46
7629
실망스러운 하베르츠의 경기력, 발전해야만 한다 치타
20-10-24 14:01
7628
레알 조기 복귀?…레길론은 토트넘에서 우승을 원한다 오타쿠
20-10-24 12:10
7627
실망스러운 하베르츠의 경기력, 발전해야만 한다 음바페
20-10-24 11:09
7626
[광주모멘트]'양석환 11구 볼넷+오지환 3루 질주' 절실했던 LG에 승리 안긴 두 장면 물음표
20-10-24 08:37
7625
즐걷운 주말되세요 ~ 크롬
20-10-24 07:53
7624
다들 건승하세요 ㅎㅎ 지또리
20-10-24 06:19
7623
3경기 묶었는데 노랑색옷사고시퐁
20-10-24 05:32
7622
강인아 팀 옮기자 박과장
20-10-24 04:16
7621
레알, 지단 경질 고려하는 이유? "UCL 조기 탈락 우려" 사이타마
20-10-24 02:14
7620
'주급 2배 인상' 트라오레, 바르사-리버풀 관심에도 울버햄튼과 재계약 캡틴아메리카
20-10-24 00:56
7619
어김없이 심심한 주말 군주
20-10-23 22:25
7618
'선수단에 큰 만족' 토트넘 베일, "내가 토트넘에 온 큰 이유" 장그래
20-10-23 20: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