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바이 은돔벨레" 토트넘, 제노아 임대 합의…최종 결정의 '먹튀의 몫'

211 0 0 2023-08-30 22:26:22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토트넘 홈페이지[스포츠조선 김성원 기자]토트넘의 '희대의 먹튀' 탕기 은돔벨레가 결국 다시 임대를 떠난다.

유럽이적시장 전문가인 파브리지오 로마노는 30일(한국시각) 은돔벨레의 이탈리아 세리에A 제노아행을 예상했다. 로마노는 자신의 SNS를 통해 '제노아가 토트넘과 은돔벨레의 임대 계약에 합의했다. 제노아는 현재 은돔벨레를 설득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토트넘은 금요일까지 은돔벨레의 해결책을 찾고 싶어한다. 이제 은돔벨레에게 모든 것이 달렸다'고 밝혔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여름이적시장은 현지시각으로 9월 1일 오후 11시 문을 닫는다. 엔제 포스테코글루 감독의 눈밖에 난 은돔벨레는 파리생제르맹(PSG) 이적 가능성이 제기됐다.

하지만 PSG와의 협상은 쉽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토트넘은 제노아를 통해 탈출구를 모색하고 있다.

은돔벨레는 '실망의 연속'이다. 그는 2019년 7월 토트넘에 둥지를 틀었다. 이적료는 옵션을 포함해 6500만파운드(약 1090억원)로 구단 역사상 최고 몸값이었다.

그러나 그는 두 시즌 반동안 토트넘에서 91경기에 출전해 10골에 그쳤다. 프랑스 출신인 은돔벨레는 2021~2022시즌 후반부 친정팀인 올림피크 리옹으로 임대됐다. 2022~2023시즌에는 세리에A 나폴리로 다시 떠났다.

나폴리에서 그는 정상의 기쁨을 맛봤다. 나폴리의 33년 만의 수쿠데토(세리에A 우승)에 이름을 올렸다. 하지만 나폴리가 완전 영입 옵션을 행사하지 않으면서 토트넘으로 돌아왔다.

세리에A는 은돔벨레에게 친숙하다. 은돔벨레는 토트넘에서 이미 마음이 떠났다. 토트넘의 새 사령탑 포스테코글루 감독도 나태한 훈련 태도를 본 후 돌아섰다.

은돔벨레가 완전 이적을 선택할 경우에는 연봉 삭감을 감수해야 한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20980
‘첼시 공격수가 급하긴 하구나! ‘우리 팀으로 다시 올래?’ 재영입 추진 고려 손나은
23-08-31 03:28
20979
다이어가 케인 따라 뮌헨 가면 토트넘은?...'수뇌부 홀린 레스터 수비수와 접촉할 수도?' 가습기
23-08-31 02:17
20978
"PSG 갈 거야" 훈련장 이탈→파리 도착…소속팀 "너 그런 애였구나" 강경 대처 극혐
23-08-30 23:54
VIEW
"굿바이 은돔벨레" 토트넘, 제노아 임대 합의…최종 결정의 '먹튀의 몫' 음바페
23-08-30 22:26
20976
"너 로마로 합류하라!"…무리뉴가 직접 라모스에게 전화했다, 루카쿠 이어 두 번째 재회 미니언즈
23-08-30 20:38
20975
"김민재가 정상에 있기에" 주전 밀린 데 리흐트에 혹평 쇄도... "코너킥서 골 넣을 생각하지마" 비아냥 철구
23-08-30 16:47
20974
부산으로 연고지 옮기는 KCC... 체육관 신축 등 문제 불거져 애플
23-08-30 15:55
20973
‘한때 제2의 긱스였는데..’ 왕년 유망주, 사우디 프로 리그 타깃으로 급부상 오타쿠
23-08-30 14:11
20972
‘손흥민 후반 교체투입’ 토트넘, 리그컵 첫 경기서 탈락 손나은
23-08-30 12:10
20971
‘일본 최고 재능’ 쿠보, 3연속 교체 아웃→훈련 불참… 알고 보니 ‘부상 예방 차원’ 아이언맨
23-08-30 11:42
20970
“이제 그만 놓아주길” 또 공개적 어필…파리 생제르맹행 원해 ‘태업’ 돌입 전망 물음표
23-08-30 09:35
20969
“오타니 최고의 선수, 모두 좋아해…이도류 계속하길” 4358억원 슈퍼스타의 넉넉한 마음 불쌍한영자
23-08-30 06:01
20968
국대 승선’ 김지수, 첫 공식전 엔트리 합류…뉴포트전서 출전 기회 얻나? 불도저
23-08-30 04:55
20967
4연승 도전' 류현진, 1승 4패 ERA 7점대 '쿠어스필드' 넘어라 노랑색옷사고시퐁
23-08-30 03:00
20966
8년 만에 다시 잡은 자이언츠 지휘봉, 이종운 감독대행 “팀 원칙 어기면 동행 안할 것, 감독님 퇴진 선수들이 책임감 느껴야” 박과장
23-08-30 01:04
20965
해리 케인도 드디어 반바지 입었다, 레더호젠 착용→매너 다리 사이타마
23-08-29 23:24
20964
김민재 영입→뮌헨 철벽 듀오 시나리오, 180도 뒤집어져...좌절+인터뷰 거부까지 이아이언
23-08-29 22:26
20963
로마행 임박' 루카쿠, 무리뉴와 싸우고 푸는 방법 공개 "감독님 잘 지냈어?" 아침마다 인사한 사연 군주
23-08-29 21:19
20962
불합리한 결정, 이해할 수 없다" 예비일 두고 무리한 더블헤더 편성에 홍원기 감독 뿔났다 조폭최순실
23-08-29 20:16
20961
급해진' 맨유, 사우디 751억원 거절한 호이비에르 '깜짝' 영입 고려...토트넘, 협상 '오픈' 정해인
23-08-29 05:49
20960
울버햄튼 누네스, 맨시티 이적 원해 훈련 무단 불참…징계 예정 이영자
23-08-29 04:14
20959
더 이상 천적이 없다 순대국
23-08-29 02:11
20958
'대박' 토트넘이 움직인다…케인 이적료 절반 써서 01년생 공격수에 '비드' 픽도리
23-08-29 00:51
20957
선발 야구로 5위 탈환했는데... 외국인 승부수 이탈. 10승투수 AG 예정. 5강 필수조건 선발 야구 해법은 있나 해골
23-08-28 23: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