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 냉대 서러워 독한 다이어트... 홀쭉해진 터너 '깜짝'

388 0 0 2021-03-24 08:44:33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스타뉴스 박수진 기자]눈에 띄게 날씬해진 터너. /사진=다저 인사이더
LA 다저스 내야수 저스틴 터너(37)가 홀쭉해진 몸매로 시범경기를 소화하고 있다. 깜짝 놀랄 정도로 체중을 감량한 것이다. 고질적인 햄스트링 부상에서 벗어나기 위한 조치다.

미국 LA 타임스는 23일(한국시간) “터너가 날씬해진 모습으로 스프링 캠프를 소화하고 있다. 터너의 체중은 한때 192파운드(약 87kg)까지 빠졌다. 현재는 200파운드(약 91kg)로 끌어올리기 위해 웨이트 트레이닝에 집중하고 있다”고 전했다.

터너는 현지 취재진들과 화상 인터뷰에서 “내 목표는 데이브 로버츠(49) 다저스 감독의 선발 라인업에 매일 들어가는 것이다. 그렇기 위해서 물리적인 장애물을 없애려고 노력했다”고 말했다. 로버츠 감독 역시 “터너의 체중 감량은 수비적으로 매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만족스러워했다.

지난 시즌을 끝으로 FA(프리에이전트) 신분이 된 터너는 지난 2월 원 소속팀 다저스와 2년 계약을 맺으며 잔류했다. LA 타임스는 “터너는 부상 우려와 좁아진 수비 범위로 인해 FA 시장에서 많은 비판을 받았다. 때문에 다른 구단들의 관심이 부족했다”고 설명했다.

매체의 지적대로 터너는 지난 시즌 크고 작은 부상에 시달렸다. 지난해 8월부터 햄스트링이 불편한 탓에 9월 부상자 명단에 올랐고 2020년 월드시리즈 막판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반응을 보이기도 했다.

기사에 따르면 터너는 다저스와 잔류 계약을 맺자마자 설탕, 유제품, 탄수화물, 알콜 등을 30일 동안 끊는 다이어트 프로그램을 소화했다. 터너는 당시를 떠올리며 “많이 배운 시간이었다. 누구나 자유 계약 시장에 나가면 많은 사람들의 의견을 듣게 된다”고 웃었다.

덕분에 터너는 순조로운 시즌 준비를 하고 있다. 스프링캠프 15경기에서 타율 0.265을 기록하고 있다. 아직 홈런이 없고 타점이 4개에 불과하지만 3루수 출장은 14번이나 된다. LA 타임스는 "터너는 4월보다는 궁극적으로 10월을 준비하고 있다. 플레이오프 경기를 위해 건강한 모습을 유지하며 필드에 계속 있는 것이 목표"라고 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9793
굿모닝 미니언즈
21-03-24 09:36
VIEW
FA 냉대 서러워 독한 다이어트... 홀쭉해진 터너 '깜짝' 물음표
21-03-24 08:44
9791
즐거운 하루되세요 크롬
21-03-24 08:35
9790
1이닝 59구 7실점 환장투' 두산 미란다, 김태형 감독 "내가 물을 게 뭐 있나" 장그래
21-03-24 05:17
9789
아들 투수, 아버지 해설…몸 맞는 볼에 ‘아버지는 잠시 말을 잊었다’ 조폭최순실
21-03-24 03:22
9788
가레스 베일 "올 시즌 후 레알 마드리드로 돌아가겠다" 타짜신정환
21-03-24 01:15
9787
오늘도 화이팅 플렉스곽철용
21-03-23 23:25
9786
대형신인급 6명 대신 백승호 앞길 밝혔던 수원삼성 해적
21-03-23 23:24
9785
"여긴 미래가 없어" 낙담한 레길론, 토트넘 탈출 원한다 장사꾼
21-03-23 22:06
9784
토트넘 초비상… 케인, 이적 원한다 순대국
21-03-23 20:27
9783
‘엎치락뒤치락’ IBK-흥국 PO…간절한 팀이 챔프전 간다 사이타마
21-03-23 17:01
9782
저녁경기 가츠동
21-03-23 16:27
9781
[NCAA] '모블리 더블-더블' 서던 캘리포니아, 캔자스 잡고 16강 진출 장그래
21-03-23 15:37
9780
토트넘 초비상… 케인, 이적 원한다 장사꾼
21-03-23 14:05
9779
정직한픽스터
21-03-23 14:03
9778
오늘도 좋은하루되세요 가습기
21-03-23 11:25
9777
'게임중독→모델과 결별' 알리, 샐럽 데이트 앱 가입 미니언즈
21-03-23 10:06
9776
‘2346억 적자’ 토트넘, PSG에 손흥민 판매?... “PSG는 영입 가능한 팀 중 하나” 물음표
21-03-23 08:56
9775
즐거운 하루되세요 ~ 크롬
21-03-23 08:25
9774
'볼·볼·볼' 미란다, 150km가 무슨 의미... 김태형 머리 '복잡' 앗살라
21-03-23 05:59
9773
안철수 “새 잠실야구장, 내년 신축…25개구마다 에어돔” 공약 닥터최
21-03-23 04:02
9772
이승우, 엄브로와 스폰서 계약..."좋은 모습 보여드릴게요" 찌끄레기
21-03-23 01:52
9771
3루 밟은 오타니 헬멧 벗고 먼저 인사, 김하성 웃으며 다가가 이야기 '훈훈' 오타쿠
21-03-23 00:01
9770
'우리 얘기 좀 하자'...침묵하던 텍사스 팬 사이트, 양현종에 관심 보이기 시작 6시내고환
21-03-22 21:45