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케 은퇴' 맨유도 추억 공유...'박지성에게 딱밤 맞던 시절 공개'

107 0 0 2022-11-06 18:06:08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포포투=이규학]

헤라르드 피케는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시절 박지성에게 딱밤을 맞던 시절이 있었다.

바르셀로나는 6일 오전 5시(이하 한국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에 위치한 스포티파이 캄프 누에서 열린 2022-23시즌 라리가 13라운드에서 알메리아에 2-0으로 승리했다. 이로써 바르셀로나는 11승 1무 1패(승점 34점)로 일단 1위로 올라섰고, 알메리아는 4승 1무 8패(승점 13점)로 15위에 위치했다.

이날 경기는 피케의 고별전이었다. 바르셀로나에서 무려 15년 동안 커리어를 쌓아왔던 피케는 지난 4일 자신의 SNS를 통해 "당신에게 할 말이 있다. 토요일 캄프 누에서 열리는 경기가 마지막이 될 것이다"라며 은퇴를 발표했다.

마지막 홈경기에서 선발로 나선 피케는 홈 팬들의 엄청난 박수를 받으며 경기를 치렀고, 피케의 은퇴식을 위한 이벤트도 준비됐다. 바르셀로나 선수들은 경기 전에 피케의 등번호 3번이 그려진 유니폼을 모두 입고 등장하는 퍼포먼스까지 보였다. 후반 38분엔 안드레아스 크리스텐센과 교체되면서 팬들의 뜨거운 박수를 받고 동료들과 포옹을 하는 시간을 가졌다.

바르셀로나와 스페인의 레전드 피케의 은퇴로 전 세계 축구 팬들은 그를 응원했다. 모든 매체의 헤드라인에 피케의 은퇴 소식이 전해졌을 정도다.

맨유도 피케의 은퇴를 언급했다. 바르셀로나 유스 출신이던 피케는 2004년 알렉스 퍼거슨 감독의 부름을 받아 맨유로 이적했었다. 이후 2008년까지 경험을 쌓은 뒤, 다시 바르셀로나로 돌아왔다. 오랜 기간은 아니었지만 맨유는 피케의 은퇴 소식을 접한 뒤, 공식 SNS를 이용해 피케와 함께 했던 순간들을 공유했다.

사진은 총 7장이 있었다. 퍼거슨 감독과 함께 맨유 유니폼을 들고 있는 사진을 시작으로 득점 순간, 동료들과 함께 하는 추억들이 나열되어 있었다.

그중에서 가장 눈에 띈 사진은 박지성과 장난치던 모습이었다. 박지성은 2005년부터 맨유에 합류해 피케와 호흡을 맞췄다. 이 기간에 박지성는 훈련장에서 피케에게 '딱밤'을 때리며 친분을 쌓은 바 있다.

맨유는 피케의 다음 행보도 응원했다. 맨유는 "당신의 새로운 장에서 최선을 다해라"라며 마지막 응원의 메시지를 남겼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7807
'네이마르 1골 1도움' PSG, 로리앙 2-1 제압...14G 무패+선두 조현
22-11-06 23:27
17806
아스날 승 닥터최
22-11-06 21:13
17805
SON, 22년 공격 P 28개 적립… ‘괴물’과 나란히 TOP5 등극 장사꾼
22-11-06 19:46
VIEW
'피케 은퇴' 맨유도 추억 공유...'박지성에게 딱밤 맞던 시절 공개' 순대국
22-11-06 18:06
17803
'겨우 4분 출전' 눈 밖에 난 722억...결국 친정팀으로 돌아간다 원빈해설위원
22-11-06 17:09
17802
11년 만에 LG로 돌아온 염경엽 감독 "실패로 더 단단해졌다" 오타쿠
22-11-06 15:14
17801
선동열 소문 무성했는데…LG의 선택, 왜 염경엽이었나 손나은
22-11-06 14:47
17800
'2승2패 원점' 키움, '선발 안우진' 카드 꺼냈다…김광현과 재대결 [KS5] 미니언즈
22-11-06 12:26
17799
'코리안 특급' 박찬호 "샌디에이고에 김하성 추천…성공 예상했다" 물음표
22-11-06 10:58
17798
즐거운 하루되세요 ~ 크롬
22-11-06 09:46
17797
'홀란드 PK 극장골' 맨시티, 풀럼에 2-1 승... '1위 탈환' 앗살라
22-11-06 05:04
17796
"OT 빨리 갈게요" 카세미루, 그걸 보고도 맨유 택했다 6시내고환
22-11-06 01:07
17795
조금이라도 벌어야지...'내년에 FA' 리버풀 듀오, 방출 리스트 불쌍한영자
22-11-05 23:39
17794
계약 끝난다! 바르사-유벤투스, EPL 톱 윙어 영입 경쟁 불도저
22-11-05 21:18
17793
프로필 이미지 변경 + 1 나이스바비킴
22-11-05 20:44
17792
‘도인비’ 김태상, ‘슈퍼전트’와 에이전시 계약…”서경종 대표와의 신뢰” 픽도리
22-11-05 19:43
17791
'뱅기는 승리 토템'이라는 '페이커' 이상혁 "강서구에서 가장 유명한 사람이 되도록" [롤드컵 결승] 해골
22-11-05 18:33
17790
[롤드컵] 박지선 통역 "LCK팀 선전에 저도 결승까지 올 수 있었어요" 곰비서
22-11-05 17:16
17789
본인도 못했으면서.. 말은 쉽네 "토트넘, 리그컵도 우승 못하면 실망" 와꾸대장봉준
22-11-05 16:20
17788
"김민재, 나폴리 30년 만 우승 열쇠"…한국의 판 데이크 특필 손예진
22-11-05 15:42
17787
라이엇게임즈, MSI 및 월드 챔피언십 포멧 변경 예고 오타쿠
22-11-05 13:46
17786
김민재, 이탈리아선수협회 선정 ‘10월 MVP’ 호랑이
22-11-05 12:04
17785
[오!쎈 인터뷰] 생애 첫 롤드컵 결승 ‘데프트’ 김혁규, “마지막까지 꺾고 우승하겠다” 가습기
22-11-05 11:06
17784
'빨간불' 황희찬, 레알 MD7과 경쟁 예상 "로페테기 감독이 데려올 것" 미니언즈
22-11-05 10: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