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득점력 살아있네!'...前 인간계 최강, 라리가 복귀 후 '3경기 3G' 작렬

125 0 0 2021-09-29 17:13:28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한때 인간계 최강이라 불렸던 라다멜 팔카오(35)가 스페인 복귀 이후 물오른 득점력을 보여주고 있다.

콜롬비아 출신의 팔카오는 아르헨티나의 명문 리버 플레이테에서 프로 무대에 데뷔했다. 이후 포르투갈 포르투로 이적하면서 유럽 무대에 발을 내디뎠다. 2009-10시즌 팔카오는 리그에서 25골을 성공시키며 일찍부터 빅클럽들의 관심을 받았다.

이후 팔카오는 공격수의 화수분으로 유명한 아틀레티코 마드리드로 떠났다. 2011년 세르히오 아구에로의 대체자로 영입된 팔카오는 두 시즌 연속 20골 이상을 터뜨리며 기대에 부응했다. 저돌적인 돌파와 날카로운 슈팅으로 눈도장을 찍은 팔카오는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리오넬 메시에 이어 '인간계 최강'이란 별명을 얻었다.

하지만 이후 흐름은 좋지 않았다. AS모나코,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첼시 등을 거쳤지만 족적을 남기지 못했다. 잉글랜드 적응에 실패한 팔카오는 프랑스로 돌아왔고, 모나코 복귀 이후 부활의 조짐을 보였지만 리그앙의 특성상 주목을 받긴 어려웠다.

2019년 팔카오는 모나코와 재계약을 하지 않고 자유계약신분(FA)이 됐다. 팔카오의 다음 목적지는 다름 아닌 터키였다. 갈라타사라이와 2년 계약을 맺은 팔카오는 두 시즌 연속 10개가 넘는 공격포인트를 기록하며 녹슬지 않는 기량을 선보였다.

계약이 만료된 팔카오는 8년 만에 스페인 라리가로 돌아왔다. 라요 바예카노에 입단한 팔카오는 등번호 3번을 받으며 주목을 받았다. 다만 30대 중반에 접어든 만큼 그의 활약을 기대하는 팬은 많지 않았다.

그랬던 팔카오가 연일 맹활약을 이어가고 있다. 2라운드 헤타페전에서 '데뷔전 데뷔골'에 성공한 팔카오는 3경기 연속 득점에 성공하며 맹활약을 펼치고 있다. 주목할 점은 짧은 출전 시간에도 매 경기 골맛을 보고 있어 더욱 화제를 모으고 있다. '승격팀' 바예카노는 팔카오의 득점포에 힘입어 5위에 오르며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한때 인간계 최강이라 불리었던 팔카오의 맹활약에 시선이 집중되고 있다. 팔카오는 다음 달 2일 오사수나전에서 4경기 연속골에 도전한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2666
'메시 만나러' PSG 회장, 데뷔골에 라커룸 방문…포옹하고 응원까지 가습기
21-09-30 12:54
12665
FC서울, '잔디보수'서울W 잠시 떠나 잠실로…이랜드와 '한지붕 두가족'은 아냐 음바페
21-09-30 11:36
12664
‘로마서 함께 하자’ 모리뉴, 토트넘 최고 이적료 제자에 손 내밀었다 미니언즈
21-09-30 10:46
12663
英 언론, 손흥민 무라전 선발 제외 예상..."케인과 함께 로테이션" 물음표
21-09-30 09:26
12662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1-09-30 08:02
12661
'호날두가 끝냈다'...맨유, 비야레알에 극적 2-1 역전승 불쌍한영자
21-09-30 07:00
12660
바셀이 벤피카한테 발리나 ? 불도저
21-09-30 05:23
12659
맨유 날두 믿는다 노랑색옷사고시퐁
21-09-30 04:00
12658
호날두가 남기고 간 큰 문제점…"그가 이기게 해주자 나태해져" 섹시한황소
21-09-30 02:03
12657
어제 인터밀란에 디진거 오늘 만회한다 사이타마
21-09-30 00:29
12656
‘로마서 함께 하자’ 모리뉴, 토트넘 최고 이적료 제자에 손 내밀었다 캡틴아메리카
21-09-29 23:03
12655
비와소 취소 ㅎ 가츠동
21-09-29 20:24
12654
2차 충돌. 르브론 제임스 vs 카이리 어빙. 백신 접종 여부 놓고 극과극 입장 조폭최순실
21-09-29 17:54
VIEW
'득점력 살아있네!'...前 인간계 최강, 라리가 복귀 후 '3경기 3G' 작렬 질주머신
21-09-29 17:13
12652
'충격' 토트넘, 누누 경질 고려...선수단도 감독 불만 폭발 호랑이
21-09-29 14:47
12651
비도오고... 픽도 안되고...오늘망했네. 손나은
21-09-29 13:48
12650
사과 없이 한국 떠나는 쌍둥이, 태극마크도 ‘영원히 안녕’ [오!쎈 이슈] 극혐
21-09-29 12:54
12649
'레알 마드리드에서만 24회 부상' 유리몸 불명예, 결국 웨일스 대표팀에서도 이탈 음바페
21-09-29 11:46
12648
'불화설? 그런거 전혀 없습니다'…어느 때보다 화목한 MNM 라인 물음표
21-09-29 09:26
12647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1-09-29 08:17
12646
토트넘, 델레 알리 판다”...풋볼 인사이더 “다루기 어렵고 훈련시키기도 힘들다” 타짜신정환
21-09-29 04:01
12645
토트넘서 쫓겨난 수비수의 반전, '스페인 거함'이 원하고 있다 정해인
21-09-29 02:27
12644
레비 회장과 일 못합니다…토트넘 감독 거절한 전술 천재 장사꾼
21-09-28 23:38
12643
'시어러도, 호나우지뉴도 아니다' 퍼거슨이 영입 못해 가장 아쉬웠던 선수는? 순대국
21-09-28 21: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