英 언론, 손흥민 거대한 존재감에 감탄… "토트넘의 자랑, 경기장 롤 외에 탕귀까지 챙겨"

145 0 0 2021-10-21 16:02:10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베스트 일레븐)

얼마 전 탕귀 은돔벨레와 손흥민이 게임을 하는 모습이 탕귀 은돔벨레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공개됐다. 영상 속의 두 선수는 장난을 치며 카드 게임을 하는 중이었고, 탕귀 은돔벨레는 즐거운 톤의 목소리가, 손흥민은 웃는 모습이 포착됐다.

영국 매체 'HITC'는 이 장면을 두고 손흥민에게 다시금 감탄했다.

'HITC'는 "서지 오리에와 무사 시소코는 탕귀 은돔벨레에게 가장 절친한 친구였다. 그들이 토트넘 홋스퍼를 떠나자 탕귀 은돔벨레도 토트넘 홋스퍼를 떠나려 했다"라고 코멘트했다.

이어 "이젠 손흥민이 탕귀 은돔벨레와 더 많은 시간을 보내기로 했다. 손흥민은 서지 오리에와 무사 시소코를 이어받아 탕귀 은돔벨레와 관계 구축에 최선을 다한다. 클럽의 모든 이들과 잘 지내는 것처럼 보이는 손흥민은 토트넘 홋스퍼의 자랑이다"라고 평했다.

탕귀 은돔벨레는 토트넘 홋스퍼 이적 첫 시즌부터 심적으로 힘들어했다. 당시엔 무사 시소코와 서지 오리에의 조언으로 견뎌낼 수 있었지만, 지금은 그때보다는 외로워진 게 사실이다. 그 공허함을 손흥민이 채워주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이처럼 피치 안팎으로 영향력을 발휘하는 게 토트넘 홋스퍼 내부 손흥민의 모습이다.

'HITC'는 "손흥민은 토트넘 홋스퍼의 경기장 내 거대한 롤 이외에도, 핫스퍼 웨이에서 탕귀 은돔벨레를 사기를 챙겨주는 또 다른 롤이 있다"라며 탕귀 은돔벨레에게 있어 손흥민의 존재감이, 토트넘 홋스퍼에서 손흥민의 존재감이 정말 거대하다고 바라봤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2978
토트넘 졸전 끝에 네덜란드 팀에 0-1 충격패…조 3위 추락 간빠이
21-10-22 08:08
12977
진짜 초이스 더럽게 못하네 불도저
21-10-22 06:13
12976
쓰나미구나 노랑색옷사고시퐁
21-10-22 03:45
12975
로마 불안하게 배당 올라가지; 박과장
21-10-22 01:12
12974
'바디 형님 쉬셔도 돼요'...레스터 신입 FW, '포트트릭'으로 존재감 증명 사이타마
21-10-21 23:03
12973
마요르카 신문 “이강인, 매우 좋은 EPL 제안받아” 가츠동
21-10-21 21:24
12972
기아 처참하구나 장그래
21-10-21 20:18
VIEW
英 언론, 손흥민 거대한 존재감에 감탄… "토트넘의 자랑, 경기장 롤 외에 탕귀까지 챙겨" 질주머신
21-10-21 16:02
12970
다들 건승들요 소주반샷
21-10-21 14:35
12969
[롤드컵] '쇼메이커' 허수, 유럽 '솔랭' 1300점 돌파…전체 2위 와꾸대장봉준
21-10-21 13:05
12968
[단독]테임즈 한국에서 쇼케이스 연다. 다수 구단에서 관심 아이언맨
21-10-21 11:40
12967
토트넘 '날벼락'... 핵심 수비수 레알에 다시 빼앗길 판 물음표
21-10-21 10:20
12966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1-10-21 09:47
12965
맨유, '0-2 → 3-2' 역전승! 극적 결승골은 호날두가 떨어진원숭이
21-10-21 07:03
12964
산투 감독, 모리뉴 전철 밟나...손흥민 등 주전들 대거 네덜란드 안 가, 비테세전에 2진 선수들 기용 타짜신정환
21-10-21 05:58
12963
맹구 또 빙시짓한다 정해인
21-10-21 04:34
12962
바셀 오바 바로 아웃 ㅎㅎㅎㅎㅎ 해적
21-10-21 03:39
12961
오늘도 정배가 뜰란가? + 2 홍보도배
21-10-21 00:17
12960
"제2의 SON 한국서 뜬다" 日 기대감 대폭발 'MF' 누구? 장사꾼
21-10-20 22:51
12959
'설마 또?' 중동에 등장한 호날두 밀랍인형...이번엔 비슷? 사이타마
21-10-20 17:29
12958
'0-4 대패'에 고개 숙인 '주장'..."내 책임이다" 해골
21-10-20 16:34
12957
제주, 대한축구협회에 2022년 카타르 월드컵 평가전 유치 의향 전달 곰비서
21-10-20 15:44
12956
형님들 오늘도 건승하세요 손예진
21-10-20 14:38
12955
감독 이름 넣은 근조 걸개라니… 도 넘은 전북 팬의 용납 못할 행위 오타쿠
21-10-20 13: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