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라드가 램파드 잡았다'...빌라, 에버턴 2-1 격파→첫 승

79 0 0 2022-08-14 00:04:22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스티븐 제라드 감독이 프랭크 램파드 감독을 상대로 승리를 거뒀다.

아스톤 빌라는 13일 오후 8시 30분(한국시간) 빌라 파크에서 열린 2022-23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2라운드에서 에버턴에 2-1 승리를 거뒀다.

빌라는 4-3-3 포메이션을 가동했다. 쿠티뉴, 잉스, 왓킨스, 맥긴, 카마라, 램지, 디뉴, 밍스, 카를로스, 캐쉬, 마르티네스를 선발로 내세웠다. 에버턴은 5-4-1 포메이션으로 나왔다. 고든, 그레이, 이워비, 두쿠레, 맥닐, 미콜렌코, 타르코프스키, 코디, 홀게이트, 패터슨, 픽포드가 출전했다.

초반 흐름을 주도한 건 빌라였다. 공 소유권을 확보하며 밀어붙인 빌라는 전반 2분 만에 카를로스가 결정적 기회를 잡았지만 빗나갔다. 에버턴은 이렇다할 기회를 잡지 못하자 전반 24분 고든이 골망을 흔들며 앞서가는 듯했다. 하지만 이전 상황에서 반칙이 인정돼 취소됐다.

다시 주도권을 잡은 빌라가 선제골을 기록했다. 전반 31분 왓킨스 패스를 받은 잉스가 강력한 왼발 슈팅으로 득점을 터트렸다. 에버턴은 실점과 더불어 두쿠레가 부상을 당해 데이비스와 교체되는 변수도 발생했다. 에버턴은 맥닐, 고든을 활용해 역습을 노렸지만 파괴력이 부족했다. 빌라는 여유롭게 경기를 운영했다. 전반은 1-0으로 끝이 났다.

후반 시작과 함께 에버턴은 공격에 더욱 집중했다. 공격에 힘을 실은 에버턴은 빌라를 압박했다. 후반 5분 홀게이트, 맥닐이 슈팅을 했는데 막혔다. 후반 8분 패터슨 슈팅은 빌라 수비에 맞고 무위에 그쳤다. 후반 9분 그레이 슈팅은 마르티네스 선방에 좌절됐다. 빌라는 후반 15분 쿠티뉴 부상으로 인해 부엔디아를 투입했다.

에버턴은 론돈을 추가해 최전방을 강화했다. 빌라도 에버턴에 맞대응을 하며 공격을 펼쳤다. 후반 28분 실바가 슈팅을 했는데 에버턴 수비가 막았다. 후반 29분 부엔디아 슈팅은 픽포드가 막았다. 빌라는 후반 33분 베일리를 추가해 측면 기동력을 강화했다. 후반 34분 램지 패스를 왓킨스가 슈팅으로 연결했는데 수비에 막혔다.

동점골을 노린 에버턴은 코디, 그레이를 빼고 알리, 오나나를 내보냈다. 후반 41분 부엔디아가 역습을 주도했고 왓킨스에게 패스를 보냈다. 왓킨스가 다시 중앙으로 연결했고 부엔디아가 득점으로 마무리를 했다. 실점 직후 에버턴은 후반 42분 디뉴 자책골로 득점을 만회하는데 성공했다. 후반 44분 왓킨스가 결정적 기회를 잡았으나 픽포드가 선방했다.

에버턴 반격이 거셌다. 후반 45분 고든이 밀고 들어간 뒤 슈팅을 했지만 마르티네스가 막았다. 이어지는 론돈 슈팅도 마르티네스가 잡아냈다. 빌라는 추가시간에 콘사, 체임버스, 영을 한꺼번에 넣어 굳히기에 나섰다. 경기는 빌라의 2-1 승리로 종료됐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6850
뉴캐슬, 메디슨 영입 포기...대체자로 '첼시 英 국대 MF' 정조준 섹시한황소
22-08-15 00:10
16849
'최정 10회 결승포' SSG, 두산 7위로 밀어냈다 박과장
22-08-14 21:52
16848
오늘 야구는 쓰마니냐 캡틴아메리카
22-08-14 20:35
16847
"쓰레기 같았다" 텐하흐,브렌트포드전 완패후 선수단 작심비판 사이타마
22-08-14 19:15
16846
'1028억' MF, 김민재와 한솥밥 먹는다…"임대 후 완전 이적 옵션 포함" 가츠동
22-08-14 17:31
16845
요즘에 하는거 가터벨트
22-08-14 17:29
16844
패스 효율 무슨 일…홀란드, 본머스전 패스 단 '2회'→1AS 순대국
22-08-14 15:08
16843
박찬호 닮은꼴 투수 잘 버텼다…TOR, CLE 꺾고 3연패 탈출 [TOR 리뷰] 호랑이
22-08-14 13:54
16842
‘최고 163.7km’ 디그롬, 첫 무실점 ‘최고 투수의 귀환’ 손나은
22-08-14 12:05
16841
'KKKKKKKKKK' 오타니 라이벌 160km 파이어볼러, 드디어 살아나나? 가습기
22-08-14 11:59
16840
벤클 일촉즉발! 최지만 결장 TB, 와카 3위 탈환.. 3연패 탈출 미니언즈
22-08-14 10:14
16839
즐거운 하루요~ 크롬
22-08-14 08:45
16838
'더 브라위너 1골 1도움' 맨시티, 본머스 4-0 제압…1위 등극 장사꾼
22-08-14 07:51
16837
'손케쿨 트리오 있으니까'...징계 끝난 '950억' 히샬리송, 벤치 유력 원빈해설위원
22-08-14 05:57
16836
'호날두 슛난사' 맨유 자멸! 브렌트포드 원정 0대4 참패! 개막 2연패 픽도리
22-08-14 04:23
16835
‘제주스 2골 2도움’ 아스널, 난타전 끝에 레스터에 4-2 승 질주머신
22-08-14 02:47
16834
맨유 오늘은 이기자 해골
22-08-14 01:13
VIEW
'제라드가 램파드 잡았다'...빌라, 에버턴 2-1 격파→첫 승 소주반샷
22-08-14 00:04
16832
‘이정후 2홈런’ 키움, 11안타 4홈런 폭발→5연패 탈출…한화, 2연패 부진 곰비서
22-08-13 22:37
16831
키움 왜이리 쫄리냐 철구
22-08-13 21:23
16830
개막전 직전, '마침내' 4명 등록 완료…단, 한 명 남았다 이아이언
22-08-13 19:32
16829
벨기에 언론의 극찬, "환상 오버헤드 득점 홍현석, 꿈의 데뷔전 가졌다" 가츠동
22-08-13 18:16
16828
"느낌 아니까~" 영국서 이발사 데려온 포그바, 만족 후 '흥 폭발' 떨어진원숭이
22-08-13 17:09
16827
"맨유는 많은 부분이 잘못됐다"...텐 하흐의 파격 발언 홍보도배
22-08-13 15: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