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7km 피어슨, 류현진과 원투펀치 이룰까

32 0 0 2020-07-29 02:00:48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류현진(33·토론토 블루제이스)의 시즌 등판이 하루 연기됐다.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 MLB.com은 28일(한국시간) 찰리 몬토요 토론토 감독의 말을 인용해 "류현진이 개막전에서 많은 공을 던졌다. 그에게 하루 더 휴식을 주는 것을 고려 중이다"고 전했다. 이어 'TSN 스포츠' 스콧 미첼은 "네이트 피어슨(23)이 30일에 등판하게 되면서 류현진은 하루 더 휴식을 더 갖게 됐다"고 전했다.
 
류현진은 지난 24일 탬파베이 레이스와의 개막전에서 4.2이닝 4피안타(1피홈런) 3실점 3볼넷 4탈삼진을 기록했다. 이날 투구 수는 97개. 이는 개막전 선발 등판한 30명 가운데 공동 6위에 해당하는 투구 수(평균 82.5개)였다.
게다가 류현진의 이닝당 투구수는 20.8개로, 3.2이닝 동안 80구(이닝당 21.8개)를 던진 루카스 지올리토(시카고 화이트삭스)에 이어 2위였다. 지난해 182.2이닝을 던지면서 어깨 수술(2015년) 이후 처음 규정이닝을 넘긴 류현진으로서는 다소 부담되는 투구 수다. 여기에 짧은 여름 캠프에서 단 2번의 실전 등판 이후 개막전에 나선 점도 생각해볼 필요가 있다.
 
이런 점들을 고려했을 때, 몬토요 감독이 류현진에게 휴식일을 하루 더 준 것은 합리적인 결정이었다고 보여진다. 그밖에도 이번 류현진의 등판 연기에 있어 한 가지 더 흥미로운 점이 있다면, 30일 류현진을 대신해 등판하는 투수가 피어슨이라는 것이다. 
그런데 피어슨은 단순히 공만 빠른 투수가 아니다. 피어슨은 80마일 후반대에서 형성되는 슬라이더를 던지는데, 홈 플레이트 근처에서 꺾이는 움직임이 좋아서 빅리그에서도 플러스급(60점) 구종이 될 수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실제로 MLB.com 평가에서도 피어슨의 슬라이더는 A.J. 퍽의 슬라이더에 이어 최고의 슬라이더 가운데 하나로 꼽히기도 했다.
 
한편, 지난해 가장 큰 발전을 이룬 피어슨의 구종은 체인지업으로 빅리그에서도 평균 이상(55점) 이상의 구종이 될 것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그뿐 아니라 구위를 믿고 존에 욱여넣는 성향이 있지만, 어쨌든 9이닝당 볼넷도 2.4개로 제구력 역시 상당히 좋은 편(55점)에 속한다. 요약하자면 피어슨은 생각보다 완성도가 높은 투수 유망주라는 것이다.
 
이러한 기대대로 성장한다면 피어슨은 머지 않은 미래에 류현진과 함께 토론토의 원투펀치를 형성하게 될 것이다. 그런 피어슨을 류현진의 추가 휴식일에 맞춰 데뷔시킨다는 것은 토론토에 있어 특별한 의미를 지닌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6297
구스타보 전북 역대 외국인 최고 영입이적료 손나은
20-07-30 14:48
6296
다들 맛점하세요 ㅎ 가습기
20-07-30 12:44
6295
'PK로 126골' 호날두, 21세기 PK 성공률 28위…1위는? 미니언즈
20-07-30 11:21
6294
'우승 토템' 다닐루 6번째 리그 우승, 유럽 4개 리그 정복 크롬
20-07-30 08:59
6293
존 아침임다 타짜신정환
20-07-30 06:43
6292
잉글랜드, 올 시즌 종료 28일 후 다음 시즌 시작한다 해적
20-07-30 04:02
6291
믈브 하니깐 좋네요 + 1 홍보도배
20-07-30 02:57
6290
베컴, 33세 수아레스 영입 추진...4년 계약 제시 예정 + 2 장사꾼
20-07-30 01:25
6289
내일도 무조건 엘지 개강승에 풀벳이다 + 2 원빈해설위원
20-07-29 23:49
6288
움직이는 토트넘, '라멜라↔페리시치' 스왑딜 추진 + 1 해골
20-07-29 22:36
6287
한신 오늘은 와이리 빌빌거리냐 + 1 곰비서
20-07-29 21:10
6286
초반부터 난리네 + 2 철구
20-07-29 19:37
6285
간지나는 할배 알렌워커힐풀파티
20-07-29 19:19
6284
매디슨, 맨유 이적설 끝났다...레스터와 '주급 1억 5천+5년' 재계약 임박 캡틴아메리카
20-07-29 18:08
6283
삼성, 새 외인 '좌타 거포' 팔카 영입...살라디노 방출 [오피셜] 군주
20-07-29 15:48
6282
다저스~ㅅㅅㅅㅅ 와꾸대장봉준
20-07-29 14:08
6281
“강등 요인 중 하나”… 日 매체, 라 리가 워스트 일레븐에 기성용 선정 손예진
20-07-29 13:56
6280
오늘도 먹어봅시다.!! 오타쿠
20-07-29 12:27
6279
뿔난 아르투르, 전화로 'UCL 불참' 의사 밝혔다...'무단 브라질행' 손나은
20-07-29 11:21
6278
밀워키 옐리치 자진해서 마이너리그 가라 가습기
20-07-29 10:33
6277
"메이저리거 자존심보다 '리스펙'이 중요하다" 러셀 향한 시선과 기대 물음표
20-07-29 09:12
6276
즐거운 수요일입니다. 크롬
20-07-29 08:03
6275
투구 중 2차례 지적 받은 윌슨…심판위 "수차례 규칙 위반 전달 원빈해설위원
20-07-29 04:04
VIEW
167km 피어슨, 류현진과 원투펀치 이룰까 소주반샷
20-07-29 02: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