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량한 에릭센 신세...인터밀란 입단 8개월 만에 이적 추진

66 0 0 2020-09-01 17:02:51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골닷컴] 이명수 기자 = 에릭센의 처지가 처량하다. 인터밀란 이적 후 8개월 만에 새로운 팀을 찾으려 한다.

이탈리아 ‘코리에레 델로 스포르트’는 31일(한국시간) “에릭센은 인터밀란에서 빛을 볼 수 없었다. 비달이 오면 더욱 에릭센을 위한 자리는 없다. 이로 인해 인터밀란은 적절한 제안이 올 경우 에릭센을 이적시킬 것이다”고 전했다.

에릭센은 지난 1월, 토트넘을 떠나 인터밀란 유니폼을 입었다. 우승 트로피를 위해 인터밀란행을 선택했지만 주전으로 도약하지 못했다. 콘테 감독 체제에서 기회를 받지 못했고, 리그 17경기 1골에 그쳤다.

유로파리그 결승전에서도 세비야에 패해 트로피를 들지 못했다. 이런 가운데 에릭센의 이적설이 흘러나오고 있다. 수뇌부와 충돌로 팀을 떠나려했던 콘테 감독이 면담 끝에 잔류를 선택했다. 이 매체도 “만약 콘테가 나가고 알레그리가 왔다면 에릭센은 새로운 전술의 중심이 될 수 있었다”고 내다봤다.

하지만 콘테가 남았고, 콘테는 비달의 영입을 원한다. 그리고 비달 영입이 가까워졌다는 소식도 흘러나온다. 바렐라, 브로조비치, 비달로 구성되는 미드필더진에는 에릭센의 자리가 없다.

이에 인터밀란은 에릭센을 팔고 새로운 선수를 영입 할 계획이다. ‘코리에레 델로 스포르트’는 “토트넘을 떠날 때 에릭센의 이적료는 에이전트 수수료를 포함해 2,750만 유로(약 390억원)였다. 인터밀란은 5,000만 유로(약 709억원) 이상의 이적료라면 에릭센을 보낼 수 있다는 뜻으로 해석된다. 실제 일부 에이전트들은 에릭센의 프리미어리그 이적을 추진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6811
'바르사→유베' 독기 품은 아르투르, 피를로에게 '강한 인상' 해골
20-09-02 17:35
6810
5이닝 무실점도 "최고는 아니었다", 美 매체의 김광현 극찬 곰비서
20-09-02 16:52
6809
바르셀로나, 디발라 영입 위해 수아레스와 8000만 유로 제시 랫미레츠고
20-09-02 16:27
6808
“메시, 맨시티와 5년 9850억원 합의”… 펩은 “잔류해” 철구
20-09-02 15:16
6807
금일 국야 오타쿠
20-09-02 14:26
6806
케인 빠진 토트넘 5일 프리시즌 마지막 왓포드전, 최다 3골 SON 선발 출전 기대 + 1 손나은
20-09-02 12:43
6805
오늘은 일축으로 먹어보잣ㅅㅅ 아이언맨
20-09-02 11:39
6804
토론토 포스트시즌에서 가장 위험한 팀된다 + 2 극혐
20-09-02 10:30
6803
형님들 오늘도 건승하세요 미니언즈
20-09-02 09:24
6802
[박미르달 코치의 풋볼플로우] 드디어 제 옷 입은 이강인, 새 시즌엔 비상이 예상된다 물음표
20-09-02 08:19
6801
즐거운 하루되세요 ~ 크롬
20-09-02 07:20
6800
바르사 "2년 연장계약 하자" 안간힘... 메시는 "이제 그 팀 아닌데" 와꾸대장봉준
20-09-02 05:44
6799
한 명은 류현진이길"…트레이드에 설렌 LA타임스 기자 해적
20-09-02 03:40
6798
유로파리그 우승 세비야, 바르셀로나에서 라키티치 재영입 손나은
20-09-02 02:25
6797
美매체 “김광현 ERA, 폭등 가능성” 왜? 삼진율과 BABIP 호랑이
20-09-02 01:07
6796
맨유, 2010년대 최고 미드필더 순위…"2위 포그바" 타짜신정환
20-09-01 23:28
6795
[가디언] 외질과 홀딩은 아스날에서 나가게 될까? 랫미레츠고
20-09-01 22:42
6794
계속된 코로나 공포' 한화, 육성군 선수 추가 확진 불도저
20-09-01 21:52
6793
메시 안 온다 쳐도'...맨시티 '더블 스쿼드'는 빈틈이 없다 치타
20-09-01 20:28
6792
랜디 존슨도 이 정도는 아니었다… 해탈한 디그롬, 사이영 3연패 암초 극혐
20-09-01 18:58
VIEW
처량한 에릭센 신세...인터밀란 입단 8개월 만에 이적 추진 애플
20-09-01 17:02
6790
PSG에 불어닥친 이비사發 태풍...디 마리아 등 2명 확진 픽샤워
20-09-01 17:00
6789
"메시, 팀 떠나려면 한 시즌 포기해라"… 배짱 부리는 바르샤 군주
20-09-01 15:26
6788
이 죽일놈의 식곤증 ㅠ 원빈해설위원
20-09-01 13: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