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서현, 162㎞ 강속구로 마무리…‘U-18 야구월드컵’ 일본에 8-0 대승

114 0 0 2022-09-16 17:36:57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WBSC SNS 캡처

2022 U-18 야구 월드컵에 출전 중인 한국 대표팀이 세계 랭킹 1위 일본에 대승을 거두며 1·2위 결정전 진출의 청신호를 켰다.

한국은 16일 미국 플로리다주 브레이든 레콤 파크에서 열린 슈퍼라운드 첫 경기 일본과의 경기에서 8-0으로 승리했다. 선발 투수 김정운과 두 번째 투수 윤영철이 각각 3이닝 무실점 호투를 선보였다. 타선에서는 김민석과 정준영이 멀티 히트를 기록하며 대승을 이끌었다.

한국은 1회부터 대거 4점을 올렸다. 1회말 1사 1·2루에서 김범석의 좌전 적시타로 선제득점에 성공했고, 이후 볼넷으로 얻은 만루 기회에서 김정민이 우전 적시타를 때려 2-0을 만들었다. 이후 다시 만들어진 2사 2·3루 기회에서는 김영후의 평범한 내야 뜬공을 3루수가 놓쳐 주자 2명이 홈을 밟았다.

한국은 2회에도 2점을 추가했다. 2회말 2사 2·3루 상황 김동헌의 타석 때 일본 투수 야마다 하루토의 폭투가 나와 3루 주자가 홈을 밟았고, 김동헌이 중전 안타를 때려 나머지 주자까지 홈으로 불러들였다.

3회와 6회에도 한국은 1점씩 점수를 뽑았다. 3회말 1사 1·3루 상황에서 정준영이 우익수 오른쪽 파울 선상을 가로지르는 1타점 적시 2루타를 쳤다. 6회말에는 2사 3루 상황 타석에 선 김민석이 중전 적시타로 주자를 불러들여 점수는 8-0이 됐다.

2023 KBO 신인 드래프트에서 전체 1순위로 한화의 지명을 받은 김서현은 마지막 이닝인 7회 마운드에 올랐다. 김서현은 선두 타자에게 몸 맞는 공을 던져 출루를 허용했고, 이어 안타와 볼넷 등으로 2사 만루 위기에 몰렸다. 그러나 시속 162㎞에 달하는 강속구로 아사노 쇼고를 루킹 삼진 처리하며 한국의 무실점 승리에 마침표를 찍었다.

한국은 오는 17일 대만, 18일 멕시코와 슈퍼라운드 경기를 치른다. 한국, 일본, 대만, 멕시코 중 가장 성적이 좋은 팀이 1·2위 결정전에 진출한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7242
고민 해결하려다 고민만 늘었네...콘테, "어려운 결정이다" 음바페
22-09-17 22:48
17241
역배 찾기 실패 미니언즈
22-09-17 21:34
17240
제라드 5G 만에 미소...빌라, 소튼 1-0 격파 물음표
22-09-17 06:51
17239
'최악의 영입→텐 하흐의 전사로' 맨유 신입생, 에브라와 비교 조현
22-09-17 05:20
17238
4조원 굴리는 사실상 '슈퍼리그'...전례 없는 1억 파운드 '꼴찌팀' 탄생 앗살라
22-09-17 04:11
17237
LG 선발 플럿코, 경기 시작 직후 공 1개도 안 던지고 교체 닥터최
22-09-17 02:35
17236
4시간52분 연장혈투, 무명의 허관회가 끝냈다...한화 3연승, KIA 패패패패패 찌끄레기
22-09-17 00:46
17235
'5홈런 쇼! 박종훈 7이닝 완벽' SSG, NC에 10-0 대승 6시내고환
22-09-16 23:07
17234
아놔 다 이긴경기를 역전 당하겠네 뉴스보이
22-09-16 21:53
17233
스페인도 집중 조명 "마요르카, 무리키와 이강인 '천재성'에 의존" 불쌍한영자
22-09-16 20:26
VIEW
김서현, 162㎞ 강속구로 마무리…‘U-18 야구월드컵’ 일본에 8-0 대승 순대국
22-09-16 17:36
17231
드디어 찾았다...맨유의 '승률 100%' CB 조합 [UEL E조] 픽도리
22-09-16 16:24
17230
'충격' 전성기 열어준 감독이었는데…'맨유 아픈 손가락' 결국 떠난다 곰비서
22-09-16 15:15
17229
女 리포터, 방송 중 롱킥에 맞아 '깜놀'... 전 토트넘 GK 짓궂은 장난 철구
22-09-16 14:15
17228
英 대표팀 유니폼에 한숨 쉬는 팬들, "저거 입고 WC 우승하면 쪽팔릴거야" 애플
22-09-16 13:50
17227
'내가 왜 안 쓰냐면…' 콘테 감독 입 열었다. 483억짜리 선수 벤치에 둔 이유는? 가습기
22-09-16 11:09
17226
"젠장, 나폴리가 또 해냈구나" 김민재 처음 본 순간 깨달았다 극혐
22-09-16 10:00
17225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2-09-16 09:18
17224
시즌 1호 호우!...'호날두 골' 맨유, 셰리프 2-0 격파 간빠이
22-09-16 06:37
17223
'우리 다시 만났어요'...레알 한 시대 책임졌던 둘, 그리스에서 재회 불도저
22-09-16 04:54
17222
미안한데 급했잖아…리버풀 '6개월 계약 해지' 노랑색옷사고시퐁
22-09-16 03:36
17221
'충격…' 콘테, 토트넘 재계약 안 할 듯 섹시한황소
22-09-16 01:21
17220
맨유, 11년 철밥통 주전 GK 드디어 내치나...대체자 정했다 박과장
22-09-15 23:51
17219
'역전 5강 포기 안해' NC, SSG에 완승…10G 8승2패 사이타마
22-09-15 22: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