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격' 이렇게까지 무너진다고? '6연속 무승 행진' 빠졌다...추락하는 디펜딩 챔피언에는 날개가 없다

104 0 0 2024-05-19 07:28:41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 피오렌티나와 비긴 나폴리
▲ 나폴리



[스포티비뉴스=장하준 기자] 끝없이 무너지고 있다.

나폴리는 18일(한국시간) 이탈리아 피렌체의 아르테미오 프란키에서 열린 2023-24시즌 이탈리아 세리에A 37라운드에서 피오렌티나와 2-2 무승부를 거뒀다.

나폴리는 전반 8분에 나온 아미르 라흐마니의 선제골로 앞서갔다. 하지만 전반 40분 피오렌티나의 크리스티아노 비라기가 동점 골을 넣었다. 이어서 2분 뒤에는 음발라 은졸라의 역전 골이 나오며 피오렌티나가 승기를 잡았다. 이후 후반 12분 흐비차 크바라츠헬리아가 동점 골을 넣었지만, 더 이상의 득점은 나오지 않았다.

결국 이날 경기에서 승점 1점을 획득하는 데 그친 나폴리는 리그 9위에 머물렀다. 무려 6경기 무승 행진에 빠져 있다. 세리에A 디펜딩 챔피언의 모습은 사라졌다. 우승은커녕 다음 시즌 유럽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UCL)에도 출전할 수 없는 처지가 됐다.
 

 

▲ 최악의 부진에 빠져 있는 나폴리



나폴리는 지난 시즌 유럽에서 가장 뜨거운 팀이었다. 루치아노 스팔레티 감독의 지도하에 강력한 공격 축구를 선보였다. 빅터 오시멘과 크바라츠헬리아 등이 공격을 이끌었고, 김민재를 중심으로 한 수비진은 단단했다.

그 결과 33년 만의 세리에A 우승이라는 역사를 썼다. 또한 UCL에서는 구단 역사상 최초로 8강에 진출하는 쾌거를 달성했다.

하지만 이번 시즌을 앞두고 위기를 맞이했다. 스팔레티 감독이 아우렐리오 데 라우렌티스 회장과 불화로 팀을 떠난 것이다. 여기에 더해 김민재는 바이에른 뮌헨으로 이적했다.

결국 나폴리는 이번 시즌 내내 흔들렸다. 디펜딩 챔피언의 위용은 사라졌다. 나폴리는 시즌을 앞두고 뤼디 가르시아 감독을 새로 선임했지만, 작년 11월 성적 부진으로 경질했다. 이어서 왈테르 마짜리 감독이 왔지만, 추락하는 나폴리를 붙잡을 수가 없었다. 마짜리 감독도 경질된 후, 프란체스코 칼쪼나 감독이 부임했지만, 상황은 나아지지 않았다. 오히려 6경기 무승 행진에 빠지고 말았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23632
'당케 클롭' 리버풀, 울버햄튼전 2-0 완승→'선발 출전' 황희찬 62분 소화 릅갈통
24-05-20 04:23
23631
셀타 승~ 물음표
24-05-20 04:01
23630
꼬마야~~~ 크롬
24-05-20 03:38
23629
아들-조카뻘과 대결… 54세 생일에 우승컵 스킬쩐내
24-05-20 03:33
23628
'전무후무한 클럽' 맨시티, 웨스트햄 3-1 완파→'EPL 최초 4연패' 대기록 작성 날강두
24-05-20 02:30
23627
토트넘 승 맨시 승 갸꿀 철구
24-05-20 02:00
23626
토트넘 왜 그랬어...'20년 만 우승 도전' 아스널, 최종전 선발 공개 [PL 라인업] 손예진
24-05-20 01:52
23625
7년 LCK 한 풀어낸 젠지, MSI 우승 차지...FMVP '리헨즈' 롤다이아
24-05-20 01:03
23624
올해 ‘5월의 여왕’은 박현경 조현
24-05-20 00:20
23623
'9억팔' 투수 접었다, 장재영 타자 전향 결단 "유격수 도전 의지"...구단은 중견수 제안 가츠동
24-05-19 16:14
23622
“작별의 맥주는 내가 살게” 낭만 그 자체 로이스, 도르트문트 마지막 홈 경기서 8만 팬들과 맥주 파티 [분데스리가] 해적
24-05-19 14:03
23621
"지금 뭐하는 거야" 아스널 우승 세리머니 리허설 영상 누출 '충격'…아르테타 "축구라 가능" 정해인
24-05-19 14:02
23620
'네버쿠젠'은 잊어라... 레버쿠젠, 분데스리가 최초 '무패 우승' 달성 타짜신정환
24-05-19 14:02
23619
'SON 바람 어떻게 되나' 토트넘 '1450만 파운드 스타' 완전 영입 정지…'관망해야 한다' 떨어진원숭이
24-05-19 14:01
23618
'강인아 잘 있어! 흥민이 형한테 갈게' PSG 계륵 MF, 이번 여름 토트넘 홋스퍼 이적 가능성 제기 곰비서
24-05-19 08:54
23617
한국, 도미니카공화국에 0:3 완패로 VNL 30연패...정지윤 12점 활약 앗살라
24-05-19 08:47
23616
바람이 멈췄다...이정후, 어깨 수술로 시즌 아웃 "가장 실망스러운 시즌...강한 모습을 돌아올 것" 닥터최
24-05-19 07:39
VIEW
'충격' 이렇게까지 무너진다고? '6연속 무승 행진' 빠졌다...추락하는 디펜딩 챔피언에는 날개가 없다 철구
24-05-19 07:28
23614
박정원 구단주가 전해준 '꽃다발'…'국민타자' 이승엽 감독, 100승의 기쁨보다 책임감을 더 느꼈다 찌끄레기
24-05-19 06:21
23613
'이재성 71분' 마인츠, 볼프스부르크 원정서 3-1 역전승→1부 잔류 확정! 6시내고환
24-05-19 05:24
23612
튀르키예 매체 "귀네슈 한국대표팀 부임"→축구협회 "정해진 것 없다" 일축 치타
24-05-19 04:38
23611
'유종의 미 실패' 투헬 마지막 경기 종료...'김민재 결장' 뮌헨, 호펜하임에 역전패→13년 만에 3위로 마감 뉴스보이
24-05-19 03:40
23610
[분데스 REVIEW] 결국, 마침내, 드디어! 레버쿠젠, 분데스리가 역사상 최초의 무패 우승 달성...아우크스부르크에 2-1 승리 손예진
24-05-19 02:34
23609
“나는 대체 선발 아닌, 로테이션 도는 주전 선수” 데뷔 첫 승 따낸 KIA 황동하의 당찬 한 마디 불쌍한영자
24-05-19 02: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