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없베왕' 토트넘, 레스터 원정 극적인 3-2 역전승

233 0 0 2022-01-20 08:02:27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토트넘 홋스퍼가 기적을 만들어냈다.

토트넘은 20일(한국시간) 킹파워 스타디움에서 열린 레스터 시티와의 순연된 2021/22시즌 프리미어리그 17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3-2 승리를 기록했다. 승점 3점 획득에 성공한 토트넘은 리그 5위로 올라섰다.

레스터는 4-3-1-2 전형으로 나섰다. 카스퍼 슈마이켈 골키퍼를 비롯해 마크 올브라이튼, 사글라르 쇠윈쥐, 야닉 베스테르고르, 루크 토마스가 포백을 구성했다. 유리 틸레만스, 함자 츄드리, 키에난 듀스버리 홀이 미드필더진을 구성했으며, 제임스 메디슨이 공격형 미드필더로 나섰다. 패트손 다카와 아데몰라 루크먼이 투톱을 구성해 득점을 노렸다.

토트넘은 3-5-2 전형으로 경기에 임했다. 위고 요리스 골키퍼가 골문을 지켰으며  다빈손 산체스, 자펫 탕강가, 벤 데이비스가 백쓰리를 구성했으며, 세르히오 레길론과 에메르송 로얄이 윙백으로 나섰다. 미드필더진은 피에르 에밀 호이비에르와 해리 윙크스, 올리버 스킵이 구성했고 해리 케인과 루카스 모우라가 레스터의 골문을 노렸다.

첫 슛팅은 레스터에서 나왔다. 전반 5분 듀스버리 홀이 좌측면에서 올린 낮고 빠른 크로스를 다카가 발 끝으로 댔지만, 위협적인 장면을 연출하진 못했다.

토트넘도 반격에 나섰다. 8분 박스 안에서 볼을 잡은 케인이 강력한 왼발 슛팅을 기록했지만 골문 앞에서 토마스가 걷어내며 득점으로 이어지진 못했다.

17분 케인이 다시 한 번 코너킥 장면에서 강력한 헤더 슛팅을 기록했지만 골포스트 상단을 맞추며 아쉬운 기회를 날렸다.

21분 모우라가 박스 바로 바깥에서 중거리 슛을 기록했지만 슈마이켈의 선방에 막혔다. 곧이어 레길론의 크로스를 산체스가 헤더로 연결했지만 옆그물을 맞추며 득점으로 이어지지 않았다.

선제골은 레스터에서 나왔다. 23분 빠른 역습을 가져간 듀스버리 홀이 볼을 전개했고, 다카가 좌측에서 슛팅을 가져가 득점을 기록했다.

레스터가 좋은 분위기를 이어갔다. 33분 메디슨이 골대 구석을 노리는 위협적인 중거리 슛을 시도했지만 요리스가 멋진 선방을 통해 실점을 막았다.

토트넘이 다시 한 번 결정적인 기회를 놓쳤다. 35분 슈마이켈이 골문을 비운 상황에서 호이비에르가 빈 골대를 향해 강력한 슛팅을 기록했지만 올브라이튼이 몸을 던져 막아냈다.

계속해서 레스터를 압박한 토트넘이 동점골을 성공시켰다. 37분 베스테르고르의 패스를 스킵이 가로챘고 윙크스가 연결한 패스를 케인이 정확한 슛팅을 통해 득점으로 연결했다.

40분 케인이 역전의 기회를 날렸다. 모우라가 건넨 패스를 케인이 박스 안까지 드리블을 진행시키며 골키퍼와의 1:1 상황에서 슛팅을 기록했지만 골대 위로 멀리 벗어나고 말았다. 계속해서 득점을 노린 두 팀은 추가골을 만들지 못하고 전반전을 마무리했다.

토트넘이 공세를 이어갔다. 52분 케인이 강력한 슛팅을 시도했지만 골대 위로 벗어났다. 55분 에메르송과 교체된 맷 도허티가 왼발 중거리 슛을 시도했지만 골대 옆으로 벗어났다.

58분 레스터가 오랜만에 공격을 전개했다. 메디슨이 역습을 통해 박스 안에서 슛팅을 시도했지만 요리스에게 막히며 득점으로 이어지진 못했다.

63분 탕강가가 하프 스페이스 부근에서 강력한 중거리 슛팅을 시도했지만 슈마이켈이 멋지게 몸을 날려 막아냈다. 71분 케인이 먼 거리에서 중거리 슛을 시도했지만 골대 위로 벗어나며 득점과는 거리가 멀었다.

75분 레스터가 다시 한 번 점수차를 벌렸다. 교체 출전한 하비 반스의 패스를 메디슨이 간결하게 처리하면서 팀의 두 번째 득점을 성공시켰다.

95분 기적이 일어났다. 교체 출전한 스티븐 베르흐바인이 문전 앞 혼전 상황에서 볼을 집어넣어 동점골을 기록했고, 96분 베르흐바인이 곧바로 역전골을 성공시켰다.

불과 2분만에 기적을 만들어낸 토트넘은 역전에 성공했고, 경기는 3-2 토트넘의 승리로 마무리됐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4225
전주에 뜬 ‘대투수’ 양현종 “정현이 형 응원하러 왔어요” 극혐
22-01-20 10:44
14224
쏘니 마음도 사로잡은 '극장골 사나이' 베르바인..."마이 보이!" 물음표
22-01-20 09:36
VIEW
'손없베왕' 토트넘, 레스터 원정 극적인 3-2 역전승 픽샤워
22-01-20 08:02
14222
패널 두번 연속 실축은 무슨 주작이냐 픽도리
22-01-20 04:07
14221
아스널과 이별 확실시…김민재 새로운 동료로 페네르바체행 '유력' 해골
22-01-20 01:58
14220
‘1.2초 남았는데 덩크슛?’ 워니 “감정 조절 안 됐던 것 같다” 와꾸대장봉준
22-01-19 23:38
14219
호날두 충격 결단 "올 여름 맨유 떠난다" [英 매체] 손예진
22-01-19 22:21
14218
sk 승 개 쫄린다 애플
22-01-19 20:47
14217
[LCK] KT-한화생명, 일본 최고 '아리아' vs 2 군 제패 '카리스' 앗살라
22-01-19 18:01
14216
"훈련 때는 월클인데…" 랑닉, '17G 1골' 공격수에 조언 섹시한황소
22-01-19 16:43
14215
1골 넣은 859억 스트라이커의 자책 "왜 나를 응원해주지?" 철구
22-01-19 15:09
14214
"콘테 체제 만족스럽지 않아"…토트넘 GK 결국 떠난다 오타쿠
22-01-19 13:29
14213
맨유 합류 6개월 만에 추락, '7300만 파운드 스타' 매각 대상 되나 극혐
22-01-19 12:24
14212
[오피셜] '14경기 12골' 토트넘 최고 유망주, 깜짝 2부행..."토트넘에 감사" 미니언즈
22-01-19 11:22
14211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2-01-19 08:56
14210
맨유 합류 6개월 만에 추락, '7300만 파운드 스타' 매각 대상 되나 해골
22-01-19 05:45
14209
대만프로야구는 KBO 진출 ‘전초기지’?...한화 출신 로사리오도 합류, KBO 콜 기대하는 듯 사이타마
22-01-19 03:27
14208
KIA 내야 살찌워라…제2의 이종범, 두산 출신 만능맨, 안 터진 거포들 떨어진원숭이
22-01-19 02:05
14207
"콘테 체제 만족스럽지 않아"…토트넘 GK 결국 떠난다 캡틴아메리카
22-01-19 00:58
14206
레알 레전드 사망... 스페인 축구계 애도 물결 박과장
22-01-18 23:16
14205
누구도 떠안기 싫었던 ‘페퍼 폭탄’, IBK가 다 떠안았다 조현
22-01-18 22:20
14204
은퇴 번복→트레이드→FA 미아→테스트 통과→120억원 듀오 백업→'파란만장 너클볼러' 닥터최
22-01-18 21:06
14203
4명 내주고 '10대 유망주' 데려온다.. 맨유, 도르트문트와 합의 정해인
22-01-18 20:20
14202
KIA 박동원 트레이드? 1년 기다리면 'FA 200억원+α' 양의지 영입 가능 6시내고환
22-01-18 05: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