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조원 굴리는 사실상 '슈퍼리그'...전례 없는 1억 파운드 '꼴찌팀' 탄생

162 0 0 2022-09-17 04:11:40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프리미어리그는 이미 슈퍼리그가 되고 있다. 한 시즌 한 리그의 총수익이 4조원을 넘어섰다.

영국 언론 데일리 메일은 16일(한국시간) 지난 7월 프리미어리그 사무국이 발표한 2021/22시즌 구단별 중계권료와 상업 수익 분배 표를 분석한 기사를 보도했다. 

점점 더 자본이 몰리고 있는 프리미어리그는 특히나 천문학적인 중계권 수익을 자랑한다. 프리미어리그는 중계권 수익을 영국 내 중계, 그리고 국제 중계로 나누어 항목을 설정하고 있다.

영국 내 중계 항목의 경우 균등 분배 수익, 그리고 경기 중계 횟수에 따른 시설 유지비, 그리고 순위에 따른 차등 분배금 항목이 있다. 

지난 시즌 프리미어리그 20개 구단은 균등 분배금으로 대략 3180만 파운드(약 503억 원)를 받는다. 이는 1위 맨체스터시티와 20위 노리치 시티가 동일하게 받는 금액이다.

경기 중계 횟수에 따른 시설 유지비를 가장 많이 받는 팀은 리버풀과 아스널이다. 두 팀은 총 29번의 중계를 기록해 약 2527만 파운드(약 400억 원)를 시설유지비로 받는다. 

지난 시즌 우승팀인 맨시티는 순위에 따른 차등 분배금을 가장 많이 받는데 이 금액만 또다시 약 3378만 파운드(약 535억 원)에 달한다. 최하위인 노리치는 가장 적은 169만 파운드(약 26억원)를 받는다. 

여기서 끝이 아니다. 해외 중계권 수익도 균등 분배와 차등 분배로 나뉜다. 해외 중계권 수익의 균등 분배금은 팀당 약 4888만파운드(약 774억원)이며 1위 맨시티의 차등 분배금은 약 736만 파운드(약 116억원), 20위 노리치의 차등 분배금은 약 36만 파운드(약 5억 7042만원)다. 

프리미어리그의 상업 수익 분배금인 약 681만 파운드(약 107억원)까지 더한다면 1위 맨시티는 2021/22시즌 우승으로 인해 약 1억 5309만 파운드(약 2424억 원)의 수익을 올렸다. 구단의 자체 수익과는 별개로 사무국에서 분배한 수익금만 따져도 천문학적인 액수다. 

더욱 놀라운 건 20위 노리치다. 노리치는 지난 시즌 최하위로 강등당했지만, 한 시즌 수익이 프리미어리그 역사상 처음으로 1억 파운드(약 1583억원)를 넘어섰다. 노리치 외에 강등당한 왓포드와 번리도 1억 파운드를 넘겼다. 

사실 영국 내 중계권료만 따져도 천문학적인 금액이다. 균등 분배금만 무려 6억 3,620만 파운드(약 1조 80억원), 그리고 시설 유지비와 차등 분배금이 동일하게 3억 5468만 파운드(약 5619억 원)로 약 13억 4556만 파운드(약 2조 1320억원)다. 

그런데 여기에 해외 중계권 수익도 무려 10억 5505만 파운드(약 1조 6709억 원)에 달한다. 프리미어리그의 국내외 중계권료를 모두 합하면 약 24억 파운드(약 3조 8010억원)를 넘어선다. 상업수익까지 더하면 프리미어리그의 한 시즌 총수익은 25억 3689만 파운드(약 4조 177억 원)를 능가한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7251
유벤 이새끼 장난하나 소주반샷
22-09-18 23:59
17250
'비욜 결승골' 우디네세, 인터밀란 3-1 누르고 세리에A 선두 등극 곰비서
22-09-18 22:14
17249
37안타-9홈런-27점 혈투…간절했던 SSG, 우승 매직넘버 곰비서
22-09-18 20:56
17248
무리뉴 만나 다시 태어났다... 유리몸 극복→4골 2도움 '맹폭' 손예진
22-09-18 07:32
17247
‘1500억의 사나이’ 그릴리쉬의 환희...“난 그게 필요했어” 오타쿠
22-09-18 05:02
17246
손흥민 헤트트릭 지렸다 호랑이
22-09-18 03:27
17245
'레반도프스키 5G 연속골' 바르셀로나, 엘체 3-0 제압...1위 도약 손나은
22-09-18 02:26
17244
'홀란드 11호골' 맨시티, 울버햄튼에 3-0 완승…황희찬 교체출전 아이언맨
22-09-18 01:19
17243
아욱이 일내냐 ? 극혐
22-09-18 00:05
17242
고민 해결하려다 고민만 늘었네...콘테, "어려운 결정이다" 음바페
22-09-17 22:48
17241
역배 찾기 실패 미니언즈
22-09-17 21:34
17240
제라드 5G 만에 미소...빌라, 소튼 1-0 격파 물음표
22-09-17 06:51
17239
'최악의 영입→텐 하흐의 전사로' 맨유 신입생, 에브라와 비교 조현
22-09-17 05:20
VIEW
4조원 굴리는 사실상 '슈퍼리그'...전례 없는 1억 파운드 '꼴찌팀' 탄생 앗살라
22-09-17 04:11
17237
LG 선발 플럿코, 경기 시작 직후 공 1개도 안 던지고 교체 닥터최
22-09-17 02:35
17236
4시간52분 연장혈투, 무명의 허관회가 끝냈다...한화 3연승, KIA 패패패패패 찌끄레기
22-09-17 00:46
17235
'5홈런 쇼! 박종훈 7이닝 완벽' SSG, NC에 10-0 대승 6시내고환
22-09-16 23:07
17234
아놔 다 이긴경기를 역전 당하겠네 뉴스보이
22-09-16 21:53
17233
스페인도 집중 조명 "마요르카, 무리키와 이강인 '천재성'에 의존" 불쌍한영자
22-09-16 20:26
17232
김서현, 162㎞ 강속구로 마무리…‘U-18 야구월드컵’ 일본에 8-0 대승 순대국
22-09-16 17:36
17231
드디어 찾았다...맨유의 '승률 100%' CB 조합 [UEL E조] 픽도리
22-09-16 16:24
17230
'충격' 전성기 열어준 감독이었는데…'맨유 아픈 손가락' 결국 떠난다 곰비서
22-09-16 15:15
17229
女 리포터, 방송 중 롱킥에 맞아 '깜놀'... 전 토트넘 GK 짓궂은 장난 철구
22-09-16 14:15
17228
英 대표팀 유니폼에 한숨 쉬는 팬들, "저거 입고 WC 우승하면 쪽팔릴거야" 애플
22-09-16 13: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