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 확실→개막 로스터 탈락’ 양현종, 1경기 만에 달라진 평가 왜?

638 0 0 2021-03-09 20:54:28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KBO 리그 최고 좌완 중 한 명인 양현종(33·텍사스)은 올해 빅리그 무대를 밟을 수 있을까. 스프링캠프 초청 선수로 기대와 걱정이 공존하고 있다.

미국 매체 ‘디 애슬레틱’은 9일(이하 한국시간) 텍사스 레인저스의 2021시즌 개막전 26인 로스터를 예상하면서 양현종은 명단에 없을 것이라고 관측했다. 

현재 텍사스 캠프에는 74명의 선수가 개막 로스터에 들어가기 위해 경쟁을 하고 있는 가운데 양현종은 1차 탈락 명단에는 포함되지 않았지만, 최종 개막 로스터에는 빠질 것으로 ‘디 애슬레틱’은 예상했다.

이 매체는 “처음 개막전 명단을 예상할 때 양현종이 메이저리그에 등록될 것으로 100% 확신했다”고 했다. 하지만 지금은 전망이 바뀌었다. 

카일 깁슨, 아리하라 고헤이, 마이크 폴티네비치, 카일 코디, 데인 더닝이 텍사스 선발 로테이션을 꾸릴 것으로 보이는 가운데, 양현종은 불펜진에서 활용 가능성이 보였으나, 이 마저도 어렵게 보인다고 평가했다. ‘디 애슬레틱’은 시즌 중 선발진에 공백이 생기면 양현종이 임시 선발로 빅리그에 올라올 것으로 전망했다. 

양현종은 지난 8일 LA 다저스와 시범경기에 구원 등판해 1이닝 2피안타(1피홈런) 무사사구 1탈삼진 1실점을 기록했다. 경기 후 MLB.com은 양현종이 텍사스 불펜에서 활약할 것으로 예상했다. 하지만 하루 뒤 ‘디 애슬레틱’은 다른 의견을 내놓은 것이다. 

아직 정해진 것은 없다. 테스트 기간이다. 크리스 우드워드 텍사스 감독은 “양현종이 첫 등판의 긴장감 속에서도 감정을 조절하려는 모습이 돋보였다. 홈런도 유망주 피터스에 대한 정보가 더 있었다면 아마 다른 투구를 했을 것이다”라고 첫 등판 내용을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우드워드 감독은 양현종을 더 지켜볼 뜻을 내비쳤다. 양현종은 “배우는 과정이다. 하나씩 차근차근 일이 진행되고 있다”고 말했다. 남은 기간 양현종은 물음표를 느낌표로 바꿀 수 있을까.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VIEW
‘100% 확실→개막 로스터 탈락’ 양현종, 1경기 만에 달라진 평가 왜? 해적
21-03-09 20:54
9615
국농가즈아~ 롤다이아
21-03-09 19:07
9614
건승 사이타마
21-03-09 18:11
9613
[LPL] '잘하시네요' 쌈디 인정한 카나비 (JDG vs TT) 조폭최순실
21-03-09 17:29
9612
리버풀, '마누라 라인' 해체하고 새로운 스리톱 만든다 '홀란드-그릴리쉬-안수파티 물망' 섹시한황소
21-03-09 16:47
9611
어렵네요 조현
21-03-09 15:43
9610
도르트문트, 270억원에 산 홀란드 1년반만에 2077억원에 판다...맨시티, 맨유, 첼시, 리버풀, 레알 마드리드. 유벤투스, 바이에른 뮌헨 치열한 경쟁(ESPN) 장사꾼
21-03-09 13:06
9609
SON 제친 노이어 발기술에... “SON은 월드컵서 복수했지” 원빈해설위원
21-03-09 12:30
9608
느바 없어서 개 심심하네.. 픽샤워
21-03-09 11:35
9607
[현장분위기] KT 김연정 치어리더 자유투 방해 응원, 관중석 전체로 번지다 호랑이
21-03-09 10:52
9606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1-03-09 09:12
9605
도르트문트, 270억원에 산 홀란드 1년반만에 2077억원에 판다...맨시티, 맨유, 첼시, 리버풀, 레알 마드리드. 유벤투스, 바이에른 뮌헨 치열한 경쟁 해골
21-03-09 05:35
9604
KT 김연정 치어리더 자유투 방해 응원, 관중석 전체로 번지다 오타쿠
21-03-09 03:18
9603
kbo의 미래들 가마구치
21-03-09 01:40
9602
레길론 "토트넘 간다고 베일에게 말했더니…" 철구
21-03-09 00:09
9601
르브론과 처음 뛴 커리 "오늘 밤은 평생 기억에 남을 것" 호랑이
21-03-08 22:01
9600
"18살 되면 전화해"…라포르타,바르사 회장 당선 직전 논란의 발언 극혐
21-03-08 20:28
9599
"ML 공인구? 야수도 힘들어요" 꾀돌이 김하성, 미니 로진백 특별주문 떨어진원숭이
21-03-08 16:26
9598
손흥민 친화력 또 포착…팰리스 감독에게 '배시시' 타짜신정환
21-03-08 15:06
9597
하키 보는데 재밌네요 ㅋㅋㅋㅋㅋ 이영자
21-03-08 14:26
9596
'시범경기 첫 등판' 양현종, 피홈런 허용…1이닝 1K 1실점 아이언맨
21-03-08 13:01
9595
"무시무시하네요" 서재응·양현종 칭찬 쏟아진 148km 괴물신인 물음표
21-03-08 11:14
9594
좋은 아침입니다. 크롬
21-03-08 08:59
9593
주간 휴식 박과장
21-03-08 07: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