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 와일드카드는 2장, 경쟁팀은 4팀…남은 3경기서 결정된다

89 0 0 2021-10-02 07:29:57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메이저리그(MLB)의 포스트시즌 진출 팀이 하나 둘 확정되는 시간인데 아메리칸리그 와일드카드 경쟁은 시즌 막판까지 혼돈이다. 단 2장의 와일드카드를 두고 뉴욕 양키스와 보스턴 레드삭스, 시애틀 매리너스, 그리고 토론토 블루제이스가 정신 없는 경쟁을 펼치고 있다. 이제 3경기만 남았다.

1일(한국시간) 아메리칸리그의 휴스턴 애스트로스가 서부 지구 우승을, 내셔널리그의 애틀랜타 브레이브스가 동부지구 우승을 확정지으며 가을야구에 참가할 10팀 중 8팀이 결정됐다.

남은 자리는 단 2개인데 모두 아메리칸리그 와일드카드에서 나온다. 현재 마지막 3연전을 남겨둔 가운데 아메리칸리그 와일드카드 경쟁은 치열해 정규리그 최종전인 4일에 결정될 가능성이 높다.

가장 유리한 팀은 양키스다. 91승 68패로 와일드카드 경쟁에서 선두를 달리고 있다. 공동 2위인 보스턴, 시애틀(이상 89승 70패)과는 2경기 차다. 남은 3경기에서 2승 이상을 챙기면 자력으로 와일드카드 1위로 포스트시즌 진출권을 획득하게 된다.

양키스는 2일부터 자신들의 안방인 미국 뉴욕주 브롱스의 양키 스타디움에서 이미 아메리칸리그 동부지구 우승을 확정지은 탬파베이 레이스와 3경기를 치른다.

공동 2위인 보스턴과 시애틀은 4위인 토론토(88승 71패)에 1경기차로 앞서 있기 때문에 자력으로 가을야구 진출을 확정 짓기 위해선 남은 3경기에서 모두 이겨야 한다.

현재 두 팀의 분위기는 정반대다. 보스턴은 최근 10경기에서 5승 5패로 5할대 승률을 겨우 유지하고 있다. 반면 시애틀은 최근 4연승을 달리는 등 최근 10경기에서 9승 1패로 기세가 등등하다.

보스턴은 내셔널리그 동부지구 최하위에 머물고 있는 워싱턴 내셔널스로 원정을 떠나 최종 3연전을 펼친다. 시애틀은 안방에서 LA 에인절스와 경기를 한다.

류현진이 속한 토론토는 최근 10경기에서 4승 6패로 부진, 4위로 처졌다. 남은 3경기에서 최대한 많은 승수를 챙기고 앞의 세 팀이 부진하기를 기대해야 한다.

원정보다 홈에서 승률이 높은 토론토 입장에선 다행히 최종 3연전을 안방인 캐나다 온타리오주 토론토의 로저스 센터에서 치른다. 상대팀도 아메리칸리그 동부지구 최하위인 볼티모어 오리올스여서 기적을 노린다. 류현진은 4일 정규리그 최종전에 선발 등판할 예정이다.

와일드카드 경쟁에서 승률이 같은 팀들이 나온다면 단판 승부를 펼쳐 와일드카드 진출 팀을 결정한다.

만약 3팀의 승률이 동률이면 3팀단 상대전적에서 우위를 점하고 있는 2팀이 먼저 경기를 치러 승자가 와일드카드 진출권을 갖는다. 여기서 패한 팀은 상대전적에서 가장 열세인 팀과 최종전을 치른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2716
황희찬 맹활약에 동료 늑대들도 반했다...코디-세메두 '인증샷' 닥터최
21-10-03 16:38
12715
'한-멕 동맹 든든합니다' 울버햄프턴, 황희찬-히메네스 듀오 주목 찌끄레기
21-10-03 15:57
12714
'역시 대인배야'...호날두, '호우 세레머니' 따라 한 상대에게 유니폼 줬다 6시내고환
21-10-03 13:50
12713
토미야스, '폭탄머리' 쿠쿠렐라에게 '혼쭐'…수비수 최저평점 치타
21-10-03 12:41
12712
'바르사 격파' 수아레스, 누군가에게 세리머니 "나 아직 같은 폰 쓰고 있어" 뉴스보이
21-10-03 11:37
12711
울버햄튼 감독의 극찬, “황희찬 EPL 완벽히 적응…이런 선수가 필요했다” 불쌍한영자
21-10-03 10:38
12710
'유효슈팅 2개-패스 성공률 100%' 이강인 교체되자 마요르카 홈팬들 '기립박수' 간빠이
21-10-03 10:18
12709
'조롱 아니라지만…' 언짢은 호날두, 상대 '호우 세리머니'에 대면 거부 떨어진원숭이
21-10-03 08:09
12708
이기고 있는데도 겁난다 타짜신정환
21-10-03 05:27
12707
'벌써 2호·3호골' 황희찬, 최고 평점 8.8점 정해인
21-10-03 03:40
12706
"SON 향한 킬패스 봤지?" 부진한 알리 대신할 '새 MF' 뜬다 해적
21-10-03 01:46
12705
역배 존나 나오는구나 해적
21-10-03 00:15
12704
또 무냐 홍보도배
21-10-02 22:39
12703
맹구 힘내 원빈해설위원
21-10-02 21:10
12702
수아레스의 추가 폭로, "바르사 쿠만, 이적 안 하면 명단 제외라 협박했다" 섹시한황소
21-10-02 19:29
12701
시즌 4골 넣었는데… “마르시알, 케인 대체할 수 있다” 전문가 주장 박과장
21-10-02 18:30
12700
SON 호날두와 동급, 축구게임 능력치 EPL 라인업 포함 사이타마
21-10-02 18:04
12699
토트넘 러브콜 외면한 괴물 공격수... "누누 희망도 끝" 이아이언
21-10-02 17:24
12698
살라, 라리가 이적 위해 리버풀과 재계약 거부...'도전 갈망' 캡틴아메리카
21-10-02 15:19
12697
크라우치, '해트트릭' 케인보다 SON에 매료..."레벨이 다르네!" 가츠동
21-10-02 14:04
12696
“메시 괴롭힘 있었다, 바르셀로나서 은퇴 원했는데” 분노한 수아레스 군주
21-10-02 13:21
12695
독일로 돌아갈래요…출전시간 불만 '리그 0골' 첼시 공격수 이적 원한다 장그래
21-10-02 08:39
VIEW
AL 와일드카드는 2장, 경쟁팀은 4팀…남은 3경기서 결정된다 픽도리
21-10-02 07:29
12693
홀란드 대체할 공격수가…"맨유 190분, 0골 공격수" 곰비서
21-10-02 06: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